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론실
프로필 이미지
[레벨:13]이금재.
read 877 vote 0 2021.01.09 (01:46:15)

https://www.youtube.com/watch?v=u5aBfcsyfD8


대부분 문제견은 주인과 개의 관계가 틀어져 탄생합니다. 즉 개가 주인이 되는 겁니다. 사람도 비슷한데, 오냐오냐 키운 애들은 부모보다 자기가 더 위에 있다고 생각하고 부모의 통제에 따르질 않습니다. 그렇다고 엄격한 가부장제를 무조건적으로 받아들이란 말이 아닙니다. 


즉 부모에 심각한 문제가 있다면 자식은 이를 거부할 수도 있습니다. 우리가 이명박근혜를 거부한 것과 마찬가지입니다. 하지만 청소년은 자신의 잘못된 행동에 대한 책임을 스스로 부담할 수 없는 반쪽짜리 존재입니다. 그러니 책임을 질 수 있는 부모의 말을 들어야 하는 겁니다. 우리가 이명박근혜를 감금한 것은 우리가 그것에 책임을 질 수 있기 때문입니다.


강형욱의 방송에서 자주 언급되는 것이지만, 현대 사회는 개의 유전자에 새겨진 정보와 많은 차이가 있습니다. 개의 유전자는 마구 뛰고 싶지만 도심의 아파트라는 환경에서는 그럴 수 없는 겁니다. 어눌한 주인이 개가 불쌍하다 하여 개가 원하는 데로 해주다 보면 어느 순간 개가 주인의 머리 끝에 올라갑니다. 문제는 개가 주인을 책임질 수 없기 때문에 발생합니다. 개가 주인의 잘못에 책임지려고 타인을 무는 순간 그 개는 더 이상 키울 수 없게 되는 겁니다.


그러므로 개는 환경에 대한 통제권과 책임을 가지고 있는 주인의 지시를 따라야 합니다. 누군가의 지시를 따른다는 말이 거북하다면 주인이 인지한 룰을 복제한다고 이해해도 좋습니다. 이때의 복제는 구조론의 복제와 정확하게 같습니다. 개가 주인의 말을 듣지 않으면 그 개는 사회에서 배척받고 종국에는 살처분 받습니다. 


스승과 제자의 관계도 마찬가지입니다. 제자가 스승보다 자신이 더 우위에 있다고 생각하는 순간, 스승의 지식은 제자에 전달되지 않습니다. 이게 바로 스승의 권위의 의미입니다. 스승이 뭐 얻겠다고 권위로 제자를 누르려는 게 아닙니다. 지식은 저 혼자 굴러다니는 공과 다릅니다. 지식은 패스되어야 의미가 유지되는 것입니다.


가령 어떤 지식에 대하여 스승과 제자의 의견이 다르다면 어떨까요? 스승의 권위를 받아들이는 제자는 스승이 맞고 자신이 틀렸다고 인정하며, 이에 자신의 지식을 수정합니다. 반대로 그렇지 않은 제자는 스승이 틀렸다고 생각합니다. 틀렸다고 생각하는 순간 모순이 발생합니다. 틀린 사람의 지식을 들어야 할 필요가 없기 때문이죠. 자 이제 당초의 전제가 무너집니다. 이제 학교를 떠나야 하는 겁니다. 


제자가 스승을 흔드는 순간 비극이 생기는 겁니다. 그러면 누가 가장 큰 손해일까요? 당연히 제자입니다. 공부하려고 학교에 갔는데, 학습이 되질 않기 때문입니다. 물론 공교육은 시스템으로 스승과 제자를 통제하므로 이런 일은 발생하지 않습니다. 사회적으로 스승이 권위가 있는 것으로 합의했고 이에 다양한 방편으로 제자를 통제하기 때문입니다. 스승이 맘에 들지 않으십니까? 그러면 학교를 떠나세요.


한국의 많은 선생님들은 수준이 지나치게 낮습니다. 솔직히 많은 경우 배워야 할 이유를 느끼기 어려운 것도 사실입니다. 하지만 공부를 잘하는 학생들은 언제나 선생님의 말을 잘 듣는 학생입니다. 다시 말씀드리지만, 무조건 선생님의 말을 들으라는 것이 아닙니다. 자신이 납득할 만한 선생님의 말이라면 들어야 합니다. 그렇다고 멍청하게 듣기만 해서도 학습이 안 됩니다. 


개야 주인보다 빨리 죽으므로 그냥 따르면 되지만, 보통 인간은 스승보다 나이가 어리므로 제자라면 언젠가 스승을 뛰어넘을 야심을 가져야 합니다. 스승이 영원하지 않지만 지식은 영원하므로 내가 그 스승의 역할을 맡아야 하는 겁니다. 반대로 개신교도가 성경 암송하듯 팔로우하면 망하는 겁니다. 그러니깐 개신교가 저 모양이죠. 


개신교가 망하는 이유는 하나님이 신이라 죽지 않기 때문입니다. 죽지 않으므로 그의 제자들은 영원히 제자 노릇만 하려고 합니다. 아무런 책임을 지지 않는 유아의 상태로 머무르려고 하는 겁니다. 잘못해도 그냥 회계하면 다 해결되므로 전빤쓰가 저 지랄을 하는 겁니다.


맞습니다. 좋은 제자가 되기는 어렵습니다. 근데 사실은 스승이 되기가 더 어렵습니다. 그러니깐 강형욱과 같은 전문가가 개주인을 교육시키고 다니는 거죠. 정리하자면, 제자가 스승을 따라야 하는 것은 스승이 위대해서가 아닙니다. 따르지 않으면 제자가 아니고, 지식이 성립하지 않기 때문에 따르는 겁니다. 스승은 신과 다릅니다. 영원한 것은 맥락뿐이며 사람은 다만 그것을 전달할 뿐입니다.


먼저 의심하고, 의심이 확신이 되면 믿되, 그곳에서 머물지 말아야 합니다. 이에 내가 스승이 될 것이라는 또 다른 믿음을 가질 때, 학습은 가능하고 지식은 이어집니다.

Drop here!
List of Articles
No.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구조론 매월 1만원 정기 후원 회원 모집 image 25 오리 2020-06-05 6827
1823 백신 단상 레인3 2021-04-09 292
1822 원자론의 몸부림 사례(벡터공간과 기저) 강현 2021-03-20 410
1821 학부모상담 관련 책이 나왔습니다. update 15 이상우 2021-03-16 691
1820 조선일보 고발 + '가짜뉴스'상금 60만원 image 수원나그네 2021-03-08 515
1819 어렸을 적의 결론 1 다음 2021-03-01 634
1818 게임 속 민주주의 바츠해방전쟁 1 SimplyRed 2021-02-14 656
1817 구조론 간단공식 1 바람21 2021-02-13 687
1816 게임의 복제 systema 2021-02-12 424
1815 <이 달의 가짜뉴스·나쁜뉴스> 공모 image 11 수원나그네 2021-02-04 751
1814 탈북작가 장진성 대표(뉴포커스) 입장 표명 영상 수피아 2021-01-30 795
1813 인생의 목적 이상우 2021-01-29 639
» 학습의 원리 이금재. 2021-01-09 877
1811 내쉬와 노이만 2 이금재. 2021-01-07 916
1810 주체의 관점으로 올라서라 1 아란도 2021-01-06 576
1809 영어 천재가 되는 법 2 이금재. 2021-01-05 1467
1808 학문의 분류 바람21 2021-01-04 602
1807 미분과 제논 그리고 시간과 속도 이금재. 2021-01-03 518
1806 게시판 파일 첨부 방식이 변경 되었습니다. image 22 오리 2021-01-01 642
1805 구조론 : 구조의 일의성(질문에 대한 답변을 글로 써보기) image 4 아란도 2021-01-01 530
1804 <구조론 글쓰기 겸 질문에 대한 답변을 글로 써보기 후, 소감> image 1 아란도 2021-01-01 47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