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론실
프로필 이미지
[레벨:11]이금재.
read 476 vote 0 2020.08.19 (20:39:08)

https://youtu.be/3smc7jbUPiE


파인만이 자석이 서로 당기는 이유를 답할 때는 입자에 근거하여 설명하지만,

기자의 질문에 답할 수 없는 이유를 말할 때는 사건에 근거해서 말하고 있다. 


과학의 답변은 '자석이 당기는 이유를 알려면 끝이 없다.'는 비과학적 결론을 내지만,

너의 질문에 답할 수 없는 것은 '공통의 전제에 너와 내가 합의할 수 없기 때문'이라고 과학적으로 결론을 내는 것이다. 


파인만이 물리학자들 사이에서 논쟁을 했던 것처럼 과학을 했다면

인류의 과학은 크게 발전했겠지만

그런 일은 일어나지 않았다.


우리는 과학이 진보하면 진보하는 것이라고 믿지만

과학과 대중은 세트로 움직인다. 

과학만 진보해서는 진도가 나가질 못하는 것이다.


상대성이론이 나온지 100년이 지났는데도

인류가 아직 그 이상을 가는데 어려움을 겪는 것은

대중이 이해하지 못했기 때문이다. 


정치도 마찬가지다. 

한국이 진보하려면 국민 전반에 합의가 일어나야 하지만,

전광훈개독쉑히들이 받아들이지 않는다. 


인간이 죽는 이유가 뭐겠는가?

어느 한계에 부딪히면 업데이트 보다 신제품 출시가 효율적이기 때문이다. 


Drop here!

프로필 이미지 [레벨:13]kilian

2020.08.20 (03:22:05)

개인이나 단체가 국가나 신제품에 교체 당하지 않으려면 계속해서 업데이트하자...

프로필 이미지 [레벨:30]id: 김동렬김동렬

2020.08.20 (09:50:11)

물리학자와 일반인의 대화는 외계인과의 대화

구조론을 모르는 사람과의 대화도 외계인과의 대화

먼저 언어를 건설해야 한다는 말씀.

List of Articles
No.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구조론 매월 1만원 정기 후원 회원 모집 image 25 오리 2020-06-05 3228
1751 오랫만입니다~ 그리고 원전위험공익정보센터 기부희망 image 1 수원나그네 2020-08-21 161
» 파인만의 이중성 2 이금재. 2020-08-19 476
1749 이번주 구조론 모임은 취소 되었습니다. 3 오리 2020-08-19 365
1748 전국토를 정원으로 만들자 ahmoo 2020-08-19 268
1747 좋은 조건 다음 2020-08-18 162
1746 환원주의 대 창발주의 image 1 다음 2020-08-17 329
1745 메타학문의 의미 다음 2020-08-16 226
1744 제대로 된 인과율은 5다. 현강 2020-08-15 159
1743 밖이 답이지만 그 밖은 우리가 찾아나서야 한다. 현강 2020-08-14 179
1742 구조론 목요모임(서울역) image 오리 2020-08-13 135
1741 확률은 바꿀 수 있다. 현강 2020-08-13 150
1740 중첩은 1이다. 현강 2020-08-12 145
1739 확률과 구조론 다음 2020-08-10 207
1738 정보냐 밀도차냐 현강 2020-08-10 176
1737 관계와 관측 그리고 사건 현강 2020-08-09 127
1736 의식과 무의식, 엔트로피에 대한 착각 현강 2020-08-08 196
1735 전체는 부분의 곱으로 묘사된다. 현강 2020-08-07 151
1734 소강,대동,그리고 검색의 즐거움. 아제 2020-08-06 234
1733 별개의 사건 현강 2020-08-06 166
1732 구조론 목요모임(서울역) image 오리 2020-08-06 1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