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 게시판
프로필 이미지
[레벨:0]동동
read 4208 vote 0 2009.12.27 (17:55:05)

복진을 배우러 두명의 동무를 데리고 셋이서 광주를 갔다.

각각 다른 복진이 나왔다.

한 사람은 그 복진대로 몸이 많이 안 좋아 있었다.

한 사람은 복진과는 달리 몸에 큰 무리가 없었다.

한 사람은(나는) 만성적으로 -참을 만큼- 시달리고 있을 뿐이다.

복진에서 ‘위내정수’가 특히 선명한 그녀에게 이것저것 물어도 별로 이상이 없다고 한다.

‘갑자기 일어나면 머리가 핑 돈다거나. 소화도 꽉찬듯 잘 안되고 그런 증상이 없나요?’


‘저 안그런데요... 아.. 그러고 보니. 예전에는 그랬어요.

그런데 요즘은 하나도 안그래요.

요즘은 맨날 운동만해요. 하루하루 행복하게 산다는게 요즘 취지거든요.

그러고보니. 예전에 작업할 때 한참 그랬어요‘


그후 한 선배와 그 일에 관해 얘기하면서 그가 했던 말이 기억에 남는다.


‘신기해요. 요즘 작업안하니까 너무 좋다더니... ,

복진에 의하면, 몸에 있어야할 증후들이 안나타나는 거에요’


‘그래서, 스트레스 안받게 건강만 하면 최고란 거야?

요즘같은 세상에 혼자 건강해서 뭐하는데.

스트레스를 받아야만 올바른 시대가 아닐까.

명박이 같은 사람때매 사람들이 고생하고 있는데,

혼자만 맘 편안히 잘사는게 과연 올바른 일일까.‘


생각해보니

언제부턴가,, 스트레스는 질병의 원인으로만 인식해온거 같다. (직업딜레마가 아닐까)

질병과 아픔의 주된 이유가 되는 (여러가지를 발현시키는)

스트레스는 빵꾸똥꼬같은 거였다.

하지만. 그날 대화이후 다른 생각이 든다.

그 스트레스는 원인이기에 앞서

결과로서 인식할 필요가 있다.

스트레스의 발현을 가족간의 관계, 직장내의 갈등,
부동산이나 주식등으로 빚을져서 오는 홧병.. 등에서 원인찾는 경우는 많다.

-------------------------------------------------------------------

앞에 '참된 깨달음...' 글을 보다가 어느날의 대화가 갑자기 생각나서 적어봅니다.. ㅎ
(어느 부분에서 이얘기가 퍼뜩 생각난 걸까요. 제목이 딱히 생각안나 그냥 아류로...)


[레벨:15]LPET

2009.12.27 (21:47:15)

태초의 스트레스로 온갖 잡트레스를 일괄 타결하는 경우도 있소.
치매에 걸리면 암에 잘 안걸리고, 암에 걸리면 치매가 잘 안온다는 연구도 있고..
근데 복진은 배를 진맥하는거시오?
List of Articles
No.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sort
4451 커피 image 24 곱슬이 2010-12-06 4227
4450 외국 고유명사의 원음표기주의에 대해. 3 노매드 2010-04-04 4227
4449 석희태지 유감 1 담 |/_ 2013-05-15 4223
4448 눈은 뜨고, 정신은 차리고, 개념은 잡고. 3 김동렬 2009-06-01 4222
4447 갤럭시노트가 최후의 도구 6 김동렬 2011-09-04 4220
4446 그림 가격에 대한 글을 읽고 image 2 까먹음 2013-01-05 4215
4445 '소통하는 축구' 16강의 문으로 통하다 image 이상우 2010-06-14 4215
» 참된 스트레스 1 동동 2009-12-27 4208
4443 안녕하세요 회원가입 인사드립니다. 1 바람돌이 2007-07-24 4205
4442 꽃은 시들어서만 떨어지는 것은 아니다. 아란도 2009-08-20 4202
4441 영어 잘 하는 방법 8 노매드 2010-05-06 4201
4440 도로 하수구 1 무위 2009-06-07 4200
4439 저도 집 단장 축하드립니다.^^ image 7 아란도 2010-02-01 4197
4438 유시민 경기도지사 수락영상 10 Rou 2010-05-13 4195
4437 안녕하십니까... 1 나를버리다 2007-07-11 4194
4436 중국 학생들 한국 유학 보내기 image 2 최호석 2010-11-02 4187
4435 이상과 날개 불휘 2007-08-26 4181
4434 9월 4일 화요일 예약주문 하신 분께 김동렬 2007-09-05 4175
4433 컷오프 통과 예상자 6 수정부 2007-09-05 4175
4432 한국이 추운 이유 image 김동렬 2011-12-15 417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