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조론 방송
프로필 이미지
[레벨:30]id: 김동렬김동렬
read 527 vote 0 2020.07.19 (13:46:11)

https://youtu.be/1eGFuaD29-s




      
    세상은 에너지에 의해 작동하고 에너지는 계를 통해 관찰된다. 에너지는 잠복해 있는 것이며 겉으로 드러나는 것은 사건이다. 사건은 작용과 반작용이 있고 우리는 이 둘 사이에서 양비론적 태도를 취하기 쉽다. 그게 이원론의 오류다. 통제가능성에서 답을 찾아야 한다. 


    에너지의 작용측을 추궁해야 한다. 강자와 약자, 진보와 보수, 공격과 방어가 둘인듯 하지만 에너지로 보면 하나다. 어떤 대립된 A와 B가 있다면 그 둘을 보지 말고 둘 사이의 라인 하나를 봐야 한다. 하나의 라인으로 보면 창과 방패는 모순이 아니며 닭과 달걀은 순서가 있다. 


    다른 조건이 대등할 때 무조건 창이 이긴다. 에너지는 창에 있기 때문이다. 무조건 공격이 이긴다. 그러므로 엄밀하게 보면 능동적 공격과 유인형 공격이 있을 뿐이며 유리한 지형을 먼저 차지하고 상대를 함정에 빠뜨리는 것이 방어로 보이지만 먼저 액션을 취했으므로 공격이다. 


    부분이 아닌 전체를 보면 언제나 공격이 먼저고 공격이 이긴다. 먼저 움직이는 쪽이 이긴다. 나중 움직이는 쪽이 이기는 경우도 있는데 그 경우도 실제로는 외교술을 구사하여 주변에 우리편을 심어놓고 두들겨 맞으면서 동료를 끌어드린 점에서 먼저 움직인 것이다.   


    폴란드가 독일에 졌지만 그 전에 외교로 프랑스, 영국과 동맹을 맺고 있었으므로 먼저 움직인 것이 맞다.

List of Articles
No. 제목 글쓴이 날짜sort 조회
691 안철수가 웃는 국민의힘 김동렬 2020-08-31 1167
690 이해찬 이낙연 이재명 김동렬 2020-08-29 986
689 최성해 윤석열 김동렬 2020-08-27 1048
688 성교육 문제, 의사와 검사 2 김동렬 2020-08-26 895
687 철수야 놀자 1 김동렬 2020-08-24 1024
686 전광훈의 추종자들, 양자얽힘 김동렬 2020-08-23 871
685 문재인 화났다. 국뽕의 진실 김동렬 2020-08-22 1027
684 김종인이 도게자를 해도 진정성 없다 3 김동렬 2020-08-19 961
683 강지환 전광훈 주호영 김동렬 2020-08-18 984
682 기안84, 전광훈 코로나 걸려 김동렬 2020-08-17 1071
681 전광훈의 미통당 죽이기 1 김동렬 2020-08-16 1138
680 삼국지 구조론 김동렬 2020-08-13 788
679 심상정 삽질, 조국백서의 의미 김동렬 2020-08-12 806
678 사대강 삽질, 진중권 무뇌 2 김동렬 2020-08-10 993
677 권민아 지민 샘오취리 김동렬 2020-08-09 917
676 김부겸 아내, 류호정 복장 11 김동렬 2020-08-06 1449
675 류호정 패션에 관심 주는 민주당 지지자 image 김동렬 2020-08-05 1167
674 조국의 복수는 10년이라도 늦지 않다 image 김동렬 2020-08-03 1307
673 이수정 최승호 동원주의 김동렬 2020-08-02 984
672 탈생태주의 제언, 한국인의 의사결정 김동렬 2020-07-30 8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