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시판
프로필 이미지
[레벨:30]id: 김동렬김동렬
read 737 vote 0 2021.04.03 (08:20:45)


프로필 이미지 [레벨:30]id: 김동렬김동렬

2021.04.03 (09:24:26)

어제 국회 모보좌관에게 들은 얘기입니다.
의원실에서 국민의힘 후보 의혹제기 보도자료를 내면 KBS,MBC,JTBC 는 바로 전화가 와서 확인 전화를 하거나 추가로 단독보도할 거리가 없는지 문의하는데 이상하게 한겨레에서는 어떤 전화도 오지 않는다고, 한겨레가 왜 이렇게 변했냐고 제게 물었습니다.
저는 답해주었습니다. (제가 실명은 거론하지 않겠습니다.) "지금 한겨레 정치부에 있는 OOO 기자 등은 사석에서 민주당 욕을 대놓고 하던 분들이다. 나도 여러차례 들었다. 그분들이 적폐기자라는 건 아니다. 다만 민주당과 거리두는 수준을 넘어 아예 민주당을 싫어한다. 그러니 지금의 한겨레 정치부에는 큰 기대 안하시는 게 좋을 거다."
이어 덧붙였습니다.
"그런데 더 큰 문제가 있다. KBS,MBC,JTBC 기자들이라고 해서 민주당을 좋아할까? 그게 아니다. 이들은 상업적으로라도 이용할만한 정보의 가치가 있으면 어떻게든 활용해 보도를 하려는 걸 거다. 지금 한겨레는 아예 이마저도 안하는 것이라 문제다. 지금 한겨레는 진영주의를 경계한다는 명분으로, 아예 특정 정당에서 흘러나오는 정보는 취재 자체를 안하려는 것 같다. 언론이 정당과 한 몸이 되어선 절대 안되지만, 정당은 온갖 정보들의 집합소다. 정당에서 흘러나오는 정보를 버리고 그저 정당 감시에만 충실하겠다는 건, 프로페셔널의 자세가 아니다."
한겨레 정치부가 병들어 있는 건 어제 오늘의 일이 아닙니다. 저는 한겨레 사회부에서 오래 있었지만 정치부 기자들이 국회를 출입하며 얻은 사건 정보 등을 사회부로 보내주는 경우를 못봤습니다. 보다 못해, 제가 그냥 국회를 출입하면서 사건 정보를 가져오는 경우도 태반이었습니다. 물론, 자신들 나와바리 침해한다고 항의받지 않으려고 정치부 기자들 몰래 갔다오곤 했죠. 그만큼 부서간의 소통 부재도 심각합니다.
오늘 김어준의 뉴스공장에서 생태탕집 주인을 결국 찾아내어 인터뷰 하는 모습을 보면서, 저는 이 얘기를 오늘 반드시 꺼내야 겠다고 생각했습니다.
왜 생태탕집 주인을 한겨레는 찾아나서지 않습니까.
저는 한겨레 정치부가 생태탕집 관련 정보를 이미 수일 전에 제보 받은 것을 알고 있습니다. 왜냐면 그 제보자가 먼저 한겨레에 제보했는데, 전화를 받은 정치부 기자가 너무 냉랭하고 건조하게 대해서 기대를 접고 저에게 추가로 전화해서 하소연했기 때문입니다. 아니나 다를까. 한겨레에선 생태탕집 관련해 제보를 받아 놓고도 아무 기사가 안나온 걸 보면, 역시 취재를 안한 것 같습니다.
왜 안한 걸까. 선거에 개입한다고 생각해서입니까. 웃기는 소리 하지 마십시오. 그건 결과적으로 국민이 알아서 판단하는 것 뿐입니다. 언론은 정치인 검증을 당연히 해야 하는 겁니다. 조국 장관 검증은 정치인 검증이고, 국민의힘 검증은 네거티브라는 논리는 대체 누가 만들어낸 겁니까.
경향은 아예 기대도 안합니다. 거기는 강진구 기자가 값진 취재를 해서 갖다 주어도 보도를 안하는 걸 여러차례 봤습니다. 박형준 딸 홍익대 미대 청탁 의혹 보도도 원래 강 기자가 경향신문에 먼저 싣자고 제안했지만 데스크에서 거절했습니다.
한겨레는 국민의 성금으로 만들어진 신문사입니다. 경향처럼 저렇게 망가져 갈 것입니까. 김어준 비판? 하십시오. 그러나 김어준만큼이라도 취재하면서 비판하십시오. 저는 한겨레가 창간 30년 이래 이렇게 게으르고 무능력 한 적이 없었다고 평가합니다.
[레벨:21]스마일

2021.04.03 (14:44:51)

박근혜 탄핵때를 생각해 봅면 됩니다.

그때 JTBC에서 보도를 시작하고 심지어 조선일보먼저 박근혜를 까기 시작하다가

다른 언론사들이 박근혜를 국정농단을 보도하기 시작하였습니다.

그렇게 보도를 시작한 언론사들은 문재인을 지지하지 않았죠. 안철수를 지지했습니다.

문재인만 아니면 된다로 모든 후보를 한번씩 띄워주면서도 문재인만 띄워주지 않았습니다.


MBC, KBS, JTBC가 민주당을 좋아하거나 민주당편이라고 생각하지 않습니다.

언론의 역할은 어떤당의 편을 드는 선택적 보도가 아니라 공정보도 입니다.

그들에게 바라는 것은 공정보도이며 그 뉴스가  보도되면 판단은 국민이 합니다.

그러나 지금 언론은 언론이 판단하여 편향된 기사를 쓰고 국민한테 강요합니다.

'언론의 기사를 믿어라. 국민은 생각하지 말라고!!!'

List of Articles
No.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4724 한방에 출석부 image 22 universe 2021-04-04 473
» 거울 앞에서 겸손하라 서민 image 2 김동렬 2021-04-03 737
4722 강수확률13% 출석부 image 25 universe 2021-04-03 606
4721 오세훈의 만우절 image 11 김동렬 2021-04-02 1000
4720 만우절 다음날 출석부 image 26 이산 2021-04-02 654
4719 이명박이 돌아온다 image 13 김동렬 2021-04-01 1069
4718 신비로운 출석부 image 30 이산 2021-04-01 638
4717 미얀마 한국 image 13 김동렬 2021-03-31 1131
4716 다이빙 좀 하는 출석부 image 28 이산 2021-03-30 680
4715 낯 간지러운 오세훈 image 8 김동렬 2021-03-30 965
4714 봄아봄아 출석부 image 28 이산 2021-03-29 663
4713 박형준 일론 머스크 거짓말 image 9 김동렬 2021-03-29 999
4712 기다리는 출석부 image 31 이산 2021-03-29 619
4711 장모근절 지시 image 6 김동렬 2021-03-28 732
4710 비오는 일요일 출석부 image 27 오리 2021-03-28 550
4709 측량범 세훈 image 3 김동렬 2021-03-27 806
4708 금빛이좋아서리 출석부 image 25 universe 2021-03-27 658
4707 이쯤에서 다시보는 image 6 솔숲길 2021-03-26 862
4706 통하는 출석부 image 25 이산 2021-03-26 610
4705 사람이 죽는 데는 이유가 있다 image 6 김동렬 2021-03-25 113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