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론실
프로필 이미지
[레벨:8]systema
read 571 vote 2 2020.02.10 (14:18:35)

사건의 단위.


진정한 것은 에너지 우위다. 명분은 그 자체로는 아무의미가 없다. 명분이 공론을 일으키고 공론이 집단의 권력을 생성하고 집단의 권력이 집단적 맞대응을 낳는다. 이상주의(질) > 권력창출(입자) > 집단적맞대응(힘)의 사건의 전개과정에서 이상주의는 기능한다. 인간이 무엇을 생각하든 어떤 행동을 하든 딱걸리는 지점은 환경에 맞대응해서 이길 수 있는가? 라는 원초적 질문이다. 에너지우위에 도달하지 못한즉 허무다. 이상주의에 머물러 권력창출을 방해하는 정의당 행동은 적이다. 권력에 머물러 집단적 맞대응을 방해하는 행위역시 적이다. 진정한 것은 사건의 전개에서 환경을 이겨내는 것이다. 맞대응은 포기할 수 없고, 에너지우위는 포기할 수 없다. 


문제는 사건의 단위, 맞대응의 단위, 전략의 단위다. 나의 인생이라는 사건은 사회의 발전이라는 사건에 에너지를 의존한다. 개인은 집단에 꺽인다. 먼저 사회가 전개되고 후에 개개인의 인생이 전개된다. 여기서 성립하는 에너지의 방향성 문제 때문에 깨달음이니, 신이니, 큰 자아의 개념이 대두된다. 개인이 집단에 에너지를 의존하기 때문에 전략의 단위역시 집단적 사건을 기준으로 정해야 하는 문제가 존재한다. 문명이라는, 민주화라는 큰 사건의 에너지흐름을 거스를 수 없다. 집단을 대표할때 집단의 에너지를 받을 수 있다. 사건의 중요도를 수리적으로 증명할 수 있다. 딸려오는 사건이 많을 수록 중요한 사건이다. 민주화 뒤에 딸려오는 사건이 많다. 다른 사건을 매개하는 사건일수록 중요한 사건이다. 사건의 원사건을 추적하면 문명을 만나게 된다.



List of Articles
No.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구조론 매월 1만원 정기 후원 회원 모집 image 25 오리 2020-06-05 3378
1652 생명로드55 - 기후위기시대의 문법을 생각한다 수원나그네 2020-04-12 215
1651 일이관지 1 systema 2020-03-31 654
1650 생명로드54 - 2020동해안 탈핵 걷기 image 수원나그네 2020-03-16 352
1649 생명로드53 - 유럽 첫순례를 마치며 image 2 수원나그네 2020-03-14 430
1648 공유의 시대 [제민] ahmoo 2020-03-11 586
1647 콜럼버스의 진실 1 김동렬 2020-03-10 944
1646 음악의 세가지 균일 image 오민규 2020-03-02 158
1645 이사지왕은 누구인가? 1 김동렬 2020-02-24 1391
» 사건의 단위 systema 2020-02-10 571
1643 참 나쁜 자유당 4 김동렬 2020-02-01 2029
1642 맞대응의 원리 systema 2020-01-27 613
1641 생명로드 52 - 2020 여름 유럽순례일정을 소개합니다~ image 수원나그네 2020-01-23 364
1640 이념이 밥이다. 1 systema 2020-01-13 590
1639 생산력은 권력의 생산규모이다. 2 현강 2020-01-12 546
1638 하나를 바꾸려면 전부 다 바꿔야 한다. 현강 2020-01-09 581
1637 올해는 북극이 춥고 남쪽이 따뜻하다 image 1 김동렬 2020-01-08 944
1636 인간이 쓰는 언어에는 그럴만한 사정이 있다. 현강 2020-01-08 546
1635 구조의 확장 현강 2020-01-07 407
1634 통제가능성의 획득과 통제필요성의 소실 현강 2020-01-04 485
1633 생명로드51 - 후원을 희망합니다 image 수원나그네 2019-12-20 40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