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리트윗

가야불교의 진실

원문기사 URL : http://www.ynnews.kr/news/articleView.html?idxno=93465 
프로필 이미지
김동렬  2018.11.04

 000.jpg


사왕도는 처음 보는데 가야와 인도에만 있는듯 합니다.


1-Naga-Buddha-Garden-Statue.jpg


2006BF2732.jpg


Muchalinda라고 하는 킹코브라가 석가를 보호하는 모습


프로필 이미지 [레벨:3]파일노리   2018.11.05.
뱀신이 석가의 마지막 수련생활때

비를 막아줬다는 구절은 경전에 있는 내용인데

왜 그 내용을 담은 석상은 특정한 지역에서만 발견되는지 궁금합니다


뭔가 아는 일본 해설진

원문기사 URL : https://sports.v.daum.net/v/20181104100927161 
프로필 이미지
김동렬  2018.11.04

진짜 중요한게 이런 거죠.

골대의 위치, 자신의 위치, 골키퍼 위치


수비의 위치를 본능적으로 아는 것이지요.

마지막으로 공을 원하는 각도로 보낼 수 있는 보디 밸런스.


황의조는 가슴이 두꺼워서 상하체 밸런스가 맞기 때문에 

어떤 자세이든 공을 원하는 각도로 날릴 수 있습니다.


이동국은 크로스로 올려준 공이 특정 각도로 날아와야만 

슛을 성공시키고 아니면 대기권 돌파슛을 쏘고 마는데


이런 부분은 전부 그라운드 안에서 일어납니다.

황의조는 타고난 감각으로 스스로 답을 찾았지만 


사실은 감독과 코치가 상당부분 만들어줘야 합니다.

그래야 유능한 감독인 거지요.


프로필 이미지 [레벨:11]락에이지   2018.11.04.

https://www.youtube.com/watch?v=RuXsFSYB7dc

프로필 이미지 [레벨:10]프렌지B   2018.11.04.

제이리그 공식영상입니다.

https://www.youtube.com/watch?v=pMmIDilKETU



인도에서 왔다.

원문기사 URL : https://news.v.daum.net/v/20181104150213418?rcmd=rn&f=m 
프로필 이미지
김동렬  2018.11.04

인도 아요디아 

옆에 가야라는 지명이 있습니다.

독자적인 가야의 제철기술도 

졔철강국 인도 아니면 설명이 안됩니다.


한두 가지가 맞아떨어진다면 

우연의 일치로 치부할 수 있지만 


서너 가지도 아니고 일고여덟도 아니고 

열 가지 이상의 데이터가 모두 한 방향을 가리킨다면


역사학계도 자존심을 굽히고 

인정할 건 인정해야 합니다.


원래 이런 민간어원설은 안 맞는다는 계몽주의를 고수하다가

중요한 것을 날려먹는 예가 많습니다.


이념이 있으면 고집을 피우는게 인간인데 

실증주의가 역사학계 이념으로 되어서 


환빠들과 투쟁하느라 회의주의적인 시선을 강조하다보니

오바가 심해져서 마침내 실증되는 것도 부정하게 되었습니다.


1) 인도 아요디아 옆에 가야, 부다가야 등의 지명이 있다.

2) 만어사에 아랍에서 기원한 인도식 쌍물고기 디자인이 있다.

3) 파사석탑이 실물증거로 남아있다.

4) 허황옥은 중국식 이름인데 중국에도 인도에서 온 허황옥의 이주설화가 있다.

5) 불교의 포교 목적으로 외국으로 진출하는 인도 풍속이 있었다.

6) 인도는 전통적인 제철강국으로 흑해에서 바이킹들에게 철을 판매했을 정도이고 유명한 다마스커스검도 인도 남부지역의 철로 만들어졌기 때문이 인도산 원광석이 없어서 재현이 안 된다.

7) 금관국 명칭은 철을 관리한다는 뜻인데 왜 선진기술을 가진 중국이나 북방 유목민과 거리가 먼 변방의 작은 나라인 가야가 철을 관리하는 높은 지위를 가졌는가 하는 문제가 해명되지 않았다.

8) 신라도 포항 흥해를 중심으로 일어난 제철집단인 석씨가 국가를 장악한 적이 있다.

9) 당시의 제철은 한곳에서 하는게 아니고 이리저리 산을 돌아다니며 철광석을 모아서 현장에서 철을 생산하고 다른 지역으로 이동하는 방식이라 가야가 지리산 넘어 남원까지 가서 제철활동을 했는데 이런 제철방법이 화산지대인 일본에서 통하지 않으므로 일본이 가야에서 철을 조달했는데 이 방법은 철과 목재를 찾아 끊임없이 이동해야 할 이유가 되므로 적절한 야철지를 찾아 한반도로 이동할 충분한 이유가 된다. 

10) 이동식 제철을 하려면 이동과 운반에 필요한 강과 산림이 필요하므로 섬진강과 영산강 및 낙동강을 낀 가야가 가장 적합하며 만약 다른 제철방식을 썼다면 가야가 아닌 백제나 신라가 철을 장악했을 것이다. 초기 가야는 영산강을 낀 전라남도 동편제 지역을 포괄한다. 

11) 영산강 일대에 일본인 거주 흔적이 발견되는 것은 역시 화산지대 일본에서 철을 조달하지 못해 철의 확보 목적임을 알 수 있으며 전성기의 가야는 영산강 상류에서 남원, 장수까지 진출해 있었다.

12) 가야라는 이름은 고려시대에 붙인 것이며 가야는 나라이름이 아니고

가야는 구야국 금관국 다라국 안라국 탁순국 반파국 등 별도의 국명이 있는데 왜 이 지역을 묶어서 

가야라고 부르는지 그 이유가 해명되지 않았다. 

13) 이들 가야 국가들은 서로 친하지 않고 반목했으며

가야연맹이라고 하지만 실제로는 각국이 신라와 백제에 붙어 경쟁하고 있었다. 

외부에서 온 이주민 세력으로 봐야 가야라고 별도의 이름이 붙은 이유가 설명된다.


이상을 종합해 보건데 야철기술이 중국이나 흉노족 혹은 거란족을 통한 북방루트와 무관하게

인도에서 중국 남부지방을 거쳐 한반도로 왔다고 보는 것이 합리적입니다.




범인 맞는데?

원문기사 URL : https://news.v.daum.net/v/20181104103352589?rcmd=rn&f=m 
프로필 이미지
김동렬  2018.11.04
증거가 있는데 왜 상고를 포기하지?


테스트베드 코리아

원문기사 URL : https://youtu.be/WUxk72Bj5fg 
프로필 이미지
수원나그네  2018.11.04
동남아 걸으면서 보니 젊은 여성들이 특히 한국을 좋아하던데 이유가 바로 이것.
특히 마스크팩은 남녀노소불문하고 최고의 선물이라는군요~


찌라시의 만행

원문기사 URL : http://naver.me/GMEnplX9 
프로필 이미지
수원나그네  2018.11.04
도끼가 그립소.


갈대가 억새다.

원문기사 URL : https://news.v.daum.net/v/20181102131800983?f=m 
프로필 이미지
김동렬  2018.11.04

전국의 갈재 갈고개는 모두 억새밭입니다.
갈은 거름으로 썼기에 갈이고
대는 갈의 속대이며 새는 스치면 피가 나므로 새고 억새는
새의 종류이며
옛날에는 구분하지 않았습니다.


6 
  • 1.

    명사 식물 [같은 갈대(볏과의 여러해살이풀).

  • 2.

    명사 [같은 가랑잎1(활엽수의 마른 ).

  • 볏과 식물을 통틀어 이르는  따위가 있다.

    • 4 
      • 1.

        명사 식물 볏과 식물을 통틀어 이르는  따위가 있다.

      • 2.

        명사 식물 볏과의 여러해살이풀높이는 30~120cm이며잎은 흔히 뿌리에서 나고  모양이다여름에서 가을까지 ...

      이미지

      표준국어대사전



한국에도 십만담비

원문기사 URL : https://news.v.daum.net/v/20181104090300160?rcmd=rn&f=m 
프로필 이미지
김동렬  2018.11.04
제 눈에도 띌 정도면 많은거죠.


현금부터 깔아야 경제가 돌지

원문기사 URL : https://goo.gl/oAH2LS 
프로필 이미지
수원나그네  2018.11.04
오랫동안 검토되어온 농민기본소득

프로필 이미지 [레벨:15]수원나그네   2018.11.04.
https://www.cni.re.kr/common/publicDown.asp?gcd=AC0000036068&seq=1
방법론에 대한 자료
프로필 이미지 [레벨:15]수원나그네   2018.11.04.
아시는 사실이지만 농촌에서의 10만원은 도시에서의 20만원보다 크다는~
프로필 이미지 [레벨:6]kilian   2018.11.04.

교수님께서는 기본소득의 대상이 되는 "농민"의 기준을 어떻게 생각하고 계신지요?

프로필 이미지 [레벨:15]수원나그네   2018.11.04.

http://www.ikpnews.net/news/articleView.html?idxno=35628


프로필 이미지 [레벨:15]수원나그네   2018.11.04.
농민기본소득제는 지속 가능한농업·농촌을 위한 상식이다
 http://me2.do/GHhZFFBh
프로필 이미지 [레벨:15]수원나그네   2018.11.04.

자료들을 읽어보시고 killan님의 생각을 먼저 말해 보시죠~

프로필 이미지 [레벨:6]kilian   2018.11.05.

통계청 기준으로는 242만명으로 전체 인구의 5.5% 수준입니다. 242만명중 20대 미만 60대 이상을 제외한 인구는 89만명 정도로 전체 인구의 2% 수준이네요. 농업도 타 산업처럼 기계화 대규모화 되는 추세를 생각한다면, 전체 인구의 몇 퍼센트 정도가 농업 인구로 적절하다고 판단하셨는지요?  그리고 

1) 자본이 없는 상태에서, 도시인구라고 해도 내 시간과 노동을 파는 것 외에 돈 되는 일은 현재도 그리 많지 않고 앞으로는 더 줄여들겠지요. 따라서 기본소득제는 전국민(인간)의 문제이고, 농민층은 테스트베드로 먼저 시행될 후보군 중에 하나 정도로 볼 수 있지 않을까 하는 것이 제 생각입니다.

2) 제 개인적으로 한 국가의 부동산(가격)의 안정성은 해당 국가의 부동산에 대한 공공성 정도에 비례한다고 생각합니다. 주택을 예를 들면 공공(임대)주택의 비율을 말할 수 있겠죠. 따라서 장기적으로는 농업도 일정 비율을 공공화해서 농민들이 농토나 운영 자금에 대한 걱정없이 제조업의 근로자들 처럼 공공 농지에서 일하고 급여를 받는 형식으로 가야하지 않을까 생각됩니다(동렬님께서 말씀하시는 "전 국민의 공무원화"의 부분 집합 정도? - 아마도 공무원 증원보다는 대중?들의 저항이 덜하지 않을런지...).  농업의 독점화가 글로벌한 차원에서도 식량 안보에 위협이 되겠지만, 농산물 수입제한을 한다고 해도 타국과의 무역 분쟁 및 국내 기업들에 의한 독점화를 막을 수는 없을 것이기 때문입니다.

===================================================================


통계청이 20일 발표한 ‘2017년 농림어업조사 결과’를 보면 지난해 12월 1일 기준 농가는 104만 2,000가구, 농가인구는 242만 2,000명이었다. 농업 포기와 전업 등의 영향으로 전년보다 농가 2만 6,000가구(2.5%), 농업인구 7만 4,000명(3.0%)이 각각 감소했다.


연령별 인구분포를 보면 전체 농가 중 60세 이상이 134만명으로 55.3%를 차지했다. 이 가운데 70세 이상은 전년(70만8,000명)보다 22만명 늘어난 73만명(30.1%)을 기록해 사상 처음으로 30%를 넘어섰다. 농촌 인구의 10명 중 3명은 70대 이상인 셈이다.


출처 : https://www.sedaily.com/NewsView/1RYBWSLKGR

프로필 이미지 [레벨:15]수원나그네   2018.11.05.
좋은 의견입니다.
댓글로 논하기에는 아깝군요.
게시판에 토픽글을 올려서 논지를 펼쳐보시지요.
프로필 이미지 [레벨:15]수원나그네   2018.11.05.
농민기본소득은 21대총선전략으로서 유효합니다.
선거구 주민이 소수인 곳은 농촌입니다.
농촌지역에 희망을 주는 공약이지요.
그것도 적은 돈으로.
프로필 이미지 [레벨:6]kilian   2018.11.05.

동감입니다. 전체 농업인구는 소수일지라도 비도시 지역 대표를 선출하는 지역구별 투표에서는 매우 의미가 있을 수 있다고 생각합니다. 별 효과없는 선심성 토목사업이나 생색내기 이벤트 등에 예산이 투입되는 것 보다는 기본 소득 형태로 지급되는 것이 개별 농민들의 입장에서는 도움이 되겠지요.



남북회담은 원래 그랬지.

원문기사 URL : https://news.v.daum.net/v/20181104054505434?d=y 
프로필 이미지
김동렬  2018.11.04

음담패설 대결 뭐 이런거 있었다고.



용의 승천

원문기사 URL : https://sports.v.daum.net/v/20181103175117879 
프로필 이미지
김동렬  2018.11.03

황의조가 날아다니는구나.

경기수 감안하면 독보적 득점 1위네요.



어부지리 문재인

원문기사 URL : https://news.v.daum.net/v/20181103141108459 
프로필 이미지
김동렬  2018.11.03

중미싸움에 잘 찾아보면 한국의 이익이 있을 겁니다.

인간은 누구든 자기편을 잃고 고립되는 것을 원하지 않습니다.



뭔가 조치가 필요하다...

원문기사 URL : http://www.yonhapnews.co.kr/bulletin/201...=feed_daum 
프로필 이미지
kilian  2018.11.03

일정 연세 이상인 분들은...


1. 자율주행자 나올 때 까지 기다리시던가...

2. 자동긴급제동장치가 있는 차를 운전하시던가

3. 택시 이용시 혜택을 많이 받으시던지...




오늘은 길게

원문기사 URL : https://sports.v.daum.net/v/20181103133402099 
프로필 이미지
김동렬  2018.11.03

카스트로의 6시간 연속연설에 비하면 약과


프로필 이미지 [레벨:17]사발   2018.11.03.

투 머치 토커...


카스트로와 진검승부를 했어야 했는데...



교복 폐지하면 되는데

원문기사 URL : https://news.v.daum.net/v/20181103103026357 
프로필 이미지
김동렬  2018.11.03

간단한 문제를 어렵게 끌고 가네.


프로필 이미지 [레벨:22]꼬치가리   2018.11.06.

아직도 교복타령!


뭔가 감당할 수 없을 것 같다는 소인배들의 막연한 두려움?



미개 그리고 야만

원문기사 URL : https://news.v.daum.net/v/20181103100101981?f=m 
프로필 이미지
김동렬  2018.11.03
문화상대주의 결과


트럼프의 수법

원문기사 URL : http://naver.me/xTUGSstb 
프로필 이미지
수원나그네  2018.11.03
긴장국면 조성으로
고통을 체감케 하는 과정을 거친 후
화해를 연출하여 영웅으로 등장.

소재는 김정은과 시진핑.
누이좋고 매부좋고.

부동산 거래할 때의 수법인듯~

프로필 이미지 [레벨:4]미루   2018.11.04.

오죽했으면 이런 만화까지 돌아다닙니다.

https://kkorean-life.blogspot.com/2018/05/blog-post_26.html



쌀 씻고 있는데

원문기사 URL : http://news.donga.com/amp/all/20181102/92696111/1 
프로필 이미지
수원나그네  2018.11.03
밥 숟갈 들고 덤비는 놈들

프로필 이미지 [레벨:14]해안   2018.11.03.

우짜란 말이고?



글쓰기의 요령

원문기사 URL : http://www.dhnews.co.kr/news/articleView.html?idxno=87620 
프로필 이미지
cintamani  2018.11.02

단어보다 생각하기를 알아야 하는데, 이는 구조론을 배워야 됩니다~~~

cf. 원래 디브디프라임 사이트 링크를 걸었으나 웬지 마음에 걸려서 삭제했습니다



중국축구에 대한 히딩크 감독의 고언

원문기사 URL : https://sports.v.daum.net/v/20181102084104772 
프로필 이미지
cintamani  2018.11.02

오죽하면 월드컵 유치국으로 출전하자고 했을까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