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조론 방송
프로필 이미지
[레벨:30]id: 김동렬김동렬
read 740 vote 0 2020.07.20 (10:54:55)

https://youtu.be/KBsCyvoitDo




어제 방송한 내용의 일부입니다. 마이크 장착을 까먹어서 음질이 좋지 않네요.

주의해야습니다. 오늘은 소재고갈로 불방이고 내일은 유튜브 스트리밍으로 방송합니다.

구독자가 1200명에 근접하자 스트리밍을 허용하네요. 마이크가 안 보이면 지적해 주시길.

      


    숙명여고 쌍둥이의 뻔뻔함


    숙명여고 쌍둥이의 경우 뻔뻔스러워서가 아니라 인간은 원래 그렇게 한다. 인간이란 존재가 그렇다. 세상이 모두 적일 때 한 명이라도 자기편이 있어야 한다면 아버지의 편을 드는게 맞다. 자신의 능동적 행위에 따른 책임을 인정하는 것은 어른스러운 태도이며 미성년자는 자기가 잘못해도 억울하다고 느낀다. 어른이 그렇게 행동하면 소아병이다. 


    인지부조화 현상이다. 인간은 행동에 맞추어 인식을 정립한다. 쌍둥이의 경우 그렇게 행동할 수 밖에 없기 때문에 즉 다른 행동을 할 경우 다음 액션에 대한 전망이 서지 않기 때문에 그렇게 할 수 밖에 없다. 관성의 법칙이다. 행위를 바꾸는 일의 어려움을 인정해야 한다. 그러므로 사회에는 변호사나 상담사, 중재인, 조력자가 필요한 것이다.


    김재련의 정치공작 실패


    김재련의 경우 지금까지 드러난 정황으로 보면 정치공작이 맞다. 일설에는 피해자가 다른 사건을 상담하였는데 변호사가 피해자를 설득하여 박원순을 타겟으로 변경했다고 한다. 김재련이 야당 공천으로 보궐선거에서 국회의원 자리를 노린다면 무슨 짓인들 못하겠는가? 그렇다면 정치공작에 의한 서울시장 살해사건이 맞다. 


    정치공방으로 몰고가려는 자가 2차가해 주범이 맞다. 단순한 피해호소면 바이든처럼 사죄하고 변명하면 된다. 그러나 뒤에 팀이 붙었다면 박원순도 방법이 없다. 정치적으로 방어하면 피해자는 만신창이가 되고 솔로몬의 재판에서 아기를 둘로 가르는 결과가 된다. 누가 덫을 놓고 박원순을 궁지로 몰았는가?


    ###


    질문 및 제안 환영합니다. 

List of Articles
No.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676 김부겸 아내, 류호정 복장 4 김동렬 2020-08-06 662
675 류호정 패션에 관심 주는 민주당 지지자 image 김동렬 2020-08-05 874
674 조국의 복수는 10년이라도 늦지 않다 image 김동렬 2020-08-03 1028
673 이수정 최승호 동원주의 김동렬 2020-08-02 775
672 탈생태주의 제언, 한국인의 의사결정 김동렬 2020-07-30 670
671 한동훈 행패, SBS 일베, 생태주의 유감 김동렬 2020-07-29 830
670 하태경 대 박지원 김동렬 2020-07-27 1078
669 구조론은 진리다 2 김동렬 2020-07-26 554
668 유튜브 생방송, 걸린 놈 한동훈 김동렬 2020-07-25 748
667 생방송 제 2회 윤석열 태영호 김동렬 2020-07-23 1074
666 철학이란 무엇인가? 김동렬 2020-07-23 348
665 유튜브 제 1회, 폴란드 환빠정권이 문제 image 4 김동렬 2020-07-22 597
664 진중권의 조국 죽이기 image 김동렬 2020-07-22 631
663 수요일 방송은 유튜브로 image 1 김동렬 2020-07-21 479
662 퇴계병을 극복하라 김동렬 2020-07-21 336
» 김재련의 정치공작, 쌍둥이의 컨닝 김동렬 2020-07-20 740
660 일원론의 사유를 훈련하라 김동렬 2020-07-19 382
659 일요일 아프리카 방송 5시 김동렬 2020-07-19 204
658 참 나쁜 하태경 김동렬 2020-07-18 1119
657 의리 김어준과 배신 진중권 김동렬 2020-07-17 543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