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조론 게시판

지방선거 끝나면 행정구역개편 논의가 진행될 가능성이 큽니다.

광역시가 아닌 광역도는 무용론이 제기되고 있지요.

경기도 강원도 충청남북도 경상남북도 전라남북도가 그것입니다.

시대가 바뀌었습니다.

국민이 청와대와 직거래하는 정보화시대에

시민행정의 실효성이 거의 없는데다 막대한 비용지출을 하고 있는 현재의 광역도를 없애고

전국을 40개~60개의 광역시 체제로 가자는 이야기가 설득력을 얻어온지가 오래 되었습니다.

이번에 한반도평화가 정착되고 개헌이 되면 아마도 행정구역개편이 급물살을 탈 겁니다.

2020년 총선과도 맞물려 있기 때문이죠.

이 때를 대비하여 미리 검토를 해두어야 할 사항이 있습니다.

그것은 행정구역의 과학적 기준입니다.

정치적 이해관계에 휘둘리면 안되는 기준이 있습니다.

제가 17년전 써둔 '유역을 기초로 한 행정구역경계설정의 필요성' 논문을

강호제현께 미리 소개합니다.


유역을기초로한행정구역개편의필요성.pdf 유역을기초로한행정구역개편의필요성-01.jpg 유역을기초로한행정구역개편의필요성-02.jpg 유역을기초로한행정구역개편의필요성-03.jpg 유역을기초로한행정구역개편의필요성-04.jpg 유역을기초로한행정구역개편의필요성-05.jpg 유역을기초로한행정구역개편의필요성-06.jpg 유역을기초로한행정구역개편의필요성-07.jpg 유역을기초로한행정구역개편의필요성-08.jpg 유역을기초로한행정구역개편의필요성-09.jpg 유역을기초로한행정구역개편의필요성-10.jpg 유역을기초로한행정구역개편의필요성-11.jpg

첨부
List of Articles
No.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462 '사회주택' 강연 및 토크쇼 image 3 수원나그네 2018-05-03 873
1461 미국의 검사장 선출제도에 대한 고견을 듣고 싶습니다. 4 수원나그네 2018-05-01 1064
1460 만날 약자 코스프레 회비기동하는 교육현장에 구조론적 관점으로 일갈 한 번 합니다. 이상우 2018-04-30 732
1459 "한반도의 평화와 번영, 통일을 위한 판문점 선언" 수원나그네 2018-04-30 490
1458 탄허스님의 예언 image 3 김동렬 2018-04-29 2705
1457 유라시아 라데팡스 구상 image 수원나그네 2018-04-29 763
1456 일본의 지인이 페이스북에 올린 글 5 수원나그네 2018-04-29 802
1455 생명탈핵실크로드 25 - 태양광 시대, 우리 삶은 어떻게 바뀔까 image 수원나그네 2018-04-25 586
1454 [제민] 소유의 비극을 넘어 1 ahmoo 2018-04-24 1417
1453 삼봉을 기리며 image 5 수원나그네 2018-04-22 971
1452 생명탈핵실크로드 24 - 이원영교수 인터뷰 image 6 수원나그네 2018-04-22 689
1451 구조론 벙개 4월 21일 토요일 image 6 수원나그네 2018-04-19 990
1450 사람은 왜 눈썹이 있는가? image 2 김동렬 2018-04-19 1706
1449 제국주의 -> 1-2차 세계대전 -> 냉전 -> 신자유주의 눈마 2018-04-18 631
1448 인류의 언어감각 김동렬 2018-04-18 1177
1447 김기식 낙마 유감 수원나그네 2018-04-18 716
1446 하버드 특강 image 김동렬 2018-04-16 1464
1445 인공지능이 펼칠 세계 image 수원나그네 2018-04-10 1214
1444 이승만 ==> 박정희: 신분제사회와 향촌공동체의 대립 ==> 신군부 (전두환) 2 눈마 2018-04-07 931
» 행정구역개편 1 - 유역을 기초로 한 행정구역의 필요성 image 수원나그네 2018-04-03 144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