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읽기
프로필 이미지
[레벨:30]id: 김동렬김동렬
read 1332 vote 0 2020.12.16 (19:06:53)

      닫힌계 코어 대칭 방향 위치


    구조는 얽힘이다. 얽힘의 형태는 닫힌계와 코어와 대칭과 방향과 위치다. 사건의 주체는 에너지다. 에너지가 닫힌계를 만들면서 사건은 시작된다. 닫힌계가 무너지면서 코어를 얻고, 코어를 잃으면서 대칭을 얻고, 대칭을 잃으면서, 방향을 얻고, 방향을 잃으면서 위치를 얻는다.


    위치마저 잃으면 사건은 종결된다. 질은 결합하고, 입자는 독립하고, 힘은 교섭하고, 운동은 변화하고, 량은 침투한다. 반대로 질은 결합할 닫힌계를 만들고, 입자는 독립할 코어를 만들고, 힘은 교섭할 대칭을 만들고, 운동은 변화할 방향을 만들고, 량은 침투할 위치를 만든다.


    4차원 질은 닫힌계의 결합이다. – 계의 안과 밖이 있다.
    3차원 입자는 코어의 독립이다. – 체의 중심과 주변이 있다.
    2차원 힘은 대칭의 교섭이다. – 각의 좌와 우가 있다.
    1차원 운동은 방향의 변화다. – 선의 앞과 뒤가 있다.
    0차원 점은 위치의 침투다. – 점의 위치가 있다.


    정확히는 그것을 결정하는 것이다. 에너지는 작용한다. 작용하면 움직인다. 움직이면 균일해진다. 균일하면 접점을 공유한다. 균일하게 접점을 공유하는 형태는 사면체다. 모든 지점이 다른 모든 지점과 접점을 공유하는 형태다. 식구들은 누구를 통하지 않고 만날 수 있다.


    누군가를 통해야만 특정인을 만날 수 있다면 그것은 접점을 공유하지 않은 것이다. 자연에서 그러한 형태는 사면체다. 거기에 에너지가 작용하면 사차원이다. 에너지가 작용하면 움직이고 움직이면 닫힌다. 안과 밖의 구분이 만들어지는 것이다. 원래는 안도 밖도 사건도 없다.


    원자는 쪼개지지 않는 것이다. 사실은 쪼개면 안 되는 것이다. 올림픽 경기다. 활을 쏘는데 관객이 방해하면? 축구시합에 관중이 난입하면? 권투경기에 타이슨이 난입하면? 그러면 안 된다. 시합은 불성립이다. 바둑을 두는데 누가 바둑판을 발로 차버리면? 그 바둑은 무효다.


    사건을 쪼갤 수 있지만 쪼개면 안 된다. 외부에서 개입하면 안 된다. 닫아걸어야 한다. 컨닝을 하면 안 된다. 학부모가 창문에 매달려서 답을 알려주면 안 된다. 인도에서는 실제로 일어나는 일이다. 반칙을 하면 우리는 거기서 질서를 찾아낼 수 없다. 외부 개입은 차단되어야 한다.


    자체의 원리에 의해서 돌아가야 한다. 그러기 위해서는 출발선에 나란히 서야 한다. 질의 균일이 담보되어야 한다. 그런 상황이 4차원이다. 사건을 구성하는 모든 자원들이 서로 연결되어 있다. 변화는 구성원들 모두에게 즉각 전달된다. 그런 상태만 콕 찝어서 4차원이라 한다.


    4차원은 사면체이므로 가운데 코어가 만들어진다. 실제 변화가 시작되면 코어가 전체를 장악하고 끌고간다. 입자다. 이때부터 계 내부는 불균일해진다. 계는 대칭을 이루고 코어가 대칭된 둘 중에 하나를 선택한다. 힘이다. 머리와 꼬리가 나눠지면 운동이다. 멈추면 량이다.

List of Articles
No.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sort
5448 세상은 상호작용이다. 1 김동렬 2021-09-17 1325
5447 구조는 에너지의 구조다. 1 김동렬 2019-11-06 1329
5446 홍익인간 거짓말 2 김동렬 2021-10-07 1331
5445 메커니즘이 원인이다 김동렬 2021-05-03 1332
» 닫힌계 코어 대칭 방향 위치 김동렬 2020-12-16 1332
5443 구조론 간단정리 image 김동렬 2020-12-22 1333
5442 답은 현장에 있다 김동렬 2021-09-01 1334
5441 세상은 마이너스다 2 김동렬 2021-09-09 1334
5440 구조론과 원자론의 차이 1 김동렬 2019-12-24 1335
5439 마이너스의 방향성 1 김동렬 2020-03-18 1335
5438 모든 존재는 사면체다 image 김동렬 2020-04-08 1336
5437 원자론과 구조론의 세계관 차이 2 김동렬 2021-02-12 1336
5436 원인은 자연의 조절장치다. 김동렬 2021-07-06 1339
5435 나비효과의 오류 김동렬 2021-05-16 1343
5434 왜 진화론이 문제인가? 김동렬 2020-11-24 1345
5433 사건의 통제 1 김동렬 2020-03-18 1348
5432 의사결정이 존재다. 김동렬 2020-10-29 1349
5431 인간과 환경의 게임 김동렬 2021-05-29 1349
5430 수평권력과 수직권력 1 김동렬 2020-10-14 1350
5429 자유는 에너지의 방향성이다 1 김동렬 2021-01-13 13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