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 게시판
프로필 이미지
[레벨:11]락에이지
read 721 vote 0 2017.03.10 (08:13:24)

결과가 어떻게 나올지 예상되지만 결과가 어떻게 나오든 역사적으로 기록될 오늘.

동렬님이 출석부에 '끝 그리고 시작' 이라고 쓰신걸 보고 이 곡이 떠 올랐다.
곡 제목은 Jason Becker의 'End of the Beginning' 끝 그리고 시작 이라는 말에 정확히 맞는지는 잘 모르겠다.
거의 일렉기타연주만으로 이루어진 11분이 넘는 대곡이다.
오늘같은날 들어도 어울리겠다는 생각에 올려본다.



개인적으론 고립과 심한 고독감에 젖어서 살고있을때 밤에 잠자기전에 자장가처럼 자주 듣곤 했던 곡이다.
이곡뿐만아니라 이곡이 실려있는 Perspective 앨범을 좋아해서 전체적으로 많이 들었었다.
지금들어도 여전히 아름다운 곡이지만 그땐 더 아름답게 들렸던것같다.

그리고 제이슨 베커형.. 이 글을 올리려고 약간 떨리는 마음으로 검색을 해봤는데.. 아직까지 살아있어줘서 고맙소.
난 이미 형님이 이 세상을 떠난줄 알았소. 살아있어줘서 고맙소.
위에 올린곡도 사실 정상적인 몸이 아닐때 각고의 노력끝에 만든것일텐데 그 과정을 상상하기조차 어렵소.


5886_photo.png


JasonBecker3_1352691380_crop_550x762.jpg


p.s: 제이슨 베커는 1969년생으로 1980년대 10대의 나이에 천재 기타스트로서 주목을 받았으나 기타리스트에게 사망선고나 다름없는 루게릭병이 발병.. 기타연주는 물론 정상적인 음악활동을 하지못하게 되었고
얼마살지 못할거라는 사람들의 예측을깨고 20년이 넘게 아직도 살아서 몸을 움직일수 없는 상황에서도 음악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그의 머릿속에는 여전히 음악으로 가득하다고 한다.
음악이란 이런 것이다.(아래링크 글에서 인용)


제이슨 베커 - 루게릭병을 극복한 음악 열정
http://lifelog.blog.naver.com/PostThumbnailView.nhn?blogId=hurkle97&logNo=220110625916&categoryNo=42&parentCategoryNo=0


그의 이야기가 다큐로도 제작되었었군요.

죽고싶도록 힘들 때 이 영화를 보라
http://star.ohmynews.com/NWS_Web/OhmyStar/at_pg.aspx?CNTN_CD=A0001767106


프로필 이미지 [레벨:11]락에이지

2017.03.10 (15:34:05)

검색을 해보니 End of the Beginning 은 '태초의 끝' 정도로 번역이 되는것 같네요.

List of Articles
No.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4153 신의성실의 원칙과_세월호사건 아란도 2017-03-12 1127
4152 걸레 해안 2017-03-11 1151
4151 올레!! 까뮈 2017-03-10 877
4150 내일 선생님들과 학부모상담 얘길 또 할건데 무슨 얘길 할까? 이상우 2017-03-10 832
4149 전원책이 어제 썰전에서 한숨을 내쉬는데............ 3 스마일 2017-03-10 1748
4148 탄액 인용 3 아나키 2017-03-10 1058
4147 탄핵축하 동해모임 회비만원 image 7 김동렬 2017-03-10 1189
4146 탄핵10분전 비랑가 2017-03-10 659
» End of the Beginning image 1 락에이지 2017-03-10 721
4144 무슨 방법 없나요? 6 까뮈 2017-03-09 860
4143 구조론 목요 열린방송 image ahmoo 2017-03-09 569
4142 [재공지] 3월 11일 동해 봄맞이 모임 image 5 ahmoo 2017-02-26 1201
4141 김성근, 김인식이 한국프로야구를 망치고 있다. 2 호야 2017-03-08 909
4140 학생의 문제행동을 대하는 교사의 관점 1 이상우 2017-03-08 681
4139 구조론을 잘 모르는 교사들에게 학부모상담을 중심으로 쓴 글 2 이상우 2017-03-08 865
4138 깔 것은 까지도 못하면서... 5 지리산인 2017-03-07 1371
4137 제가 한달 동안 겪은 팀장 3 까뮈 2017-03-06 1020
4136 삼온당(三溫糖)을 아시나요. 3 노매드 2017-03-06 1119
4135 대연정은 독재다. 4 스마일 2017-03-05 839
4134 국정원을 생각한다 1 수원나그네 2017-03-05 68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