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조론 게시판
프로필 이미지
[레벨:17]눈마
read 569 vote 0 2019.04.04 (11:28:39)

https://ko.wikipedia.org/wiki/콰리즈미


빌어먹을 몽골의 침략 (환빠들은 반기지만)때문에, 발달한 이슬람의 (지역의) 문명이 서유럽으로 간거죠.

미적분학에 목말랐던 경험을 바탕으로 수학의 기원을 시리즈로 가보도록 하겠소이다.

시간이 많지 않소. 비판도, 뭐도, 연속성이 있으면 환영이되다만, 가던대로 가보겠소.



우선, 뉴턴 라이프니츠의 미적분학 발견 운운은 개썅 거짓말이었다는것.

이미, 아랍에서 1000년도 즈음에 인도의 0에 대한 개념을 가지고,  변화율을 예측해서,

거리 --- 속도 --- 가속도로 방정식을 유도해 내어서, number of unknown<--> number of equations

으로 확립해놓은걸, 당시 귀족시대였던 1300-1400년도에, 귀동냥으로 듣고, 발전 시킨거임.

언제나, 에너지는 외부에서 온다는거에 필적한 수학적 사건.

List of Articles
No.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569 좋은 작품의 조건. systema 2019-05-04 714
1568 포지션의 세계 1 systema 2019-04-25 849
1567 조경에 좋은 나무 image 2 김동렬 2019-04-23 1637
1566 생명로드 39 - 2013년에 뿌린 씨앗 그리고 일본전문가 강연회 image 수원나그네 2019-04-19 328
1565 우리는 모두 여행자다 [제민] 4 ahmoo 2019-04-18 719
1564 트레일러 파크 보이즈 image 1 김동렬 2019-04-12 1576
1563 생명로드 38 - The Second Schedule (2019 July~ 2020 Aug) image 수원나그네 2019-04-12 304
1562 수학의 기원 2 - pi image 눈마 2019-04-11 496
1561 바깥으로 난 창을 열어라. 1 systema 2019-04-05 551
» 수학의 기원 -1 눈마 2019-04-04 569
1559 생명로드 37 - 달라이라마를 뵙다 image 2 수원나그네 2019-03-07 673
1558 생명로드 36 - 또다른 UN이 필요하다 image 수원나그네 2019-02-17 568
1557 전체와 부분 사이 systema 2019-02-03 959
1556 [제민] 중심을 노려보는 아웃사이더의 눈빛을 가져라 3 ahmoo 2019-01-16 1419
1555 답이 있다. 아제 2019-01-10 925
1554 같음이 먼저고 다름이 나중이다. 1 아제 2019-01-08 919
1553 일 잘하는 관료의 특징 1 수원나그네 2019-01-04 1087
1552 생명로드 35 - 인도 순례 소식 image 수원나그네 2019-01-03 449
1551 일상의 구조론(1) - 일반인들에게 쓰는 글 2 이상우 2018-12-26 833
1550 AI 에 정통하거나 관심이 깊은 구조론 동지님께 수원나그네 2018-12-25 64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