구조론 방송
프로필 이미지
[레벨:30]id: 김동렬김동렬
read 1073 vote 0 2020.07.23 (16:41:23)

https://youtu.be/u1wdzv5AS08





서울역 목요모임 유튜브 방송은 8시부터 시작했습니다. 




1) 튀어라. 윤서방


조국의 전방위 선전포고에 기레기들 쫄았다고.


검찰반역의 본질은 신분문제


남부 백인 - 우리가 흑인과 같아질 수는 없지.

한국 검사 - 우리가 경찰과 같아질 수는 없지.


2) 태영호의 간첩어록


인천공항에서 만세 부르면 사상전향이 된다는 것은 무슨 공산당 수작이냐?

양심의 자유도 못 들어봤나? 공산당짓을 하는 자가 공산당이다.


3) 행정수도 이전 대학부터 옮기자


지역독점, 지역차별에 맞선 지역감정 조장 맞다. 

이건 차별에 맞서는 정당한 지역감정이다. 지역등권으로 가자.


4) 철학이란 무엇인가? 


5) 인간이 차별하는 이유


6) 경포대는 괜찮다.


기레기 눈에는 카메라 그림 나와주는 해수욕장이 만만하지.

교회, 지하실, 다단계, 학원, 피트니스 같은 밀실이 위험하지 


해수욕장은 밀집도 아니고 밀폐도 아니고 밀접도 아니다.

도심 밀폐공간에 못 가는데 야외라도 가야지 참.


한 곳이라도 출구를 열어줘야지 사람을 죽으라고 하면 안 된다.

일행들끼리 모여 있는 것은 괜찮고 모르는 사람과 뭉치는게 문제다.


클럽은 모르는 사람과 몸을 접촉하지만 해수욕장에서는 그럴 일이 없다.

헌팅족이 있어도 하루에 백명을 접촉하는건 아닐테고.


지하철이나 버스, 야구경기장, 태극기부대 같은 곳은 다수가 밀집해도 큰 문제가 없다.

만만한 건수를 물어서 군중을 선동하지 말고 과학적으로 대처하자.


1) 한 사람이 여러 사람과 접촉한다. - 종교인. 학원강사, 클럽, 다단계

2) 환기 안 되는 장소, 거칠게 숨을 토하거나 소리지르고 노래를 부른다. - 교회, 다단계, 물류센터, 노래방

3) 겨울에 바이러스가 오래 보존된다. - 엘리베이터 손잡이 등(여름은 상대적으로 안전)


의외로 안전한 곳


에어컨 - 창문을 약간 열어 공기의 방향성이 생기면 괜찮다. 밀실에서 공기가 순환하는게 문제.

버스 - 공기가 한 방향으로 들어오고 나가면 괜찮다.

지하철 - 바람이 천장에서 나오므로 바이러스가 바닥에 가라앉는다.

야외 - 바이러스가 순식간에 흩어지므로 극소량의 접촉은 괜찮다. 

해수욕장 - 바람이 불고 습도가 높으므로 비교적 안전하다.


밀폐된 공간에서 모르는 사람과 마스크 없이 접촉하지 않으면 된다.

이 정도면 야구장도 응원을 금지하는 선에서 관객의 1/3은 입장해도 된다.

응원은 절대 금지해야 한다. 

###


질문 및 제안 환영합니다.

List of Articles
No.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676 김부겸 아내, 류호정 복장 update 4 김동렬 2020-08-06 652
675 류호정 패션에 관심 주는 민주당 지지자 image 김동렬 2020-08-05 872
674 조국의 복수는 10년이라도 늦지 않다 image 김동렬 2020-08-03 1026
673 이수정 최승호 동원주의 김동렬 2020-08-02 774
672 탈생태주의 제언, 한국인의 의사결정 김동렬 2020-07-30 670
671 한동훈 행패, SBS 일베, 생태주의 유감 김동렬 2020-07-29 829
670 하태경 대 박지원 김동렬 2020-07-27 1077
669 구조론은 진리다 2 김동렬 2020-07-26 553
668 유튜브 생방송, 걸린 놈 한동훈 김동렬 2020-07-25 747
» 생방송 제 2회 윤석열 태영호 김동렬 2020-07-23 1073
666 철학이란 무엇인가? 김동렬 2020-07-23 347
665 유튜브 제 1회, 폴란드 환빠정권이 문제 image 4 김동렬 2020-07-22 596
664 진중권의 조국 죽이기 image 김동렬 2020-07-22 630
663 수요일 방송은 유튜브로 image 1 김동렬 2020-07-21 478
662 퇴계병을 극복하라 김동렬 2020-07-21 336
661 김재련의 정치공작, 쌍둥이의 컨닝 김동렬 2020-07-20 740
660 일원론의 사유를 훈련하라 김동렬 2020-07-19 382
659 일요일 아프리카 방송 5시 김동렬 2020-07-19 203
658 참 나쁜 하태경 김동렬 2020-07-18 1119
657 의리 김어준과 배신 진중권 김동렬 2020-07-17 543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