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읽기
read 14273 vote 0 2002.11.01 (16:05:56)

몽은 도대체 몇이나 죽여야 직성이 풀리려나?

1. 안동선 첫 번째로 자원하여 사망자명단에 오르는 영광을 차지

2. 김근태 어영부영 눈치보다가 정치적으로 사망.

3. 박상천 후보단일화 합의했다가 물먹고 거의 익사 직전(조만간 운명 예상됨)

4. 김민석 돌 맞고 편안하게 안락사.(그 중 화려하게 사망함)

5. 후장협 길거리로 나앉아서 떼거리로 사망하고 있는 중.(불쌍하게 사망)

6. 김영배, 정균환 등 몽 영입 노력하다 거의 사망(부고장 인쇄 중)

7. 장세동 사망 확인서에 도장 꾹(남들 사망한다니까 거름지고 따라가서 사망)

8. 박근혜 거의 사망 중에 창 캠프로 탈출 중(유일한 생존자, 몽독에 오염 기력잃음)

9. 사자연대 사망연대로 개명 중(JP, 한동 한동안 생존여부 불투명)

10. 이철, 강신옥 등 물귀신모임(김민석 몽달귀신 합류 친형 민웅목사 수장 중)

11. 장기표 푸른정치연합 자동분리수거(보스 장기표도 곧 사망 예상됨)


이렇게 많은 정치인들이 차례차례 죽어 나갔다.
몽은 도대체 인물을 몇이나 죽여야 성이 찰라나?
이름만 거명되어도 죽어 나자빠지는 판이니.

몽아!
몽달아 몽달귀신아.
생사람 그만 죽이고 정치에서 손 떼시게.


덧글..
가는 길에 창을 안고가도 안말리지.
List of Articles
No.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319 Re.. 오늘밤 회담에 성과가 있기를 빌며 김동렬 2002-11-15 13388
318 Re..철새들의 지역구 총정리!!! 김동렬 2002-11-15 15243
317 유권자의 자존심을 건드려라! image 김동렬 2002-11-14 14875
316 Re..>>전나리 재미 있슴다. 김이준태 2002-11-14 14577
315 Re.. 반갑습니다. 김동렬 2002-11-15 13670
314 후보회담을 앞두고 - 노후보는 정치력을 발휘하라 image 김동렬 2002-11-14 14328
313 더 한 개그도 있는데요 뭘...개혁당 개그 김이준태 2002-11-14 14174
312 농담도 못해요? 김동렬 2002-11-14 16303
311 압권은 귀 잡아당기기 image 김동렬 2002-11-13 10967
310 [정몽준+동교동] 환상의 부패조 image 김동렬 2002-11-13 14571
309 후단협의 쓰레기들의 작태(프레시안) 김동렬 2002-11-12 16005
308 "개구리소년들 둔기로 타살"-법의학교실(종합) image 김동렬 2002-11-12 23314
307 골때리는 정몽준식 정치 김동렬 2002-11-12 15797
306 김경재 박범진의 라디오대담 김동렬 2002-11-12 14578
305 Re..이거 실제상황이유? 스피릿 2002-11-12 12273
304 Re.. 구두로 들었음 김동렬 2002-11-12 12668
303 진짜 미칠 것 같습니다. 빼빼로데이 2002-11-11 13986
302 단일화 논쟁을 더 확대하고 이용해야 한다 아다리 2002-11-11 11841
301 노무현은 언제나 옳은가? 김동렬 2002-11-11 13592
300 Re.. 몽준은 이런 방법으로 자폭하는 거지요. 김동렬 2002-11-11 138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