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읽기
프로필 이미지
[레벨:30]id: 김동렬김동렬
read 763 vote 0 2021.01.04 (20:49:49)


    구조론은 세상을 구조로 설명한다.


    구조는 의사결정구조다.


    의사결정구조는 대칭구조다.


    대칭에는 대칭된 둘이 공유하는 접점이 되는 축이 있다.


    축이 이동하면서 대칭이 비대칭으로 바뀌는 것이 의사결정이다.


    하나의 사건은 원인에서 결과까지 진행하는 동안 다섯 번 대칭을 조직한다.


    닫힌계의 안과 밖, 코어의 중심과 주변, 균형의 좌우, 방향의 앞뒤, 변화의 위치와 관측자로 다섯 가지 대칭과 비대칭이 차례로 일어난다.


    짝수인 대칭이 홀수인 비대칭으로 바뀌면서 보다 사건의 범위를 좁혀서 새로운 짝수로 대칭을 만들며 자투리가 남아서 엔트로피가 증가된다.


    외부의 개입이 없는 닫힌계 안에서의 의사결정은 대칭을 조직하는 절차에 자원의 일부가 동원되므로 그만큼 의사결정구조에서 이탈하며 이를 무질서도로 표현한다.


    의사결정은 짝수를 홀수로 바꾸는 과정을 5회 반복하여 축을 이동시키며 나머지는 축에 맞물려 따라온다.


    내부적인 연결상태를 의미하는 닫힌계 내에서의 어떤 결정은 연결의 단절 형태로만 가능하다.


    사건이 진행하는 다섯 단계에 걸쳐 의사결정지점이 점차 국소화되고 부분화되는 원리를 이용하여 사건의 추이를 판단하고 미래를 예견할 수 있다.


    상하 좌우 전후 고저 장단 흑백 명암 원근 강약 흥망 내외 대소 기타등등 무수한 대칭이 있다.


    대칭에는 반드시 코어와 균형이 있다.


    닫힌계 내부에 에너지의 모순이 발생하면 먼저 균형을 이루고 다음 코어를 이동시켜 균형을 깨뜨리며 새로운 균형을 찾아내는 형태로 사건은 진행된다.


    전체의 균형에서 의사결정을 일으키며 일부가 죽고 살아있는 나머지의 균형에서 다시 의사결정을 일으키며 일부가 죽는 형태로 사건은 일어나며 점차 국소화된다.


    연결이 끊어져 모순이 닫힌계 밖으로 배출되는 형태로 사건은 종결된다.


    부분에서 균형을 찾아가는 현상이 도리어 전체의 불균형을 유발하므로 사건은 알 수 없게 된다.


    두 선박이 가까운 거리에서 나란히 가면 좁은공간 효과로 두 선박 사이의 유속이 빨라지고 수압이 낮아져서 두 선박이 붙어버린다.

List of Articles
No.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5119 산은 산이 아니고 물은 물이 아니다 김동렬 2021-01-07 1332
5118 레깅스 논란 무엇이 문제인가? 김동렬 2021-01-07 1203
5117 MB 예언, 툰베리 웃겨, 숭산 사기꾼 image 2 김동렬 2021-01-06 1508
5116 심리학은 사기다 2 김동렬 2021-01-05 900
» 구조론은 세상을 구조로 설명한다. 김동렬 2021-01-04 763
5114 심리학은 지적 사기다 2 김동렬 2021-01-04 1154
5113 이명박 사면 문재인 구속 1 김동렬 2021-01-04 1602
5112 천재가 오해되는 이유 image 김동렬 2021-01-03 1427
5111 이낙연 배후는 동교동? 5 김동렬 2021-01-02 2320
5110 보편성과 특수성, 일반성과 다양성 김동렬 2020-12-31 1017
5109 허선아, 개새끼들의 전성시대 김동렬 2020-12-31 1706
5108 인생의 정답은 YES다. 김동렬 2020-12-29 1414
5107 윤석열과 기레기들 김동렬 2020-12-28 1734
5106 유사 지식인 설민석들의 문제 김동렬 2020-12-28 1378
5105 유물론과 유심론 1 김동렬 2020-12-27 868
5104 구조론과 엔트로피 image 김동렬 2020-12-27 499
5103 엘리트냐 민중이냐? 1 김동렬 2020-12-26 1161
5102 열역학 1법칙과 2법칙 5분 정리 4 김동렬 2020-12-26 836
5101 엔트로피 3초 이해 image 김동렬 2020-12-25 1143
5100 예수는 누구인가? 김동렬 2020-12-24 130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