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조론 게시판

[후속] AI 시대의 대학강의/시험에 대한 새로운 실험


AI 시대의 대학강의/시험에 대한 새로운 실험에 대해

에 대해 한달전쯤 설명한 바있습니다.

http://gujoron.com/xe/gujoron_board/1090533


그리하여  그 결과가 어느 정도 나왔습니다.

시험직후 무기명 설문조사를 해보니

학습과정의 의의에 대해서는 적극적으로 호감을 표시한 학생들이 약 20~30%수준이었고 

학생들의 상호평가방식에 대해서는 공정성에 의문을 제기하는 학생들이 약 40%였습니다.

그리하여 답안지에 대한 교수평가를 별도로 진행하였습니다.

최종적으로 학생상호자율평가와 교수에 의한 평가를 대비해본 결과 상당한 차이를 보였습니다.

그림1.png


자율적 상호평가는 아직 미완의 것으로 보아야 할 것 같습니다.


그럼에도 학생들의 출제와 답안의 내용 부문에는 수준높은 것이 눈에 띄었습니다. 

창의적이면서도 상당히 심도있는 것까지, 이런 내용이 나오기까지 많은 공부의 흔적이 있어보이는군요.

자율출제와 자율답안작성 까지는 어느 정도 성공적이었다고 자평해봅니다.

'AI시대에 걸맞는 인재를 양성하기'는, 다음학기에 좀더 업그레이드된 시도를 해볼까 합니다. 




List of Articles
No.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606 몬티홀 딜레마와 계 그리고 베이즈추론 11 챠우 2019-08-14 595
1605 역사의 가정 - '일본이 개입하지 않았다면?' image 2 수원나그네 2019-08-13 586
1604 약자가 지는 이유 챠우 2019-08-12 512
1603 어떤 둘은 만나지 않는다 챠우 2019-08-08 491
1602 상품과 금융시스템에 대한 유효수요 2 현강 2019-08-06 435
1601 [제민] 신의 건축 인간의 건축 1 ahmoo 2019-08-06 557
1600 경험을 넘어서. 아제 2019-08-05 438
1599 정신 차리자. 1 아제 2019-08-05 469
1598 구조론 용어를 헷갈려하는 경우 현강 2019-08-05 294
1597 구조론의 가치와 사용법 챠우 2019-08-02 540
1596 중첩이 대칭을 낳는다 현강 2019-08-02 281
1595 9월 20일에 뜻있는 행사가~ image 수원나그네 2019-07-29 287
1594 에너지 루트를 점검하자 systema 2019-07-27 319
1593 변하는 것, 변하지 않는 것. systema 2019-07-27 296
1592 교육의 성공과 에너지 이상우 2019-07-22 313
1591 강제징용문제에 대한 일본 변호사들 의견[수정] 2 수원나그네 2019-07-15 438
1590 생명로드44 - 일본 원전오염수, 그리고 탈핵학회 image 1 수원나그네 2019-07-09 372
1589 판구조를 읽자. 1 systema 2019-07-06 434
1588 [집결장소 수정] 이번 기회에 친일매국 찌라시를 처단할까요? image 2 수원나그네 2019-07-02 550
» [후속] AI 시대의 대학강의/시험에 대한 새로운 실험 image 수원나그네 2019-06-30 3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