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 게시판


아침에 누워 뒹굴뒹굴하고 있다가 


갑자기 '마이너스 이론'이 이해가 되었어요. 


구조론 글들을 다 읽진 못했지만 

가장 중요한 세 가지 어휘를 꼽는다면, 


- 마이너스


- 대칭 비대칭 


- 사건 


이라고 생각해요. 



그런데 요즘 제겐 '마이너스'에 대한 이해가 절실했나봐요★




자신이 유머감각이 부족하다고 생각하는 친구가 있어요. 


그래서 남자와 데이트를 하면 항상 듣기만 하는 자기 자신에 대해 늘 속상해하고는 해요. 


어떻게 하면 말을 재미있게 할 수 있는지 고민하고, 


남자와 데이트하면서 꺼낼 대화 주제를 목록화해서 저를 연습상대로 하고, 


그런데 


그런 건 그녀 자신을 계속 긴장과 압박감으로 몰아 넣는 것만 같아요. 





돈을 버는 방법도, 




일을 멋드러지게 해내는 것도, 




자신이 부족하니 그걸 채워나가겠다는 생각이 아니라 



마이너스 발상으로 바꿔야 하는 것이 맞는 것이었어요! 




제 친구가 자신이 유머 감각이 부족한 것이 아니라, 


남자에게 예뻐보이고자 하는 의도를 마이너스할 줄 알게 된다면, 


예뻐 보일 필요가 없어지니 여유가 생기고 


자기 자신을 망가뜨릴 줄 알게 되어 


스스로도 몰랐던 유머감각이 절로 샘솟게 되지 않을까요?? 






예전에 어느 유명한 야구 해설하시는 분이 어깨 힘 빼는 데에 10년이 걸렸다고 하셨어요. 


골프치던 구남친은 레슨 받은지 2년이 넘었는데도 제가 옆에서 보기에도 뻣뻣하였는데, 


전 구조론 알게 된지 얼마 되지도 않아서 이걸 이해하게 되었어요 ㅎㅣㅎㅣ~* 



심지어 역도 조차도, 


플러스가 아니라 마이너스 이론의 결정체로 보여요 제게는. 





무거운 것을 드는 것이 


없는 힘을 안간힘을 써서 끌어오는 것이 아니라 


20190330_105659.png




온 몸에 분산된 힘과 의식을 


한군데만 제외하고는 모두 다 꺼버리기. 



98058_94958_5926.jpg



중력에 거스르는 것이 아니라 



오히려 중력선에 내 몸을 맞추기. 



이걸 하면 적당한 무게부터 번쩍 성공할 수 있을 것 같아요ㅎㅎㅎ 






아침부터 구조론 여러분 그리고 생각히어로 동렬선생님께 감사드리며:) 

List of Articles
No.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4792 공부하는 메뉴얼이 필요합니다. 4 연역 2019-04-13 1018
4791 의사결정과 신과의 대화. <=== 이 부분에서 딱 어울리는 영화 image Am 2019-04-11 504
4790 구조론 목요모임 image ahmoo 2019-04-11 254
4789 이상우님 면담 1 mowl 2019-04-07 720
4788 구조론 목요모임 image ahmoo 2019-04-04 301
4787 간만에 근황 전합니다 2 오세 2019-04-04 620
4786 김병현 mlb 눈마 2019-04-02 621
4785 little children 2006 눈마 2019-04-01 424
4784 ZIMA BLUE - 내 존재의 근원은? kilian 2019-03-31 453
» 구조론, 그리고 동렬선생님께 감사드리며 image 말시인 2019-03-30 666
4782 석굴암, 석굴사 image 눈마 2019-03-30 553
4781 구조론 목요모임 image 1 ahmoo 2019-03-28 302
4780 끌림이 아니라, 결핍이다 5 눈마 2019-03-28 532
4779 구조론 목요모임 image ahmoo 2019-03-21 289
4778 복수 교원단체 설립 요구 국민청원입니다. 이상우 2019-03-19 448
4777 수학, 물리학 그리고 자연... 1 kilian 2019-03-16 640
4776 구조론 목요모임 image ahmoo 2019-03-14 321
4775 대기에서의 결정체 메커니즘 - 한반도의 사례 image 1 눈마 2019-03-13 484
4774 사람들은 행복을 원하지 않늗다... - 행동경제학(카네만)의 약간의 발전... 2 kilian 2019-03-10 717
4773 생명,진화,지능,문명에 대한 수학적 물리학적 해석... kilian 2019-03-09 50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