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 게시판


댓글로 의견 주신 분들께 감사드립니다.

몸과 마음 편안하십시오.


[레벨:3]JD

2018.03.27 (23:53:13)

외로움과 무력감, 막막함이 전해져 오네요.
신경정신과 치료를 받으신다니 그나마 다행입니다.

신경정신과는 꾸준히 다니시는 게 좋습니다.
마음이 허락하지 않아 쉽지는 않겠으나,
적극적으로 할 일과 취미를 찾으셔야 할 듯 합니다.

약 효과+의지!

부디 조금씩 치유되시기를 기원합니다.
[레벨:0]미타

2018.03.28 (07:11:51)

다행히 병원치료를 받고 계시다니,
좋아지실 겁니다.
겨울이 아무리 길어도 봄은 오더군요.
부디 님이 봄처럼 깨어나시길 바라겠습니다.
프로필 이미지 [레벨:11]락에이지

2018.03.28 (12:05:56)

예전에 이런 광고 카피가 유행한 적이 있었습니다.

'인생에 연습이란 없잖아요'

그리고 그런 가사가 들어있는 노래도 있었습니다.

근데 전 이게 헛소리라고 생각합니다.


인생은 끊임없는 '연습' 을 해야하며 그 연습과정을 통해 자기를 가로막고 있는 그 무언가를 '극복' 해 나가는 과정이라고 생각합니다.


독신남에다가 쉬고 계신다고 하셨는데 거기에서 오는 고립감과 우울감이 문제인듯 싶습니다.

의사의 상담과 약도 중요하지만 일단 고립을 탈피하시라고 말씀드리고 싶습니다.

이 고립에서 문제가 발생한다고 보기 때문입니다.


님의 문제는 개인의 의지만으로는 해결되는 것이 아니기 때문에 기존의 관계망을 바꾸고 사회적, 집단적 배치를 바꾸는 시도부터 해보십시오. 그리고 공동체에 접속해 보세요. 그러면 뇌가 바뀌고 몸이 바뀌고 우울감도 많이 없어질 것입니다. 자존감도 다시 살아 날 것 입니다.


배치의 변화는 세상과 관계 맺는 방법의 변화입니다. 단순히 기분상의 변화와 달리 배치의 변화는 현실을 바꾸는 것이며, 자신의 기분과 정서, 무의식을 만들어내는 토대를 바꾸는 것입니다.


물론 처음엔 행동으로 옮기기 쉽지 않겠지요.

하지만 자신이 어디에 가로막혀 있는지에 대한 응시와 성찰이 있다면, '극복' 의 방안도 나올 것이라고 생각합니다.

님의 일상에 작고 사소한 것으로 보이는 것부터 배치를 바꾸어 나가 보시길 바랍니다. 그러면 변화가 시작되고 지금의 상황이 조금씩 극복이 가능하리라 생각합니다.


제가 얘기한것은 구조론 싸이트에서 공부하고 저 나름대로 책도 찾아보고 해서 알게 된 것입니다.

부디 잘 극복하시길 바랍니다.

[레벨:5]오자

2018.03.28 (14:06:23)

땀을 흘리는 운동을 규칙적으로 하는 것도 

도움이 될 것입니다.


[레벨:1]바이칼

2018.05.22 (00:36:36)

그것도 제게는 쉽지가 않았습니다.

생각은 하면서도 실천이 쉽지 않더군요.

[레벨:14]id: momomomo

2018.03.28 (23:12:29)

모든 카페인을 끊는 것이 아주많이 도움이 될 거에요.

[레벨:1]바이칼

2018.05.22 (00:35:19)

최근에 카페인은 거의 끊었습니다만...

[레벨:3]약속

2018.03.29 (16:42:37)

밤 10시에서 11시쯤 자고 일찍 일어나

해 뜨는 것을 보며 1시간쯤 빠르게 걷는다.

점심을 먹고 또 걷는다.

저녁을 먹고 또 걷는다.

카페인을 끊는다.

햇볕을 쬐고 운동하고, 규칙적인 생활을 한다.

제가 알고 있는 모든 것입니다.

꼭 이겨내시고 건강이 회복되시길 기원합니다.

List of Articles
No.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4645 구조론 목요모임 image ahmoo 2018-04-19 511
4644 122회 4.16 Boston Marathon 대회 참가 4 wisemo 2018-04-17 679
4643 숨바꼭질 image 5 풀꽃사랑 2018-04-16 733
4642 구조론적으로 역사를 움직이는 원동력은 무엇인가요? 8 호흡 2018-04-15 1369
4641 엄마 아시면 image 2 풀꽃사랑 2018-04-15 590
4640 미국의 시리아 폭격.. 파아자자발 2018-04-14 647
4639 구조론 목요모임 image ahmoo 2018-04-12 472
4638 그맘때 image 5 풀꽃사랑 2018-04-10 639
4637 그 풍경만 image 1 풀꽃사랑 2018-04-07 575
4636 코인투자 방법과 구조론 2 서단아 2018-04-05 963
4635 구조론 목요모임 image ahmoo 2018-04-05 421
4634 지미 핸드릭스 시그네처 기타 image 1 Am 2018-04-03 834
4633 제주 4.3 학살사건 ahmoo 2018-04-03 697
4632 YB - 1178 4 락에이지 2018-04-03 633
4631 어쩌지요 image 2 풀꽃사랑 2018-04-03 428
4630 MC Sniper - 개구리 소년 외 1 락에이지 2018-04-01 554
4629 조선왕조실록 번역본 읽기... image 2 공감 2018-03-29 877
4628 구조론 목요모임 image 3 ahmoo 2018-03-29 502
4627 저도 미투 고백 해봅니다 6 락에이지 2018-03-28 1569
» 어떻게 하면 좋을까요?(내용삭제합니다) 8 바이칼 2018-03-27 101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