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읽기
read 12326 vote 0 2002.10.17 (12:25:43)

고통과 아름답게 소통하는 영화가 있습니다
그린마일입니다
거기서 주인공 존커피는 본인들도 소통을 포기하거나 거부한
(그런 고통들은 가난이나 시련이 아니라 대개 질병입니다)
고통을 같이 느끼고 아파하고 치료해줍니다
존커피가 고통받는 자들과 소통하는 방법은 님 말씀대로 고통 그 자체가 되는겁니다
그들의 손을 잡고 그 고통을 같이 느끼는 겁니다
괴로와 하면서 그 고통의 찌꺼기를 내뱉으면 기적처럼 고통은 사라집니다
그린마일이나 에어리언은 보면서 느낀것은
인간은 자신의 고통이 소통되었을 때 기쁨을
소통되지 않을 때는 공포를 느끼는데
소통되는 기쁨을 보여주는 영화가 그린마일이고
단절되는 공포를 보여주는 영화가 에어리언이 아닌가 생가했습니다
동렬님 말씀을 듣고 가족의 파괴에 대한 것도 생각해보는 기회를 가졌는데
꿈꾸는 님의 글이 애초 제가 생각한 주파수와 좀 맞는거 같습니다
List of Articles
No.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90 몇 가지 단상... ^^ 스피릿 2002-10-23 13698
189 동렬박사에게 감사한다. 조미숙 2002-10-23 14724
188 Re.. 그렇죠..이회창을 5년동안 보고 살수는 없죠..-.- 하지만.. 음냐음냐 2002-10-25 13280
187 정몽준 베이스캠프 철수하려나? image 김동렬 2002-10-23 14650
186 몽준을 조질 것인가? 김동렬 2002-10-23 16609
185 역시 손문상 화백~! 압권입니다. image 캬캬 2002-10-23 12321
184 노무현 비판자들이 간과하고 있는 것.. 시민K 2002-10-23 14678
183 이회창 개그 (펌) 김동렬 2002-10-23 11781
182 Re..인터넷 덕분에 솔솔 새나오지 않을까요 김동렬 2002-10-22 11901
181 앨 고어의 길과 김근태의 길 김동렬 2002-10-22 11351
180 Re..김근태의원과의 협력이 지도력회복의 분기점 image 무당벌레 2002-10-22 12031
179 Re..안녕하세요 동렬님 불석향 2002-10-22 11788
178 그 이유는 부산상고 출신이라서 skynomad 2002-10-22 14175
177 이번 선거는 노무현 대승이 예상된다 skynomad 2002-10-22 14351
176 지지선언 하지 않으면 이제 적으로 간주한다 아다리 2002-10-22 12137
175 Re..노무현 지지율 수직상승(담당자 확인) 김동렬 2002-10-22 13117
174 노무현의 사람들이 좋다. 김동렬 2002-10-22 13515
173 노후보가 먼저 쳐야. 무림거사 2002-10-22 13247
172 Re..뱀발 무당벌레 2002-10-22 13572
171 아름다운 한국의 철새 (펌) 김동렬 2002-10-22 1130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