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조론 방송
프로필 이미지
[레벨:30]id: 김동렬김동렬
read 506 vote 0 2020.07.08 (12:25:10)

      

    일원론이냐 이원론이냐. 이원론은 갈림길에서 하나를 선택하려고 한다. 이 방법은 일시적 효과가 있지만 곧 원위치 된다는게 함정. 일원론은 라인을 추가로 개설하고 에너지를 투입한다. 이 방법은 에너지가 추가되므로 당연히 비용이 들지만 세상을 바꿀 수 있는 유일한 방법이다. 


    선택을 잘 하면 된다는 식의 사고는 머슴이 주인을 선택하는 격이므로 패배자의 관점이다. 라인을 추가로 개설하고 에너지를 더 투입하면 된다는 식의 사고는 주인이 되어 경영하는 자의 관점이다. 남녀관계라도 문제가 있으면 취미를 공유하고 자녀를 공유하고 애견을 공유해야 한다.


    연결하는 라인을 추가개설하고 돈을 더 벌어서 에너지 투입을 늘려서 해결해야 한다. 힘들이지 않고 공짜먹는 수를 밝히면 반드시 뒷탈이 난다. 진보와 보수든, 공급과 수요든, 선악의 문제든, 정의, 평등, 분배, 사랑, 행복이든 뭐든 라인의 추가개설, 에너지의 공급증대로 해결된다. 


    중산층을 늘리고 산업을 키우고 고등교육으로 풀어야지 일본에 붙느냐 북한에 붙느냐는 식의 선택으로는 언제나 을의 신세를 면할 수 없다. 강자는 상대방에게 선택을 강요할 뿐 자신은 선택하지 않는다. 강자의 철학인 일원론의 관점을 배우지 않으면 안 된다. 율곡이 일원론의 뿌리다. 


    한국사의 많은 개혁시도는 율곡에서 아이디어가 나왔다. 서양에 플라톤이 있다면 한국에는 율곡이 있다. 지금도 우리는 율곡이 디자인한 사유체계 안에서 호흡하고 있다. 퇴계는 그냥 착한 사람이다. 나름대로 성리학의 체계화를 시도하긴 했지만 억지다. 


https://youtu.be/F7RDPeVGHiw



어제 녹음한 방송의 1부입니다.

오늘은 일월화 연속방송에 따른 소재고갈로 아프리카 방송을 하루 쉬겠습니다.


유튜브 업데이트는 매일 합니다.

내일은 2부를 업데이트 합니다.


###


http://bj.afreecatv.com/gujoron 아프리카 방송 주소 (다음 녹음은 목요모임에서)


현재 유튜브 구독자 860명, 쾌속 진군 중입니다.

구독자 1천명 확장운동에 참여해 주시기 바랍니다.

 


###

의견 및 질문 감사합니다.


###


List of Articles
No.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645 박원순 대 류호정 김동렬 2020-07-12 1126
644 박원순과 살인자들 김동렬 2020-07-11 926
643 윤석열과 비열한 기레기들 김동렬 2020-07-09 1250
642 교회에 가는 이유 결혼하는 이유 김동렬 2020-07-09 729
» 율곡이냐 퇴계냐 김동렬 2020-07-08 506
640 윤석열 사태, 부동산 해법 5 김동렬 2020-07-07 961
639 레깅스는 보라고 입는 것이 맞다 김동렬 2020-07-06 737
638 아프리카 방송 6시 김동렬 2020-07-06 262
637 박지원과 윤석열의 대결투 김동렬 2020-07-05 770
636 사기를 당하는 이유 3 김동렬 2020-07-03 702
635 윤석열 정치 쿠데타 김동렬 2020-07-02 844
634 복식호흡과 흉식호흡 3 김동렬 2020-07-02 663
633 전두환과 지미 카터 2 김동렬 2020-07-01 703
632 이순재의 두 얼굴 8 김동렬 2020-06-30 1241
631 금태섭, 진중권의 독점시장 김동렬 2020-06-29 915
630 영화 사라진 시간, 심리학 대 물리학 4 김동렬 2020-06-28 765
629 진정성 없는 진정성 타령 1 김동렬 2020-06-27 581
628 예수는 일원론자다 김동렬 2020-06-26 409
627 육이오가 일어난 이유 김동렬 2020-06-25 692
626 볼턴 김정은 강정호 진정성 김동렬 2020-06-24 85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