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 게시판
프로필 이미지
[레벨:10]다원이
read 769 vote 0 2019.01.15 (15:51:15)

유튜브에서 고칠레오 2회분을 잠깐 들어 보았습니다.

유시민은 말 잘하기로 소문난 사람이죠.

그런데...

초반 한 3-4분 듣다가 말았습니다.

내용은 홍준표 씨의 주장을 반박하고 실상은 이렇다 하는 형식으로 시작을 했는데, 거기서 그만 꺼버렸습니다.

이건 아니다... 라는 생각이 들어서요.

홍반장은 칠십 몇 억이 북한으로 가서 핵무기 개발에 사용되었다고 하는데...어쩌구 이런 말을 했습니다.

그러나 어떤 주장을 반박하면서 '진실은 이렇다'로 대응해서는 그 주장을 이길 수 없습니다.

오히려, 홍반장이 저런 증명되지 않은 내용을 사실인 것처럼(그러면서도 꼬투리 잡힐 말은 피하면서) 내지르는 그 저의를 파고 들어야지, 그걸 반박하겠다고 하는 발상이 참으로 한심해서, 더 들을 수가 없더군요.

앞으로도 고칠레오(알릴레오도 마찬가지)가 이런 식이라면 듣기가 싫어지네요.

어쩌면 저의 단견인지도 모르지만, 유시민 팀이 빡쎄게 치고 들어가는 맛이 좀 있으면 좋겠네요.



프로필 이미지 [레벨:8]kilian

2019.01.16 (04:04:45)

"전문가들은 알릴레오의 인기 이유로 ‘적절한 타이밍’을 꼽는다. 자극적인 보수성향의 유튜브 채널의 폭발적인 성장을 불편하게 바라보면서도 적절한 구심점이 없어 뭉치지 못했던 진보성향 네티즌들이 적극적인 지지를 보내고 있다는 분석이다." - 나무위키...

List of Articles
No.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4756 구조론 목요모임 image ahmoo 2019-02-07 400
4755 갱수가 밥 됐네 1 해안 2019-02-02 1321
4754 연애2 image 말시인 2019-02-01 602
4753 연애 image 3 말시인 2019-01-31 796
4752 구조론 목요모임 image ahmoo 2019-01-31 230
4751 김종국이 계단 오르는거 보고 따스한커피 2019-01-31 649
4750 천하를 생각하니 스마일 2019-01-30 370
4749 인간은 맥락을 볼 수 없다. 3 챠우 2019-01-28 780
4748 베트남의 사회주택 건설! image 알타(ㅡ) 2019-01-28 536
4747 새해맞이 홍어 도전 벙개 image 3 수피아 2019-01-27 476
4746 구조론 목요모임 image ahmoo 2019-01-24 243
4745 동렬님 글 읽다가 이런 생각 1 아란도 2019-01-23 705
4744 공부하지 마라 7 챠우 2019-01-23 1186
4743 구조론 목요모임 image 1 ahmoo 2019-01-17 326
4742 댕댕이와 다녀온 제6회 순천만동물영화제 이야기(1~3화) image 3 수피아 2019-01-16 463
» 고칠레오 2 회 들어본 소감 1 다원이 2019-01-15 769
4740 원인의 언어와 결과의 언어 1 챠우 2019-01-11 568
4739 등대지기. 아제 2019-01-10 376
4738 구조론 목요모임 image ahmoo 2019-01-10 222
4737 삼성전자 기업매출! image 알타(ㅡ) 2019-01-06 7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