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방

거지들의 합창

원문기사 URL : https://1boon.daum.net/jobsN/5e1ffe5caa21c43d1946d183 
프로필 이미지
르네  2020.01.20

아파트는 가난한 사람들이 사는 곳이지요.

이재용이가 아파트에 살던가요?

소련식 아파트따위에 살면서 지랄도 풍년입니다.



이건희 부활?

원문기사 URL : https://news.v.daum.net/v/20200120111918604 
프로필 이미지
르네  2020.01.20

농심 라면 먹지 맙시다.



흑산공항은 중국 어선 영해침략에 대응하는 전략공항

원문기사 URL : https://news.v.daum.net/v/20200120050045438 
프로필 이미지
김동렬  2020.01.20

정치적인 이유로 만드는 전략공항을 시비하는 조중동 놈은

안보걱정 없는 빨갱이 새끼가 분명하므로 전원 북한으로 추방해야 합니다.


프로필 이미지 [레벨:13]르네   2020.01.20.

정부 시책에 반대하는 빨갱이들은 국가보안법으로 매우 조져야 합니다.

프로필 이미지 [레벨:6]승민이   2020.02.17.

여담이지만 보잉737이뜨기엔 무리가 있는거같더군요 



기독당의 희망 전광훈

원문기사 URL : https://news.v.daum.net/v/20200120104929218 
프로필 이미지
김동렬  2020.01.20

기독당이 그래도 자한당 의석을 몇 석은 감소시켜 줄 텐데. 분발해야지.



대구의 희망 윤창중

원문기사 URL : https://news.v.daum.net/v/20200120083409345 
프로필 이미지
김동렬  2020.01.20

대구는 좋겠다. 똥들이 대구를 만만히 보고 몰려오는구나.

하긴 어떤 구린 똥이라도 지난 번 최순실 공천보다야 낫겠지.



한일현안 해결하자.

원문기사 URL : https://news.v.daum.net/v/20200120073014017 
프로필 이미지
김동렬  2020.01.20

일본은 수출규제 풀고 한국은 아베정권 교체 후에 

차기 정권과 위안부, 징용공 문제 해소하기로 임시동결.


일본이 원하지 않는 사과를 엎드려 절받을 이유는 없음.

일본이 야만의 고립에서 벗어나 문명의 열린세계로 나올 


생각이 없다면 내가 일본인이라도 사죄할 이유가 없어.

사죄는 서로 친구가 될 의사가 있을 때 하는 것.


일본이 한국과 친할 생각이 없고 친할 이유도 없는데 

마음에도 없는 억지 사죄를 요구하는건 넌센스.


강아지나 돼지에게 사과를 받아내는 것은 무의미.

일본이 한국과 친해야 할 이유를 알아낼 때까지 동결이 정답.


우리가 세계의 중심을 장악하고 있으면 일본이 숙이고 들어올 수밖에. 

일본이 숙이고 들어올 생각이 없으면 고립시켜버리는 것도 방법.


프로필 이미지 [레벨:13]르네   2020.01.20.
자민당 1당 독재는 계속됩니다.


세습특권 봉건잔재

원문기사 URL : https://news.v.daum.net/v/20200120030904817 
프로필 이미지
김동렬  2020.01.20

사회를 자극해서 반응을 끌어낸 다음 

반응을 보고 자기 행동을 결정하려는 본능이 자신을 망치게 됩니다.

그게 의사결정을 사회에 의존하는 한 가지 방법이기도 하고.


프로필 이미지 [레벨:13]르네   2020.01.20.
정신병원에 끌려갔다가 1년쯤 뒤에 병신되서 나오겠네요.


얼빠진 트럼프

원문기사 URL : https://news.v.daum.net/v/20200120030241669 
프로필 이미지
김동렬  2020.01.20

사드 가져가고 미군 철수하면 완벽


프로필 이미지 [레벨:13]르네   2020.01.20.
외교부내에 종미주의자가 너무 많음


교안공격

원문기사 URL : https://news.v.daum.net/v/20200120043108278 
프로필 이미지
김동렬  2020.01.20

아미타불



수학에는 죄가 없다

원문기사 URL : https://news.v.daum.net/v/20200119203008483 
프로필 이미지
챠우  2020.01.20

어떤 사람이 학교에서 가르키는 미적분 설명을 듣고 

미적분을 이해했다면 그는 미적분을 이해한 게 아닙니다.

교사들이 엉터리로 가르키고

책도 엉터리이므로 

엉터리 범벅을 듣고도 이해를 했다면 이상한 거.

게다가 그런 엉터리 설명을 듣고도 

이상해하지 않는다면

인간은 통째로 미친거.

그따위 쓰레기 같은 설명을 보고도 

위화감이 생기지 않는다면 문제가 있는 겁니다.


수학을 이해하려면

수학의 역사를 이해해야죠.

미적분 공식이 아니라

미적분 이전의 역사를 하나씩 알려주고

학생이 스스로 미적분을 창조하도록 유도해야 합니다.

뉴턴을 가르치는게 아니라 

뉴턴이 되도록 해야 한다는 거죠.


그냥 외우라고 시키면

말 잘듣는 애들만 죄다 범생이가 되어서

학문이 죽습니다.

시간이 너무 없지 않냐고?

차근차근 가르치는게 훨 빠릅니다.

팟캐스트 '적콩무'라도 좀 들어보세요.

잘만 설계하면 천재를 공장시스템으로 찍어낼 수도 있습니다.


인공지능을 가르쳐보면 느끼는게

수학과 컴퓨터 전공한 애들이 인공지능 이해가 가장 떨어지고

오히려 전직 간호사가 가장 이해가 빨랐습니다.

차라리 문외한이 낫더군요.

한국의 인공지능 수준이 이 모양인 게 

다 이유가 있는 거죠.


인공지능에 들어가는 수학 과목이

미적분 선형대수 통계학 수체계 사원수 토폴로지 등등인데

사실상 수학이 통째로 들어가는 겁니다. 

여기에 프로그래밍과 언어, 논리 개념까지 들어가죠.

한마디로 양자역학과 더불어 인류지식의 총체입니다.

그냥 구조론을 배우는게 더 빠를 수도. 

현재 인공지능에 들어가는 수학의 공식이 복잡한 이유는

과학자가 파악한 인공지능의 영역이 좁기 때문입니다. 

사람들은 더 깊이 알면 알 수록

공식이 더 복잡해질 거라고

수학 공부에서의 경험칙으로 예상하지만

실제로는 점점 더 단순해집니다.

뭐든 더 본질적인 것일 수록 더 간단하게 바뀝니다. 물론

시스템이라는게 간단해지는 측면과 복잡해지는 측면이 동시에 연결되지만

말을 하자면 그렇다는거.

보이는 부분이 단순하면 보이지 않는 부분이 복잡해지고

반대도 성립하지만

그래봤자 둘은 하나의 계를 이루어 

시스템이라는 하나의 계로 한정된다는 게

구조론의 완전성입니다. 

수학이 어렵게 느껴진다면

그래봤자 인간이 만든거라는 관점으로 접근하면 됩니다.

천재들이 졸라리 복잡하게 생각할 것 같지만

실제로는 단순한 개념을 확장할 뿐입니다.

직관으로 한계를의 뼈를 규정하고

이후에 차근차근 살을 채워나가는 방법을 쓰는 거죠. 


프로필 이미지 [레벨:6]오자   2020.01.20.

역사적 관계를 통하여 수학의 맥락을 알아야 한다.

프로필 이미지 [레벨:13]르네   2020.01.20.

유율법도 만들고

행렬도 발명하고

좋네요 좋아

요즘은 랭랜즈프로그램이 대세임다



도로의 철학

원문기사 URL : https://news.v.daum.net/v/20200119210911892 
프로필 이미지
챠우  2020.01.20

가장 우측 차선은 직진이 가능할 때도 있고 아닐 때도 있습니다.

무조건 직진하는 놈은 미친놈이죠. 

상식을 가진 운전자들은 최우측 차선에 들어서기 전에 

땅바닥에 직진이 가능한지 아닌지를 확인하고 차선에 들어섭니다.

왜냐하면 최우측 차선이 직진이 불가능할 때 서있으면

뒤에서 빵빵거리기 때문입니다.


해당 도로에서 가장 우측 차선은 직진이 불가능하다고 도로에 표기되어 있으므로

직진하다가 사고난 운전자가 잘못한 것이지,

그게 도로를 설계한 사람의 잘못은 아니라는 거죠. 

물론 운전자들이 헷갈리지 않도록

한국의 모든 도로에서 최우측 차선에서 일괄적으로

직진이 불가능하게 혹은 가능하게 하면 되지 않겠냐고 말할 수는 있겠으나

그건 도로 여건상 현실적으로 불가능.


주석 2020-01-20 010601-2.jpg

3회에 걸쳐 직진불가 표기를 땅바닥에 표기


주석 2020-01-20 010601-1.jpg


해당 도로는 2차로에서 3차로로 확장되는 이유가 우회전 편의를 도모를 위한 것임

즉 운전자가 쉽게 우회전 차로라는 것을 인지할 수 있는 구조. 왜냐하면 갑자기 차로가 늘어나니깐.


게다가 저 근처를 운전해보면 분위기를 알 수 있는데, 

저 근처는 전국에서도 유난히 최우측 차선에서 

직진하는 얌체 차량이 많은 곳입니다.

공단 인근의 도로는 대개 이런게, 화물차가 많기 때문.

정작 화물차는 경험이 많아서 사고가 안 나고

승용차가 화물차 따라하다가 사고를 많이 내죠.


그런데 이를 까는 네티즌들은 운전을 한 번도 안 해본 걸까요?

댓글이 100개라면 도로공사를 까는 댓글이 99개고,

운전자가 잘못했다는 댓글은 1개인데, 

비율이 어이가 없죠.




최근에 우회전 횡단보도 사고가 많이 나는 것을 두고

우회전도 신호를 적용하자는 말이 나오는데, 


여기서부터는 철학이 등장합니다.

보행자와 차량 중 무엇을 도로에서 우선할 것이냐를 정해야 하는 거죠.

우회전에 신호를 주면 보행자를 우선하는 것이 되며,

보행자를 우선하면 차량 흐름은 저해됩니다.


최근 전국에서 차량/보행자 겸용도로 중 일부가 보행자 전용도로로 바뀌고 있는게 

이런 철학이 반영된 거죠. 

서울에서도 사대문 안으로는 차량이 못 들어오게 추진한다는데, 

이런 건 맞고 틀리고의 문제라기 보다는 철학의 문제로 해석해야 합니다.


도로 위의 강자에 패널티를 주고 안전을 우선하는 게 21세기의 흐름입니다.

과거에는 차량흐름을 늘리고자 보행자에 패널티를 주고 육교를 활용 했다면, 

지금은 육교 없이도 교통 벌칙을 빡세게 만들어서

보행자의 편의를 최대한 우선하잖아요.


또한 무조건 선진국에서 어떻게 하므로 이를 따라하자는 논리는

21세기 선진국인 한국에는 어울리지 않는 것이며,

이제는 한국이 시행착오를 직접 시연해야 합니다.

선진국이 선진국인 이유는

후진국에 비해 의사결정을 잘했기 때문입니다.

실패를 안고서도 이것 저것 해볼 수 있는 게 선진국이라는 거죠.


그렇다고 무조건 법을 복잡하게 만드는 것은 답이 아니며,

문화를 만들어 보이지 않는 규칙을 만드는게 

선진국의 에티켓 만들기 방법입니다.

법은 최소한의 장치로 존재해야 하며,

법이 과도하면 인간이 법에 의지하며

직접 의사결정하는 것을 방해합니다. 


법만능주의는 보수의 방법이며,

적극적인 해석을 통하여 문화로 조지는게 진보의 방법이라고 구조론에서 말하잖아요. 

법은 기계적으로, 문화는 맥락적으로 좀 더 적용되는 차이가 있습니다.

선진국 국민이라면 이왕이면 더 높은 지능이 필요한 

맥락적 해석을 더 가치있게 받아들여야죠. 

무조건 법을 지키라는 단순한 논리는 

보수의 멍청한 소리입니다.


해당 도로에서도 보행자사고와 직진추돌사고를 막고자

최우측 차로에 신호를 적용할 수도 있는데,

신호를 적용하면 차량 흐름이 방해되지만

사고는 막을 수 있으므로 

검토할 사항은 됩니다.

물론 정 거시기 하면 땅바닥에 LED로 직진 금지를 표시하고

최우측차선 직진 금지 안내판을 초대형으로 걸어놓던가 하는 등의 다양한 해법이 있습니다.

요새는 횡단보도에 서치라이트도 비추더만. 못할 게 뭐 있남.



프로필 이미지 [레벨:13]kilian   2020.01.20.

최우측 차로만 [일단 정지]룰을 적옹시키면 될 것 같군요...

프로필 이미지 [레벨:8]작은세상   2020.01.20.
제가사는 도시(캘거리) 에서도 흔히 볼수 있는 도로입니다. 당연히 그전에 좌측차선으로 합류하라는 안내가 바닥에도 있고 입식 표지판도 두세개 쯤 세워놓았죠.

기사내용처럼 쓰려면 아무런 표지도 안내도 없이 그냥 가다보니 없어지는 도로라야합니다.
그러나 그전에 합류표지가 분명히, 세번이나 되어 있는데도 이런 기사를 쓰는 것을 보니 확실히 기레기가 맞군요.


조규성의 멋진 세트피스 골

원문기사 URL : https://sports.media.daum.net/sports/video/405764878 
프로필 이미지
김동렬  2020.01.19

아름다운 연주



동대문이 살아난다?

원문기사 URL : https://news.v.daum.net/v/20200119173706131 
프로필 이미지
김동렬  2020.01.19

좋은 소식이네요. 의사결정 속도가 한국인의 강점이지요.



신격호의 죽음

원문기사 URL : https://news.v.daum.net/v/20200119173205974 
프로필 이미지
김동렬  2020.01.19

노인이 예쁘게 죽기는 힘든 모양이우.

그래도 한 세기를 살아먹었네.



웃긴 안철수

원문기사 URL : https://news.v.daum.net/v/20200119173911201 
프로필 이미지
김동렬  2020.01.19

고유한 자기 역량을 만들어내지 못하면서 

남탓만 가지고 정치를 할 수는 없다.


정치판 안에서 자라며 기성세력을 업거나 

외부에서 뛰어들려면 트럼프처럼 자기 경쟁력을 먼저 만들어야 한다.


안철수 소동의 유일한 근거는 

안철수 같은 자들에게 넘어가는 바보가 대한민국에 꽤 많다는 것.


잠재적안철수 지지자는 무려 30퍼센트나 된다.

안철수의 딜렘마는 그런 바보들도 남이 안류에 넘어가면 


눈치보다가 자신은 안 넘어간다는 것.

그들은 새정치를 외치지만 실제로는 선점정치를 하고 싶은 것이다.


1) 한국인의 대략 30퍼센트는 안철수와 같은 인물을 지지할 의향이 있다.

2) 그들이 안철수를 찍는 이유는 자기가 세력을 선점하여 권력을 쥐려는 것이다.

3) 그들 중 반은 먼저 안빠가 되고 나머지 반은 안빠들에 실망하여 등을 돌린다.

4) 기존세력의 뒤에 가서 꼬리가 되느니 새로운 세력의 머리가 되고 싶은 사람이 안빠다.

5) 안빠가 되려고 작심하는 순간 이미 남들이 안빠를 하고 있어서 안빠를 하지 않는다.


결론적으로 안철수 세력의 최대 한계는 15퍼센트 득표다.

안빠는 여론조사상으로 순간 최고 30퍼센트를 찍는 시점에서 급속하게 분열한다.


나머지 15퍼센트도 선거 끝나면  5 대 5로 분열하여 결국 7퍼센트 정도가 남는다.

정의당, 바른당, 평화당이 얻을 수 있는 기대치가 대략 7퍼센트다.


머리가 아니라 꼬리가 되고 싶은 사람이 진짜 지지자다.

남을 위해 희생할 생각이 전혀 없는 약은 자들이 안철수를 지지한다.


약은 자들이 모여서 서로 속이다가 서로에게 실망하여 등을 돌린다.

안철수보다 간보며 다니는 그런 약은 지지자들이 밥맛이다.


아무도 충성하지 않는 조직은 반드시 망한다.

세력이 아닌 인물에 충성한다는 자는 배신의 부담이 없기 때문에 거짓 충성하는 자다.


인물에 실망했다 하고 선포하는 일만큼 쉬운 일은 없다.

인물타령 하는 자들인 기본적으로 똥이다.



술 권하는 마케도니아

원문기사 URL : http://m.cafe.daum.net/earthlifesilkroad...vc=cafeapp 
프로필 이미지
수원나그네  2020.01.19
인구밀도가 낮은 나라의 고민


이낙연이 간다.

원문기사 URL : http://www.ddanzi.com/free/596116001 
프로필 이미지
솔숲길  2020.01.19

볼수록 매력있네요.


프로필 이미지 [레벨:13]르네   2020.01.19.

문재인과 비슷한 구석이 있네요

기억력과 체력이 좋은거



혼자 뛰는 안철수

원문기사 URL : https://news.v.daum.net/v/20200116154945225 
프로필 이미지
김동렬  2020.01.19

마라톤체질이라네요.

정치는 세력이 하는 것, 개인플레이는 용납할 수 없습니다.



물고기는 떼지어 다니지 않는다

원문기사 URL : https://www.youtube.com/watch?v=5kBeRCQsB4U 
프로필 이미지
챠우  2020.01.19

작은 물고기는 떼지어 다니고, 큰 물고기는 혼자 다니는게 아니라

그냥 종마다 필요한 적당한 간격이 다를뿐입니다. 



환상적인 바르다르 강변길

원문기사 URL : http://m.cafe.daum.net/earthlifesilkroad...vc=cafeapp 
프로필 이미지
수원나그네  2020.01.18
시속4km의 관광열차를 타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