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론실
프로필 이미지
[레벨:8]회사원
read 474 vote 1 2020.09.28 (10:23:08)

세상을 살면서, 여러가지 작업들을 하게 된다. 그 작업들의 성격을 분류해보자면 


단순 생활 영위 / 단순 반복 수행 작업 / 사회가, 윗사람이, 가부장이 시키는 대로 하기 등의 일들이 메이저를 차지하지만, 


가장 중요하고 핵심적인 일을 하나 꼽으라하면서 바로 '청사진을 설계하는 일' 일 것이다. 



단순 반복 수행 작업이나 사회-윗사람-가부장 등이 시키는 대로 하기는 사실 쉽다. 그냥 시키는 대로 하면 된다. 


가장 어려운 것은 현재 구도와 상황에 대한 정보를 모으고, 이를 자신만의 문맥으로 재구성하여 상황과 사건을 이해하고, 


나의 전략적 포지션과 행동방향을 결정하는 것일 것이다. 구조론으로 말하면 의사결정, 즉 철학의 영역이다. 



나는 개인적으로 단순반복, 위에서 지시한대로 수행하는 작업을 하다가 어느 날 갑자기 내가 설계를 해야하는 상황을 


맞딱뜨렸었다. 그것도 여러 변수가 통제된 아주 쉬운 환경이 아니라, 매우 복잡하고 어려운 환경이었다. 


이 환경속에서 내가 설계를 하고 그에 대한 성과가 피드백 되는 과정을 거치면서 (어찌보면 사업도 이 범주일 것이다) 


구조론과 같은 학문의 필요성을 느꼈고, 이 사이트를 찾아오게 되었다. 




지금도 수 없이 많은 일을 하지만, 단연코 가장 으뜸은 '설계'업무이다. 그리고 이 업무는 경험이 적은 사람과 많은 사람의 


차이가 혁혁하게 드러나는 부문이다. 그리고 아마 장기적 성과의 차이를 가장 크게 만드는 영역일 것이다. 


환경에 대한 정보를 모으는 것 / 모은 정보를 어떤 틀을 통해 이해하는 것 / 청사진을 과감하게 설계하는 것 / 


시행착오와 반대를 무릎쓰고 나의 설계를 관철하는 것 / 이해관계자를 설득하는 것 / 


최종적으로 이를 성공적으로 수행할 수 있는 환경을 셋팅해주는 것 / 최종 결과물을 책임지고 이 성과와 손실을 수확하는 것



이 모든 단계가 설계의 영역이다. 그리고 정치도 결국 사회 구성원의 이런 과정들을 반영하는 부문일 것이다. 


구조론은 이 설계에 큰 영감을 주는 매우 귀중한 철학이었다. 지금도 거의 매일 구조론 사이트에 오지만


앞으로도 계속 올 것 같다. 동렬님을 비롯한 모든 구성원 분들께 감사드립니다.



- 2020년 9월 2일 회사원 드림.




List of Articles
No.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구조론 매월 1만원 정기 후원 회원 모집 image 25 오리 2020-06-05 3736
1781 거버넌스 전쟁 ahmoo 2020-10-22 302
1780 유클리드-리만-아인슈타인의 기하학 이금재. 2020-10-21 261
1779 안암동 목요모임- 장소변경 내용 확인 image 3 오리 2020-10-21 294
1778 통일되고 모병제 1 펄잼 2020-10-18 427
1777 말 안 듣는 시바견 길들이기 이금재. 2020-10-14 445
1776 정체된 마을에.. 양지훈 2020-10-12 372
1775 서울역 목요 모임(마스크 필수) image 오리 2020-10-07 164
1774 손흥민이 잘하는 이유 image 4 이금재. 2020-10-05 1085
1773 서울역 모임 7시로 당깁니다.( 마스크필수) image 오리 2020-09-30 272
» 설계가 가장 어렵다. 회사원 2020-09-28 474
1771 서울역 목요 모임(마스크 필수) image 오리 2020-09-23 235
1770 백과사전의 역할과 의미, 미래의 백과사전 3 mowl 2020-09-20 442
1769 개훈련의 원리 1 이금재. 2020-09-18 589
1768 서울역 목요 모임(마스크 필수) image 오리 2020-09-16 257
1767 like의 의미 1 이금재. 2020-09-09 567
1766 구조론 목요모임(필수인력) 1 오리 2020-09-08 405
1765 F=ma 현강 2020-09-05 372
1764 두 집합은 한 리스트보다 작다. 현강 2020-09-04 206
1763 관측자의 차원 복습 현강 2020-09-03 230
1762 이번 주 구조론 모임은 취소 되었습니다. image 오리 2020-09-02 27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