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조론 방송
프로필 이미지
[레벨:30]id: 김동렬김동렬
read 817 vote 0 2020.08.13 (12:28:07)






 서울역 목요모임에서 8시 30분에 방송합니다.
 주제는 현장 질의응답 및 지난 한 주간 했던 내용이 다시 다뤄질 수 있습니다.


삽질경쟁은 이제 그만

안 쓰던 근육은 갑자기 쓰는게 아니다.
사진찍기 쇼 안 하고 진정성 있는 삽질을 하면 골병 들어 일주일간 일 못한다.
삽질은 아무나 해도 된다는 건방진 생각을 버리자.
진정성타령, 생태타령, 성찰타령이 다 주사파 품성론 아류라는거 인정하고 
대중에게 아부하는 뻘짓은 그만하자.
대통령에 영부인까지 삽질에 나서는거 그렇게 보고싶냐?
언론과 여론과 곡학아세하는 논객들이 잘못된 방향으로 국가를 이끌고 있다.


예술의 이해

미세한 차이지만 아느냐 모르느냐에 따라 
국제 호구되느냐 문화강국 되느냐를 결정하는 법이다.


구조론의 이해

모든 움직이는 것은 둘의 움직임이므로 다섯이 된다. 
하나가 움직이면 질량보존에 어긋난다.


삼국지 구조론 

답은 통제가능성이다.
결국 말 절대 안 듣는 인간을 통제하는 문제다.
정신력, 애국심, 사기는 개소리고 약속을 지키고 방향을 제시하고 밥을 멕여야 한다.
밥을 준 자들이 승리자가 되었다.

지속적으로 밥을 주려면 올바른 방향을 제시해야 한다.



###


https://www.youtube.com/channel/UCjSSiCu2ixnKIRfCQsDNb5w


유튜브에서 '김동렬의 구조론'을 검색하시면 됩니다.


질문 및 제안 환영합니다.

List of Articles
No. 제목 글쓴이 날짜sort 조회
710 문재인 김정은 노무현 김동렬 2020-10-11 957
709 세종 한글 노무현주의 김동렬 2020-10-08 1083
708 강경화 이일병 그리고 노무현의 전쟁 김동렬 2020-10-06 1107
707 트럼프 확진, 이근대위 빚투 9 김동렬 2020-10-04 1648
706 금태섭 박용진 조응천 김동렬 2020-10-01 943
705 세월호 다시 불러낸 국민의힘 김동렬 2020-09-29 1036
704 문재인 박근혜 김정은 비교되다 김동렬 2020-09-27 1343
703 문제의 김재련 김동렬 2020-09-24 1284
702 케인과 손흥민, 뮬란과 추미애 김동렬 2020-09-22 1271
701 사람을 바꾸는 전율의 2초 김동렬 2020-09-20 1190
700 추미애의 전쟁과 막말 조선일보 김동렬 2020-09-17 1210
699 조국의 전쟁, 이재명의 제안 김동렬 2020-09-15 1206
698 컴맹검찰이 난리부르스 김동렬 2020-09-13 1149
697 추미애 죽이기 이재용 살리기 김동렬 2020-09-10 1145
696 부모찬스 전수조사 하자 김동렬 2020-09-09 971
695 전광훈 재구속, 의대생 국시컨닝 image 김동렬 2020-09-07 1166
694 이재명 기안84 image 1 김동렬 2020-09-06 1069
693 아이큐를 들킨 의사들 김동렬 2020-09-03 1540
692 여행에 미치다 조준기[삭제] 5 김동렬 2020-09-01 1800
691 안철수가 웃는 국민의힘 김동렬 2020-08-31 119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