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방

삼성전자 주가반등

원문기사 URL : https://news.v.daum.net/v/20210119143404617 
프로필 이미지
김동렬  2021.01.19

정주영이 죽자 가신들이 모여서 회의를 했는데

몽일 몽이 몽삼 몽사 몽오 몽육 몽칠 몽팔 몽구가 모두 띨한 것이었다.


몽준 몽헌 몽규는 말할 것도 없고.

가신들인 몽일~몽구 중에 몽구를 낙점했다.


명목은 장자상속이지만 속내는 그게 아니었다.

현대는 아주 똑똑한 천재가 아니면 


차라리 어수룩한 바보가 낫다는게 가신들의 판단.

정주영 정세영 외에 정씨 중에 똑똑한 자는 없었다.


결국 알짜배기는 몽구가 가져갔다.

정주영은 몽헌을 생각했다는 설이 있고 


몽준은 돈이 되는 중공업을 챙기고 

정세영이 현대차를 가져갔으면 어떻게 되었을지 알 수 없지만


지금보다 더 나빠졌을 가능성이 있다.


결론.. 몽구가 최선은 아니지만 최악도 아니었는데 

         가신들은 최악을 피하려고 했을 뿐.


이재용이 재주 중에 하나는 띨한 재주인데

제대로 된 천재가 맡지 않으면 차라리 가신들이 맡는게 맞다.


최악만 피하면 앞으로 30년은 잘 굴러갈 것인데

재용은 최악을 저지를 가능성이 있다.


프로필 이미지 [레벨:7]승민이   2021.01.19.

이재용이 구속되어있을때 삼성이 잘 풀린다는얘기가...

프로필 이미지 [레벨:30]id: 김동렬김동렬   2021.01.19.

최악은 피한다는 거지요. 재용이 최악이니까.



판사가 국민을 각성시키고 있다.

원문기사 URL : https://news.v.daum.net/v/20210119143503654 
프로필 이미지
스마일  2021.01.19

판사가 국민을 개돼지로 보고

재판에서 다른 재판 이야기를 해도

국민이 숨죽여서 보고 있을 거라고 생각하나보다.

판사가 판결을 하나씩 내릴 때 마다

국민을 각성시키고

사법부 개혁을 외치게 한다.


왜 판사는 관련없는 사건을 재판 중에 얘기하는 가?



한국 1등 미국 2등 일본 3등

원문기사 URL : https://news.v.daum.net/v/20210119131637645 
프로필 이미지
김동렬  2021.01.19

이런거라도 이겨보자.



집은 충분하다

원문기사 URL : https://news.v.daum.net/v/20210119060202622 
프로필 이미지
김동렬  2021.01.19

집은 충분하므로 더 지을 필요가 없다고

개소리 하는 사람들 때문에 이 상황이 된 거지요.


박원순을 비롯하여 시민단체 사람들이 늘 저지르는 오류

숫자 가지고 장난치는 사람들 많습니다.


문제는 그 사람들 말대로 집이 충분한게 맞다는 사실입니다.

맞는 말 하는 사람을 조심해야 합니다.


특히 지식인들은 내 말이 맞다고 믿는 확신범인데

말이 맞으면 뭣하냐고? 


세상은 말에 의해 돌아가는게 아니고

에너지에 의해 돌아가는 것이며


에너지가 사회에서는 권력의 형태로 나타납니다.

권력을 생산하는게 중요합니다.


집이 권력이라면 집을 충분히 생산하는 것으로 부족하고

수요에 따라 공급하는 것으로 부족하고 그 이상을 해야 합니다.


정부가 통제권을 가져와야 한다는 거지요.

정부가 집을 더 이상 안 짓는다는 신호를 보내니까 


다들 몰려들어서 개판치는 것입니다.

잘못될 수 있는 것은 반드시 잘못된다는 사실을 알아야 합니다.


머피의 법칙은 농담이 아니고 적대적 환경에서 백퍼센트 들어맞는 말입니다.

좋아질수도 있고 나빠질수도 있는게 아니라 백퍼센트 나빠집니다.


왜냐하면 나쁜 사람이 권력을 잡고 쏠림현상을 만들어내기 때문에.

나쁜 사람이 권력을 잡으면 모든 것이 나빠집니다.


집을 가진 자가 권력을 잡고 상황을 나쁘게 만들어 갑니다.

집값이 오르는 진짜 이유는 집을 가진 자의 권력의지가 먹히기 때문입니다.


그 사람이 권력을 잡았다는 거지요.

나쁜 사람이 권력을 잡지 못하게 하려면


나빠질 수 있는 모든 가능성을 제거해야 합니다.

단 한 개의 구멍이라도 뚫리면 그 구멍이 권력을 쥐고 쏠림현상을 만들어냅니다.


저수조에 고인 물의 에너지가 100이라면

그 구멍 1이 100을 지배하는 권력을 차지합니다.


우리가 보통은 우호적인 환경에서 생활하기 때문에

구멍 하나 뚫려봤자 백분의 일인데 지까짓게 어쩌겠냐?


이런 안이한 소리를 하는데 백분의 일이 권력을 잡는 순간 백분의 백이 됩니다. 

그게 에너지의 법칙이자 권력의 작동원리입니다.


방해자 한 명이 전체를 통제합니다.

시민단체 출신은 착한 사람이기 때문에 


항상 주변에 착한 사람들만 있어서 착한 사람들과만 사귀어서 

적대적인 사람이 한 명이라도 끼어들면 그 한 명이 어떤 일을 저지른는지 모르는 거지요.


단 한 명의 이질적인 세력이 권력을 쥐고 집단 전체를 흔들어 댑니다.

단 한 명 때문에 공장이 망하는 일이 부지기수로 일어납니다.


손창현 한 명 때문에 전국의 모든 공모전 담당자가 

밤잠을 설치고 인터넷 검색을 해야하는 시대가 되었습니다.


문제는 공모전 주최하는 할배들이 컴맹이라는 사실.

수요에 따라 공급한다는건 초딩 발상이고


그 한 명의 쥐새끼를 잡기 위해서 물량공세를 퍼부어야 합니다.

회사는 파업을 선동하는 한 명의 노동자 때문에


수십조 원 경영손실을 각오하고 노조를 받아들여야 되고

부동산 정책도 마찬가지입니다. 


그 한 명은 범죄자일수도 있고 영웅일 수도 있는 것이며

세상은 언제나 문제를 일으키는 한 명에 의해 작동하는 것입니다.


세상을 옳으냐 그르냐로 바라보는건  초등학생 마인드고 

세상은 이기느냐 지느냐로 판단해야 한는 것이며 


압도적으로 이겨야 이기는 것이며

질 가능성이 1퍼센트만 있으면 이미 백퍼센트 져 있는 것입니다.


왜냐하면 그 1퍼센트가 100이 될 때까지 쉬지 않고 달려들기 때문에.

세상이 극과 극으로 왔다갔다 하는게 그 때문입니다.


만약 100이 필요하다면 100으로 맞추면 되는게 아니고

120을 공급해서 20이라는 눈에 보이는 갭을 만들어서 


모든 사람이 그 갭을 보고 방향성을 판단하게 만들어야 합니다.

그러려면 일시적으로는 140까지 각오해야 합니다.


시골촌놈들은 소식이 느리기 때문에 120이 되어도 100을 넘었다는 사실을 몰라요.

민주당이 국힘당을 압도해 있어도 조중동은 여전히 자기들이 180석 차지하고 이겼다고 믿고 있거든요.


저는 선거하기 3년 전에 민주당이 이긴다는 사실을 알고 있었지만

저놈들은 유시민이 180석 말해주기 전에는 이미 져 있다는 사실을 모릅니다.


정보의 지체현상을 감안하면 목표를 훨씬 초과하지 않으면 반응이 오지 않습니다.

세상은 적당히 못 가고 언제나 비틀거리며 지그재그로 가는 것입니다.




사법농단 법관 탄핵소추, 찬성 58.7% 반대 25.6%

원문기사 URL : https://news.v.daum.net/v/20210119095259825 
프로필 이미지
스마일  2021.01.19

사법개혁은 언제 이루어지나?

판사들이 형량을 마음데로 판결하니

국민들이 각성을 시작하여

사법개혁을 부르짖는다.


프로필 이미지 [레벨:20]스마일   2021.01.19.

범죄에 관용을 베푸니

친일파들이 활개를 치며

독립운동가를 말로, 글로 협박하는 것이다.


사법농단한 판사에 관용을 베푸면

내일의 사법농단 할 판사를 만들어 주는 것이다.

관용은 범죄자를 양성할 뿐이다.



주호영 말뽄새봐라

원문기사 URL : https://news.v.daum.net/v/20210119101606024 
프로필 이미지
승민이  2021.01.19

니들이 원하는대로 되지않을거다 


프로필 이미지 [레벨:20]스마일   2021.01.19.

주호영이 하는 말은 태극기부대들이 하는 말이다.

김종인은 일회용품이고 결국은 국민의힘은 태극기부대를 보고 정치를 할 것이다.


주호영말을 해석하면

국민의 힘이 정권을 잡으면

어차피 새로운 일은 할 수 없으니

'정치보복을 단행하여

문재인정권인사를 모두 감옥에 넣겠다'일 것이다.


주호영은 한국국민이 일본 국민을 닮아

정치에 관심을 갖지 않고 조용히 있길 바랄 것이다.

그래서 기득권끼리 나눠먹기식 구조를 만들고 싶은 것이

주호영의 바램일 것이다.


다시 말하지만 주호영은

정치보복을 단행하기 위해서 정권을 잡고 싶다는 말을 하는 것이다.

프로필 이미지 [레벨:7]승민이   2021.01.19.

전형적인 tk패권론자스타일이군요 tk들이 절대 권력잡게해선 안됩니다. 나라망합니다 

프로필 이미지 [레벨:20]스마일   2021.01.19.

국민의 짐이 리얼미터에서 지지율이 올라가고

서울에서는 국민의 짐이 민주당을 한참 앞선다고 나오니

벌써 다음 정권을 잡았다고 주호영은 믿고 있나보다!



한일관계가 나빠진 이유

원문기사 URL : https://news.v.daum.net/v/20210119062106821 
프로필 이미지
김동렬  2021.01.19

일본이 쓸모가 없네.



개 고양이 먹지마라

원문기사 URL : https://news.v.daum.net/v/20210119043003465 
프로필 이미지
김동렬  2021.01.19

선진국이 되려면 인류의 보편기준을 따라가야 합니다.

언제까지 촌놈행세 할 거냐?



썩은 김동연

원문기사 URL : https://news.v.daum.net/v/20210119060833731 
프로필 이미지
김동렬  2021.01.19

간보기 안철수 복붙이냐?

정치를 조건부로 하는 자는 인간이 아니야.


프로필 이미지 [레벨:20]스마일   2021.01.19.

관료출신은 불안하다!

힘에 복종은 해도 주체적으로 일은 못한다.

프로필 이미지 [레벨:20]스마일   2021.01.19.

제3지대, 빅텐트, 중도잡기, 다른 세력 이제 뭐 더 나올 것이 없나?

왜 다들 나와서 재방송만 하냐? 생방송 좀 해라!

아니면 미래방송이라도 좀 해라!

흘러간 노래 그만 듣고 싶다.



관종은 폭풍이 두렵지 않다.

원문기사 URL : https://news.v.daum.net/v/20210119060445675 
프로필 이미지
김동렬  2021.01.19

무관심이 두려울 뿐이다.

표절로 공모전 싹쓸이도 재능인데 과시하고 싶었을 뿐


프로필 이미지 [레벨:20]스마일   2021.01.19.

기자는 제목에 당의 이름을 밝혀야 한다.

남의 작품을 송두리째 가져갔는 데

대학생들은 왜 분노하지 않는가?

대학생들은 선택적인 분노인가?

손창현의 모교는 왜 조용한가?

프로필 이미지 [레벨:7]토마스   2021.01.19.

언론이 미친거 아닌가요? 손모씨가 뭡니까?

왜 도둑의 이름조차 제대로 못 쓸까요?



셀트리온 효과입증

원문기사 URL : https://news.v.daum.net/v/20210118151032999 
프로필 이미지
김동렬  2021.01.18

주가 떨어지는건 백신이 있기 때문에

치료제가 수익성과 그다지 상관없기 때문이지 

약효가 없기 때문은 아닙니다.


프로필 이미지 [레벨:7]승민이   2021.01.18.

셀트리온의 미래가 기대됩니다 



증거인멸 검사

원문기사 URL : https://news.v.daum.net/v/20210118160257462 
프로필 이미지
김동렬  2021.01.18

증거인멸 시간 벌어주는 자는 윤석열 반역자



이재용 실형

원문기사 URL : https://news.v.daum.net/v/20210118144807717 
프로필 이미지
이금재.  2021.01.18

2년 6개월이 적정한지는 나중에 다시 따져봐야겠지만,

검찰-기레기-삼성 커넥션이 한국의 발목을 잡고 있었던 것은 분명합니다.

소소한 탈이 좀 있겠지만, 결국은 털고 가야 합니다.



이재용 구속

원문기사 URL : https://news.v.daum.net/v/20210118144807717 
프로필 이미지
김동렬  2021.01.18

이 바보도 철이 좀 들어야 할텐데.



목을 고정한 닭

원문기사 URL : https://youtu.be/UXbpPaqnFok 
프로필 이미지
이금재.  2021.01.18
닭의 목이 다리보다 많이 흔들리는 이유는 다리 둘에 목 하나가 대칭이기 때문. 사람도 팔을 묶고 뛰게 하면 닭처럼 목을 움직이지는 않고 몸을 흔들죠.


그저 다주택자만 걱정!

원문기사 URL : https://realestate.daum.net/news/detail/...6080003869 
프로필 이미지
스마일  2021.01.18

위의 기사는 뭔 말인지 모르겠다.


신문기자가 글을 어렵게 쓰는 이유는

알아 들을 사람만 알아듣고 나머지는 몰라도 된다라고 생각하고 글을 쓰는 건가?

아니면 아는 사람들끼리만 메세지를 주고 받는 것인가?


기획재정부는 왜 다주택자양도세 중과 규정을 일부 수정하려고 할까?

기획재정부는 집값이 올라가는 것에는 아무런 책임을 느끼지 않고

다주택자가 세금을 더 내는 것만 안타까운가?

서민은 기재부의 눈 밖에 났나?


어째든 간에 다주택자는 개인의 이익을 위해 뛰지

시장의 가격안정위해 뛰지 않는다.

그런 다주택자의 행동에 기재부가 동조하지 않길 바란다!



멧돼지 마리당 20만원

원문기사 URL : https://news.v.daum.net/v/20210118114104605 
프로필 이미지
김동렬  2021.01.18

사체는 소각하나 어쩌나


프로필 이미지 [레벨:7]토마스   2021.01.18.

없어서 못 먹는 별미 멧돼지가 금싸라기처럼 널려있군요.



광장을 섬으로 만든 놈이 미친 명박이지

원문기사 URL : https://news.v.daum.net/v/20210118100203502 
프로필 이미지
김동렬  2021.01.18

원래의 유홍준안


ea2b1447f0.jpg


56cf7e7.jpg


이명박이 왜곡한 광장

 


도로 가운데 있는 교통섬을 광장이라고 주장하는 놈이 미친 놈이지 참.

비뚤어진 것을 바로잡는게 왜 문제냐?



프로필 이미지 [레벨:7]토마스   2021.01.18.

도로 가운데 광장을 만든 아주 불편한 구조는 정말 개멍청이 아니면 불가능한 발상이지요.

광장을 왜 섬으로 만들었는지 황당하지요. 



언론의 보도거부운동인가?

원문기사 URL : https://news.v.daum.net/v/20210118093911254 
프로필 이미지
스마일  2021.01.18

대형 표절사건이 터졌는 데

기사를 내는 언론이 몇개 없다.

학자가 표절을 하면 인생이 망가지고는 데

이 소설의 표절은 기사를 실어주는 언론이 보이지 않는 다.




프로필 이미지 [레벨:20]스마일   2021.01.18.

소설은 쓰기 싫고 소설으로 상은 받고 싶고

국민위한 일은 하기 싫고 국회의원은 되고 싶고

서울시민을 위한 일은 하기 싫고 가문의 재산을 늘리고 싶고......

프로필 이미지 [레벨:7]승민이   2021.01.18.

끼리끼리죠 

프로필 이미지 [레벨:7]토마스   2021.01.18.

심지어 일부러 검색을 해도 기사가 안뜨더군요.  별의별 검색어를 다 넣어도.



이명박근혜 사면은 있을 수 없다.

원문기사 URL : https://news.v.daum.net/v/20210118101856537 
프로필 이미지
김동렬  2021.01.18

전두환 노태우는 범죄자 이전에 독재자입니다.

독재정권을 용인한 영남이 모두 전두환 노태우의 공범입니다.


전두환 노태우를 사면한게 아니라 영남을 사면한 거지요.

김대중이 김영삼에게 사면을 요구한 이유는 


영남이 40년간 호남을 지배하다가 반대로 

호남이 영남에 점령군으로 들어가는 모양새가 되어서는


실권을 쥐고 있는 영남의 비협조로 IMF를 극복할 수 없기 때문에 

그야말로 정치적 타협을 한 것이며 


이명박근혜는 민주화 이후에 일어난 일이므로

영남사람이 다 이명박근혜의 공범은 아닌 거지요.


프로필 이미지 [레벨:7]승민이   2021.01.18.

ys가 tk짤라내려했는데 죄다 tk라 징글징글하다했죠. 그후 pk는 tk에 그대로종속되고 pk바보들은 얻는것도없이 우리가남이가에 합류한바보들입니다. 

프로필 이미지 [레벨:7]토마스   2021.01.18.

우리가 남이가 한마디에 TK꼬붕으로 수십년 전락한 바보 PK

문통과 민주당의 낙동강벨트 공략으로 조금 나아질듯 하다가 다시 원점으로 가려는 상태

이언주 나부랭이가 부산시장 출마 운운할 정도로 망조인 PK, 기회를 놓치고 다시 TK 따까리로 내려가는 상태

거기에 오거돈의 큰 삽질도 한몫.  오거돈은 정말 피땀흘려 이룩한 PK공략의 오랜 노고를 한방에 날렸음.


원래 '우리가 남이가'는 YS가 TK에서 인기가 없자 그걸 만회하려고 김윤환이 TK에 대고 한 구걸인데

결과는 반대로 PK가 TK에 끌려다니고 이중대 역할을 하게 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