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 게시판
프로필 이미지
[레벨:10]다원이
read 678 vote 0 2019.01.15 (15:51:15)

유튜브에서 고칠레오 2회분을 잠깐 들어 보았습니다.

유시민은 말 잘하기로 소문난 사람이죠.

그런데...

초반 한 3-4분 듣다가 말았습니다.

내용은 홍준표 씨의 주장을 반박하고 실상은 이렇다 하는 형식으로 시작을 했는데, 거기서 그만 꺼버렸습니다.

이건 아니다... 라는 생각이 들어서요.

홍반장은 칠십 몇 억이 북한으로 가서 핵무기 개발에 사용되었다고 하는데...어쩌구 이런 말을 했습니다.

그러나 어떤 주장을 반박하면서 '진실은 이렇다'로 대응해서는 그 주장을 이길 수 없습니다.

오히려, 홍반장이 저런 증명되지 않은 내용을 사실인 것처럼(그러면서도 꼬투리 잡힐 말은 피하면서) 내지르는 그 저의를 파고 들어야지, 그걸 반박하겠다고 하는 발상이 참으로 한심해서, 더 들을 수가 없더군요.

앞으로도 고칠레오(알릴레오도 마찬가지)가 이런 식이라면 듣기가 싫어지네요.

어쩌면 저의 단견인지도 모르지만, 유시민 팀이 빡쎄게 치고 들어가는 맛이 좀 있으면 좋겠네요.



프로필 이미지 [레벨:7]kilian

2019.01.16 (04:04:45)

"전문가들은 알릴레오의 인기 이유로 ‘적절한 타이밍’을 꼽는다. 자극적인 보수성향의 유튜브 채널의 폭발적인 성장을 불편하게 바라보면서도 적절한 구심점이 없어 뭉치지 못했던 진보성향 네티즌들이 적극적인 지지를 보내고 있다는 분석이다." - 나무위키...

List of Articles
No.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 고칠레오 2 회 들어본 소감 1 다원이 2019-01-15 678
4745 원인의 언어와 결과의 언어 1 챠우 2019-01-11 478
4744 등대지기. 아제 2019-01-10 290
4743 구조론 목요모임 image ahmoo 2019-01-10 153
4742 삼성전자 기업매출! image 알타(ㅡ) 2019-01-06 639
4741 구조론 목요모임 image ahmoo 2019-01-03 248
4740 2019년 새해맞이 오프라인 모임 3 mowl 2019-01-02 432
4739 새 해도 구조론과 함께... 5 다원이 2018-12-31 415
4738 뱅크시의 레미제러블!! image 알타(ㅡ) 2018-12-28 483
4737 음악·쇼핑 즐기고, 시리아 난민도 돕는 음악회 수피아 2018-12-28 362
4736 구조론 목요모임 image ahmoo 2018-12-27 262
4735 구조론 목요모임 image ahmoo 2018-12-20 288
4734 구조론이란? 초간단하게... image Am 2018-12-19 530
4733 제주-오키나와-타이완 잇는 '공평해 프로젝트'를 아십니까 수피아 2018-12-16 415
4732 구조론 목요모임(을지로 7층) image ahmoo 2018-12-13 283
4731 대설에 눈이 많이오면 다음해에 풍년! 따스한커피 2018-12-07 334
4730 청주 구조론 모임!(막달 15일) image 알타(ㅡ) 2018-12-06 348
4729 구조론 목요모임(장소이전) image ahmoo 2018-11-29 470
4728 중국 모래폭풍 덕분에... 따스한커피 2018-11-28 540
4727 AI(강화학습)나 사람이나 거기서 거기 image 4 챠우 2018-11-28 60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