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론실
프로필 이미지
[레벨:19]수원나그네
read 433 vote 0 2020.05.17 (08:02:38)


새 판을 짜야 하는 시대가 도래했다.
바꾸려면 몽땅 바꾸어야 하는 시대.
리프킨 말처럼 수백만이 필요하다.


수백만이 어디서 어떻게 판을 벌일 것인가.
귀납이 안되는 상황이다.
연역으로 풀어가야 하고, 그 안에서 자신의 역할찾기다.
또다른 의미의 권력 게임이다.


구조론은 말이다.
말씀이면서 달리는 말이다.
구조론 말을 타고 달려서 서부땅덩어리를 차지하는 게임이 벌어졌다.



프로필 이미지 [레벨:10]id: 6월 가랑비6월 가랑비

2020.05.18 (22:32:18)

링크가 잘 안열립니다...

프로필 이미지 [레벨:19]수원나그네

2020.05.19 (06:50:14)

이상하네요..
저는 스마트폰에서 잘 열리는데요~
List of Articles
No.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682 구조론 목요모임(강남역) newimage 오리 2020-06-04 75
1681 맞춤 컴퓨터를 조립하는 상황(미적분) 이금재. 2020-06-03 304
1680 한국인이 영어가 안 되는 진짜 이유 update 5 이금재. 2020-06-01 749
1679 6월4일 구조론 목요모임 장소변경 공지 updateimage 2 오리 2020-06-01 347
1678 팃포탯 전략 2 오민규 2020-05-28 513
1677 의견을 묻습니다~ 10 수원나그네 2020-05-28 548
1676 구조론 목요모임(3층) image 오리 2020-05-28 141
1675 동음이의어에 대한 생각 1 오민규 2020-05-27 164
1674 그리운 사람! 내면화된 사랑 - <노무현> 아란도 2020-05-23 415
1673 동음이의어에 대한 아이디어 오민규 2020-05-23 267
1672 제논의 역설, 무한급수, 미적분 image 1 이금재. 2020-05-21 512
1671 집단무의식을 공유하자. systema 2020-05-19 373
1670 여덟 살 아들이 맞고 들어왔을 때.. 1 이상우 2020-05-19 509
1669 생명로드58 - 원전(핵발전소)이 기후위기의 대안이 될 수 없는 이유[동영상포함] image 1 수원나그네 2020-05-19 116
1668 의미없는 튜브리스 22 이금재. 2020-05-18 808
» 새로운 서부시대 2 수원나그네 2020-05-17 433
1666 동적논리 systema 2020-05-15 295
1665 [비교요망] 조선일보절독운동 디자인 image 10 수원나그네 2020-05-14 704
1664 미래예측에서 미래만들기로 3 수원나그네 2020-05-11 511
1663 베이즈 추론과 쌍자의 이해 image 2 이금재. 2020-05-09 50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