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시판
프로필 이미지
[레벨:30]id: 김동렬김동렬
read 1334 vote 0 2021.09.28 (14:33:42)

98326816327219660.jpg


일본 허무주의 - 캐릭터만 있고 드라마가 없음. 박경리.. 일본에는 섹스가 있을 뿐 사랑이 없다. 츤데레는 있지만.


미국의 이원론 - 히어로보다 빌런이 더 주목받는다. 밸런스 조절 실패. 범죄영화만 히트


한국의 해격책 - 유교의 의리가 최종 해결책이다.



도교적 상상력 - 인간은 지푸라기 인형이니라. (노자)

불교적 심오함 - 가진 자나 못가진 자나 사는게 재미없는 것은 같으니라.

유교적 해결책 - 동료를 만들어라. 그러면 기회가 있을 것이다. (의리를 알아야 동료가 생긴다는 거)

기독교 일원론 - 최종보스가 게임을 주재하느니라.(헐리우드는 빌런 키우다가 멸망)



아래는 댓글발굴


일본 창작물 문제는 연출이고 나발이고 그런거 다 떠나서 캐릭터 자체가 2차원적임.
이게 뭐냐면 한 캐릭터가 하나의 성격과 가치관을 가진 상징 그 자체임
그 대척점으로 그 가치관, 성격에 반하는 다른 캐릭터를 내세움

그래서 일본 창작물은 쪼개고 쪼개면 결국 죄다 선과 악이 대결하는 구도 뿐임.
그럼에도 중간에 자기 가치관이 잘못됐나 고민하는 내적갈등을 집어넣기야 하는데 그게 입체적이지도 않고
결과적으론 그냥 이후 더 성장하네 어쩌네 따위로 가지 결코 그 캐릭터의 가치관 자체가 변하진 않음.
선은 선 악은 악 딱 정해진 대로 계속 감.
왜냐? 그 캐릭터는 그 가치관하에 만들어진 캐릭터라 이야기의 중심인 전개가 무너짐.
어쩌다 일본에서도 그런 클리셰 벗어난 작품이 나오기도 하지만 별로 재미는 못보고 대부분 마이너한 작품으로 남음

연애물도 예외가 아님
일본 연애물은 서로 만나서 이런 저런 오해로 부딪히고 이해하고 그러면서 연인이 되가는 그런 과정이 아니라
일단 서로 상반되는 입장에 놓인 찐따 남고생, 인싸 미소녀 여고생이 일단 그냥 서로 좋아한다 상정해 놓고 부끄럽네, 나같은게 좋아해선 안되네, 나 따위를 좋아할리가.. 이 지랄만 하는걸로 질질 끔.
이런거 보면서 달달하네 이지랄 하는게 영화나 드라마도 결국 이 꼬라지를 하고 있음.

그러다보니 그냥 그 똑같은 내가 정의! 대척점 등장, 어? 혹시 내가 틀렸나? 주변인들 아니 넌 틀리지 않아. 내가 이렇게 널 믿으니까, 그래 역시 내가 정한 길은 틀리지 않아! 털린 대척점은 훗, 어쩌면 너라면 내가 한 실패를 반복하지 않겠군. 따위로 귀결되고 이후 계속 반복.

일본 전통 신앙을 봐도 딱 그럼.
한마디로 얘들은 근본적으로 캐릭터를 위해 스토리를 만드는거지 스토리를 위해 캐릭터를 쓰지를 않음.


결론 .. 일본인들은 의리가 없기 때문에 

사람과 사람을 연결하는 접착제가 없어서

모래알처럼 분리되고 각자 따로 논다는 거. 

오징어게임의 인물들은 서로 적대적이지만 

끈끈하게 연결되어 있는데 그런게 없음.

유교의 의리가 있어야 이야기가 부서지지 않고 수습이 된다는 거

 

List of Articles
No.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5102 부패무능 윤석열 image 4 김동렬 2021-09-29 1250
5101 쉬어가는 출석부 image 27 이산 2021-09-28 1177
» 일본인이 본 이까게임 image 김동렬 2021-09-28 1334
5099 아는건 폭탄주 제조법 뿐 image 9 김동렬 2021-09-28 1666
5098 상쾌한 출석부 image 29 이산 2021-09-27 1228
5097 50억의 진실 9 김동렬 2021-09-27 1818
5096 물감으로 물든 출석부 image 31 이산 2021-09-26 1230
5095 상도야 학교가자 image 5 솔숲길 2021-09-26 1658
5094 쏟아지는 출석부 image 30 universe 2021-09-25 1422
5093 화천대유 국힘꺼 image 2 김동렬 2021-09-25 1419
5092 어울리는 출석부 image 26 universe 2021-09-24 1329
5091 한송이 출석부 image 21 이산 2021-09-23 1578
5090 국힘당 게이트 image 4 김동렬 2021-09-23 1754
5089 기분좋은 출석부 image 29 이산 2021-09-22 1281
5088 그리운여름 출석부 image 25 이산 2021-09-21 1513
5087 인간은 상호작용 하는 존재 image 3 김동렬 2021-09-21 1649
5086 풍성한 한가위 출석부 image 24 이산 2021-09-20 1381
5085 배신자 감별법 image 4 김동렬 2021-09-20 1774
5084 추석전날 출석부 image 24 이산 2021-09-19 1217
5083 한국의 특권귀족 image 2 김동렬 2021-09-19 145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