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론실
프로필 이미지
[레벨:6]펄잼
read 572 vote 0 2020.11.23 (23:14:30)


저는 환태평양경제동반자협정(CPTPP)이 FTA'정치 자유무역협정'(Free Trade Agreement)의 색깔과 더 가깝다는 느낌 이었는데, 정부의 입장은 역내포괄적경제동반자협정(RCEP)이 더 FTA에 가깝다고 보는걸까요? 특파원 칼럼 기고문을 보면서 궁금해졌습니다.   


그래서, 미국이 바이든당선 이후 CPTPP를 두고 이같은 행보가 중요한 이슈가 될까요?
그리고 기존 FTA와는 어떤차이를 보이게 되는걸까요?


프로필 이미지 [레벨:30]id: 김동렬김동렬

2020.11.24 (10:23:34)

둘 다 FTA입니다.

강한 FTA냐 느슨한 FTA냐 하는 차이는 있지만.

오바마 시절에 미국이 중국을 씹으려고 TPP를 제안했는데

트럼프가 갑자기 돌아서 자기편인 한국과 일본을 조진다며 

FTA 안 한다고 빠진 겁니다.

트럼프는 FTA 때문에 미국이 망했다고 주장하는 사람이니까.

미국 빠지고 나머지들이 CPTPP를 한다니까

중국이 별도로 느슨한 FTA인 RCEP를 주도했는데

이러다가 미국만 왕따되게 생겼으니

바이든 당선후 미국이 다시 CPTPP에 들어온다고 하니까

한국은 이게 되면 한국은 미국과 중국에 양다리 걸치고 

꿀 빨게 생겼다고 만세 부르고 있는데

중국이 놀라서 그럼 우리도 CPTPP 끼워줘 이러고 있는 겁니다.

결국 중국 빼고 가느냐 중국 넣고 가느냐인데

중국 빼고 가는게 한국에 이익입니다.

바이든의 목적은 중국을 골탕먹이는데 있으니까.

그 이익은 한국이 독식하는 거지요.

한국은 다 해도 일본과는 FTA를 하기 싫은데

이게 되면 일본과는 어물쩡 낮은 단계의 FTA를 하게 되어서 

정권에 부담이 없다는 장점이 있지요.

List of Articles
No.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구조론 매월 1만원 정기 후원 회원 모집 image 25 오리 2020-06-05 5641
1813 학습의 원리 이금재. 2021-01-09 504
1812 내쉬와 노이만 2 이금재. 2021-01-07 557
1811 주체의 관점으로 올라서라 1 아란도 2021-01-06 317
1810 영어 천재가 되는 법 2 이금재. 2021-01-05 931
1809 학문의 분류 바람21 2021-01-04 342
1808 미분과 제논 그리고 시간과 속도 이금재. 2021-01-03 316
1807 게시판 파일 첨부 방식이 변경 되었습니다. image 22 오리 2021-01-01 426
1806 구조론 : 구조의 일의성(질문에 대한 답변을 글로 써보기) image 4 아란도 2021-01-01 318
1805 <구조론 글쓰기 겸 질문에 대한 답변을 글로 써보기 후, 소감> image 1 아란도 2021-01-01 226
1804 사회대개혁지식네트워크 교수연구자 선언 1 수원나그네 2020-12-28 301
1803 반쪽 부동산 정책! 2 아나키(÷) 2020-12-17 800
1802 올해 구조론 정기모임은 없습니다. 오리 2020-12-15 294
1801 정나 님이 발제하는 세미나 image 1 수원나그네 2020-12-15 348
1800 검경 수사권독립 5 펄잼 2020-12-10 865
1799 이번 주 구조론 모임은 취소 되었습니다. image 오리 2020-12-09 235
1798 전략의 기본은 내가 보편성을 차지하고 상대가 특수성에 매몰되게 유도하는 것 1 회사원 2020-12-03 586
1797 이번 주 구조론 모임은 취소 되었습니다. image 오리 2020-12-02 267
1796 이번 주 구조론 모임은 취소 되었습니다. image 오리 2020-11-25 386
» RCEP와 CPTPP 1 펄잼 2020-11-23 572
1794 이 분 구조론과 상당히 유사한 주장을 하는 것 같네요 1 다음 2020-11-23 92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