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시판

[레벨:21]스마일

2021.04.02 (10:02:41)

오세훈이나 한무경이나 지금이 문학시간인  줄 아고 문학적표현을 쓰는 데

그런 것은 과학이 발전하지 않는 왕조시대의 언어이다.

오세훈이나 한무경이 과학을 모르니 화려한 말만 남아,

'기억 앞에 겸손'이라는 말이 나오는 것이다.

왕조주의자, 봉건주의자는 가라!!


아뭏튼 국민의힘은 국민을 속여먹는 사이즈가 남다르다.

프로필 이미지 [레벨:30]id: 김동렬김동렬

2021.04.02 (09:46:35)

[레벨:16]양지훈

2021.04.02 (22:49:15)

프로필 이미지 [레벨:30]id: 김동렬김동렬

2021.04.02 (10:05:14)

프로필 이미지 [레벨:30]id: 김동렬김동렬

2021.04.02 (14:18:57)

[레벨:21]스마일

2021.04.02 (16:43:01)

박형준 심판선거!!

프로필 이미지 [레벨:13]이금재.

2021.04.02 (18:24:12)

박형준도 눈썹 그렸네요.
List of Articles
No.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 오세훈의 만우절 image 11 김동렬 2021-04-02 994
4720 만우절 다음날 출석부 image 26 이산 2021-04-02 646
4719 이명박이 돌아온다 image 13 김동렬 2021-04-01 1067
4718 신비로운 출석부 image 30 이산 2021-04-01 633
4717 미얀마 한국 image 13 김동렬 2021-03-31 1127
4716 다이빙 좀 하는 출석부 image 28 이산 2021-03-30 677
4715 낯 간지러운 오세훈 image 8 김동렬 2021-03-30 962
4714 봄아봄아 출석부 image 28 이산 2021-03-29 661
4713 박형준 일론 머스크 거짓말 image 9 김동렬 2021-03-29 994
4712 기다리는 출석부 image 31 이산 2021-03-29 614
4711 장모근절 지시 image 6 김동렬 2021-03-28 725
4710 비오는 일요일 출석부 image 27 오리 2021-03-28 545
4709 측량범 세훈 image 3 김동렬 2021-03-27 799
4708 금빛이좋아서리 출석부 image 25 universe 2021-03-27 651
4707 이쯤에서 다시보는 image 6 솔숲길 2021-03-26 858
4706 통하는 출석부 image 25 이산 2021-03-26 605
4705 사람이 죽는 데는 이유가 있다 image 6 김동렬 2021-03-25 1129
4704 여긴어디 출석부 image 32 이산 2021-03-24 667
4703 철수의 철수 image 8 솔숲길 2021-03-24 874
4702 아련한 출석부 image 31 이산 2021-03-23 66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