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리트윗

또다른 삐끼질을...

원문기사 URL : https://news.v.daum.net/v/20190917050058553?d=y 
프로필 이미지
kilian  2019.09.17

“백악관 톱레벨 시그널”...

"익명을 요구한 에너지 업계 최고경영자(CEO)는"...


프로필 이미지 [레벨:5]현강   2019.09.17.

중동시장에서 원전 아니어도 숟가락 얹을 꺼리는 많은데 말이죠.

당장 도시계획 사업의 수혜업종인 건설만 보더라도 한국 대형사들은 일련의 총 사업에서 상대적으로 저부가가치인 시공부문 위주로 경쟁을 해서 수주를 따낸다고 알려져 있는데요.

정작 이익을 많이 가져가는 부문은 설계 쪽인데 이는 선진국들의 리그입니다. 역시 한국은 계획의 제출 측을 담당하는 쪽으로 산업 육성의 방향성을 설정해야합니다.

프로필 이미지 [레벨:30]id: 김동렬김동렬   2019.09.17.

미국 제끼고 한국이 다 먹으면 되죠.

어차피 트럼프는 선거용으로 떠드는 사람이라 

립서비스만 하다가 트럼프 짤린 후 입 싹 닦으면 됩니다.



약올리는 푸틴

원문기사 URL : https://news.v.daum.net/v/20190917040821152 
프로필 이미지
김동렬  2019.09.17
바보된 트럼프


컴맹 일본

원문기사 URL : https://news.v.daum.net/v/20190917040804147 
프로필 이미지
김동렬  2019.09.17

할배야 할배야 쫌

78세 72세 노인이 어휴



농촌을 생각하는 또하나의 방식

원문기사 URL : http://h21.hani.co.kr/arti/society/socie...47602.html 
프로필 이미지
수원나그네  2019.09.17

구성원이 교체되는 과도기의 대안들


프로필 이미지 [레벨:18]수원나그네   2019.09.17.
해결책은 나중에 내더라도
비전은 반드시 제시해야 하고
그러려면 이슈화 시키는 일부터..


박근혜

원문기사 URL : https://news.v.daum.net/v/20190916151923021?f=m 
프로필 이미지
현강  2019.09.17

=(대)박특혜


프로필 이미지 [레벨:23]꼬치가리   2019.09.17.

앞으로 50견을 앓는 환자라면 수형생활 3-4개월은 병원에서 지낼 수 있게됐다는 전설!



두환이의 최후

원문기사 URL : https://news.v.daum.net/v/20190916175523314?d=y 
프로필 이미지
김동렬  2019.09.16

민주화위 여정에 모두 한 번씩 밟고 지나가게 되는 디딤돌인가?


프로필 이미지 [레벨:5]현강   2019.09.16.

최대한 신경써서 꽉 찬 스탭을 밟았다는게 딱 보이네요. 저거 밟는 맛이 있겠어요.



교안스님 법어

원문기사 URL : https://news.v.daum.net/v/20190916180511660 
프로필 이미지
김동렬  2019.09.16

시회대중은 알겠느냐. 물은 낙동강물이고 알은 오리알이로다. 


프로필 이미지 [레벨:18]수원나그네   2019.09.16.
코메디야 코메디~
금실이 언니 생각나네요~


유죄추정의 원칙 NO, 유죄의 원칙 Yes

원문기사 URL : https://news.v.daum.net/v/20190916165728229 
프로필 이미지
스마일  2019.09.16

검찰은 만인에 공표했다.

모든 피의자는 무죄추정의 원칙에 따라 수사를 하더라도

조국만큼은 대규모의 검찰이 움직였으니

무조건 "유죄추정의 원칙"도 아니고

무조건 "유죄의 원칙"이 적용된다고......


그리고 이미 검찰내부는 그렇게 움직였다.


그런데 원래가 검찰과 법원은 기자단에 일정을 알려주나?


항상 의심했던 기사소스제공자와 기자와의 관계는

기자가 열렬히 취재하는 사람은 몇명 안되고

뉴스소스제공자가  움직이고 싶은데로

기사를 내고 싶으면 기자를 움직이는 것이겠다.

기자가 어릴 수록 더..

어린 기자는 전체를 보지 못 하기 때문에...







국회의원에 법조인이 많으니 검찰의 힘이 쎄진다.

원문기사 URL : https://news.v.daum.net/v/20190915180401041 
프로필 이미지
스마일  2019.09.16

나경원 판사, 황교안 검사, 김진태검사, 홍준표검사, 주광덕 검사 등

자유한국당에 검사출신이 많으니

무슨 일만 있으면 검찰에 고발해서

당대표들이 많나서 정치적으로 해결할 일들을

검찰에 고소하면서 검찰이 마치 법원처럼

국회의원을 판결하는 것 처럼 되어서 검찰의 힘이 커진 것 같다.

그래서 지금 모양은 검찰이 국회 위에 있는 것같다.

당당히 제 4부, 입법, 사법, 행정 그리고 검찰 같다.


황교안은 국회의원도 아니고 여의도에 가봤자 할일이 없어서

광화문으로 출근한다고 하지만

나경원을 비롯한 나머지는 국회의원이다.

국회의원이 여의도로 출근하기 싫으면 국회의원사태를 하고

맘 편하게 광화문으로 가면 된다.


월급받는 직장인이 근무지 이탈이 웬말이냐?

직장인은 장기간 근무지 이탈하면 징계에 월급히 깍인다.

자유한국당의원도 그에 맞는 징계를 받고 감봉이 되어야 한다.





점입가경

원문기사 URL : https://news.v.daum.net/v/20190916160555917 
프로필 이미지
김동렬  2019.09.16

다운로드.jpg


갈수록 웃겨.. 나경원이 가세하면 금상첨화


프로필 이미지 [레벨:8]챠우   2019.09.16.

결단하지 말고 행동해야지. 그냥 밀어라.



검은 다이아몬드

원문기사 URL : https://news.v.daum.net/v/20190916132106084 
프로필 이미지
김동렬  2019.09.16

개미 거미 곰 까마귀의 어원은 검다는 뜻.

검다는 말의 뿌리는 구멍>굼.. 1만5천년 전의 집은 출입문이 지붕에 난 구멍이었습니다.

굼+집은 움집=구멍집, 구멍 속이 깜깜하므로 검다.

굼>깜>검다.


프로필 이미지 [레벨:5]희정   2019.09.16.

저 기사를 보니 양자역학 실험과 비스무리한 결과를 도출할수도 있겠네요.

빛 반사가 전혀없는 저 새까만걸루 도배한 방에다 LED한알 켜면 암것두 안 보이고

하나의 불빛만 보일텐데 정말 그런가 확인하려고 누군가 눈깔을 드리미면 두개가 되겠단^^;

눈이고 카메라고 간에 저 정도 새까마치 않고서야...ㅎㅎ(관측자 개입)



윤석렬은 한상대가 물러나는 것을 보았다.

원문기사 URL : https://news.v.daum.net/v/20190916093007218 
프로필 이미지
스마일  2019.09.16

윤석렬은 한상대가 부하직원들의 항명으로 물러나는 것을 봤기 때문에

본인이 검찰총장에서 물러나기 않기 위해서

검찰의 개혁을 막을 것이다.


한상대가 물러난 것도 중수부폐지라는 검찰개혁이 있자

부하들의 항명이 있는 것으로 안다.


그러한 과정을 본 윤석렬이 자기조직 개혁에 적극적이지 않을 것이다.

그러면 검사들의 항명으로 본인이 불명예 퇴진을 할 수도 있기 때문이다.


검찰은 대한민국 법으로 움직이는 것이 아니라

검찰정서법으로 움직인다.



교안삭발 필요없다

원문기사 URL : https://news.v.daum.net/v/20190916115134814 
프로필 이미지
김동렬  2019.09.16

나경원이 대표로 삭발해라.

잘 깎은 경원머리 하나 열 교안 까까중머리 안 부럽다.


프로필 이미지 [레벨:12]르네   2019.09.16.
교안이는 머리 깍는김에 군대 갔다온나
프로필 이미지 [레벨:17]스마일   2019.09.16.

이언주, 박인숙, 황교안이 삭발하고나서

우리나라 경제성장율이 1% 올라갔으면 좋겠다.


국민은 일본보다 잘 하려고 난리인데

일본은 좋아하는 자유한국당은 그저 관심 끌기만 하려고 한다.


국민이 일본에 대한 일치된 모습을 보여야 미국도

한국이 어떤 생각하는 지 생각을 한텐데..


언론은 그 저 여고장 표창장으로 모든 뉴스를 삼키고

자유한국당은 보여주기시만 하고..

자유한국당과 언론은 일본편인가?


나는 황교안이 삭발하고 경제성장율이 1% 올라갔으면 좋겠다.

프로필 이미지 [레벨:30]솔숲길   2019.09.16.

가발이었다가 심었다는 소문이 있던데...

프로필 이미지 [레벨:18]수원나그네   2019.09.16.

나경원 삭발한 후

비구니 입적하여

속죄하는 그림도~ 







구멍난 사우디

원문기사 URL : https://news.v.daum.net/v/20190916111710779 
프로필 이미지
김동렬  2019.09.16

값싼 한국무기를 사들이지 않더니 망신을 당하는구나.



나경원 체포하자.

원문기사 URL : https://news.v.daum.net/v/20190916110151082 
프로필 이미지
김동렬  2019.09.16

조국은 무명시절 대학교수인 부인이 관여했고

나경원은 금뺏지 달고 공직자가 직접 부정을 저질렀고


프로필 이미지 [레벨:18]수원나그네   2019.09.16.
503호 옆방으로~


윤석열과 아이들

원문기사 URL : https://news.v.daum.net/v/20190916093007218?d=y 
프로필 이미지
김동렬  2019.09.16

패거리즘의 종착역을 보게되는구나.


프로필 이미지 [레벨:17]스마일   2019.09.16.

이번에 검찰이 언론대응을 하는 것을 보니까

어쩜 저렇게 빠르게 언론대응을 하나 봤더니

윤석렬이 2012, 3년 정도에 공보담당으로

검찰의 언론 대응 했었습니다.

윤석력은 언론은 상대한 경험이 있습니다.

(지금 바빠서 다 적을 수는 없지만)


또 검찰에 소윤, 대윤은 뭔 이야기인지!!

어째든 윤석렬이 유체이탈 화법을 구사하며

본인은 검찰주의자가 아니라 헌법주의자라고 하는데

윤석렬은 확실한 검찰주의자이며

상관인 검찰총장을 몰아낸 이력이 있습니다.






사우디의 몰락

원문기사 URL : https://news.v.daum.net/v/20190916073348184 
프로필 이미지
김동렬  2019.09.16

트럼프의 등신짓이 

사우디의 몰락을 부채질하는구나.

친구를 보호하지 못하면 친구의 자격이 없지.



자한당과 연대하는 추악한 서울대

원문기사 URL : https://news.v.daum.net/v/20190916090142837 
프로필 이미지
김동렬  2019.09.16

조장관의 이력에 문제가 있으면

이의를 제기하면 되지 왜 장관사퇴 운운하며 정치적 기동을 하는겨?


유치하게시리.

문제는 문제고 사퇴는 사퇴고 완전히 다른 것이며 


문제가 있다고 사퇴를 주장하는 것은 

정당을 창당하지도 않고 자한당과 연대하며 치졸한 정치행동을 하는 것입니다. 


문제가 있으면 사죄를 하고 더 열심히 장관일을 해야지 웬 사퇴?

미쳤나?



본질은 평판권력

원문기사 URL : https://news.v.daum.net/v/20190916060505440?d=y 
프로필 이미지
김동렬  2019.09.16

화장이다 탈코르셋이다 하는건 핑계일 뿐이고

본질은 여성집단 혹은 공동체 안에서의 권력투쟁입니다.


여성의 지나친 화장도 남성 입장에서 불편하기는 마찬가지.

즉 화장은 남자를 지배하려는 권력적 의도가 개입해 있다는 거지요.


문제는 여성의 경제력이 커지고 

사회보장제도가 발달하고 저금리가 고착됨에 따라


1) 능력있는 남자를 잡아야 한다.

2) 내집마련을 해야 한다.

3) 노후대비에 올인해야 한다.

4) 자식을 잘 키워놔야 듬직하다.

5) 친족집단 안에서 권력서열을 높여야 한다.


이런 권력적 동기가 사라졌다는 거지요.

능력있는 남자 붙잡기보다 내 능력을 길러 승진하는게 우선이고 


내집마련보다 원룸생활에 적응하는게 우선이고

노후대비는 국민연금 믿으면 되고 


자식 잘 키워봤자 별 수 없고

명절날 사촌들 모여 일합을 겨루는 친족집단은 해체된지 오래이고. 


한 가지 분명한 사실은 사회는 여전히 권력에 의해 작동하며

인간은 언제라도 권력투쟁에 예민하다는 점.


여기에는 어떤 균형자가 존재하고 방향성이 존재한다는 것.



별수 없는 트럼프

원문기사 URL : https://news.v.daum.net/v/20190915173103379 
프로필 이미지
김동렬  2019.09.15

쉬운 목표로 바꿔버려.

각자 자기나라 국민을 속여먹기로 합의한 거지요.

그저 할 수 있는 것을 하는 것 뿐.


프로필 이미지 [레벨:18]수원나그네   2019.09.15.
트럼프나 칠 줄 아는 트럼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