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읽기
프로필 이미지
[레벨:30]id: 김동렬김동렬
read 20126 vote 0 2010.06.22 (17:14:50)

 

 

 

  구조(構造)는 존재의 단위(unit)다. 포토샵에서 쓰는 층위(layer) 개념이 이해를 도울 수 있다. 구조는 그림의 다층구(多層球)처럼 질, 입자, 힘, 운동, 량 다섯 겹의 레이어가 중첩되어 입체적 모듈 형태를 이루고 있다. 질은 결합하고 입자는 독립하고 힘은 교섭하고 운동은 변화하고 양은 침투한다. 구조의 다섯 단위는 자연에서 각각 시스템, 플랫폼, 밸런스, 포지션, 데이터로 나타난다. 구조론은 세상의 존재를 조직하는 다섯 단위들 사이의 질서를 해명한다.

 

 

 

  구조는 외부의 에너지 작용을 받아들여 일을 한다. 구조체에 에너지가 작용하면 작용반작용의 밸런스 원리가 적용되어 구조는 천칭저울 모양으로 전개하며 축과 대칭의 이심전심의 원리에 따라 입력, 저장, 제어, 연산, 출력의 다섯 단계를 차례로 밟으며 외부의 에너지 작용을 처리한다. 자연에서 무수히 관측되는 좌우대칭의 패턴은 구조가 일한 결과이다.

 

 

  구조가 일 하는 모습은 모래시계와 같다. 나무의 가지와 뿌리 사이가 잘록하듯이 상부구조와 하부구조 사이의 허리 부분이 잘록하다. 모래시계의 윗부분은 해석되는 연역의 세계, 곧 존재론이며 아랫부분은 추론되는 귀납의 세계, 곧 인식론이다. 구조론의 이해는 언뜻 모순되어 보이는 둘을 에너지의 흐름이라는 하나의 논리로 통일하여 바라보는 깨달음의 시야를 얻는 데 있다.  

 

 

http://gujoron.com



List of Articles
No.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sort
5219 노무현과 광종황제의 기이한 만남 image 김동렬 2002-11-30 21758
5218 음악의 깨달음 image 5 김동렬 2012-10-31 21665
5217 구조론의 질 개념 image 5 김동렬 2013-09-23 21640
5216 let it be 김동렬 2011-04-05 21614
5215 태극과 물레방아 image 1 김동렬 2011-09-01 21548
5214 두려움의 극복 7 김동렬 2010-10-28 21426
5213 지식이란 무엇인가? image 2 김동렬 2011-09-05 21328
5212 남한강 황포돛배 image 김동렬 2003-07-02 21138
5211 자연의 소실점은 다섯개다. image 2 김동렬 2011-07-31 20937
5210 화성인 바이러스 철없는 아내편 image 6 김동렬 2011-02-08 20459
5209 신간 ‘공자 대 노자’를 내면서 image 6 김동렬 2016-07-28 20458
5208 구조론이란 무엇인가? image 2 김동렬 2013-01-19 20328
5207 과학자의 헛소리 예 2 김동렬 2011-05-17 20280
» 구조론 도해 image 김동렬 2010-06-22 20126
5205 손자병법 대 손빈병법 image 3 김동렬 2011-02-11 20100
5204 해군 UDT 탈락 비관 20대 목숨끊어 김동렬 2003-07-10 20009
5203 노무현이 광주노씨라서 전라도 사람이면 전주이씨 이회창은? SkyNomad 2002-12-13 19827
5202 추미혜와 박근혜 누가 더 예쁜가 내기해 보자 황인채 2002-12-19 19805
5201 용해 주물 압연 압천 압인 image 김동렬 2011-06-12 19614
5200 명시감상 김동렬 2002-09-08 1940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