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시판
프로필 이미지
[레벨:15]aprilsnow
read 12885 vote 0 2010.12.31 (02:40:35)

연하장1.jpg

햅 히 뉴 이 얼

분명하고 또박또박 힘차게 말하오.

오늘이 지나면 2010년은 묵은해가 되오.

새로운 태양을 맞을 준비가 된거요.

 

힘이 없고 미약해보일지라도 분명히 말해야 할때는 분명하게 말해야 하오.

그리고 오늘 다시 솔직하게 분명하게 말하오.

"사랑해!"  ㅎㅎㅎ

 

--------------------------

 

모두에게 연하장을 보냅니다.

연하장.jpg

나는 사실 고리짝에 유행했던 연하장의 이런 풍경을 사랑했다오...........................


프로필 이미지 [레벨:15]aprilsnow

2010.12.31 (02:45:17)

 

2010년... 그럼에도 불구하고... 사랑했던 순간들... 아쉽고 그리워질 것들을 생각하며....

첨부
프로필 이미지 [레벨:8]아제

2010.12.31 (08:04:16)

 

수고하셨습니다.

 

한 해 동안 

같이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새해 복 많이 받으십시오.

해피` 프리티`..뉴 이어`.. 

[레벨:12]부하지하

2010.12.31 (08:30:12)

 그렇구만요.  좋은 아침이요.

프로필 이미지 [레벨:5]흑산도

2010.12.31 (09:26:14)

454323.gif

 

한해를 살아내느라 고생하셨습니다..

고맙습니다..한 잔씩들..^^

새해엔 좋은일만 가득하시길~

첨부
프로필 이미지 [레벨:24]오리

2010.12.31 (09:35:08)

ghty.png

막걸리 맛이 좋구려

2010년 마지막 아침 햇살과 음악이 잘 어울리오.

첨부
프로필 이미지 [레벨:6]지여

2010.12.31 (09:44:18)

호랑이 등탄 웅녀........ 토끼와 바톤 터치.....  한해 감사!!!.... 새해 복 듬뿍 ~~~~~

 

웅녀.jpg

 

 

호토2.jpg

 

 

호등토.jpg

 

 

첨부
프로필 이미지 [레벨:30]ahmoo

2010.12.31 (10:05:40)


 





묵은 해는 쿨하게 보내고
새해에는 고대하는 일들이 이뤄지기를...

그리고 떡돌리게 되기를...

프로필 이미지 [레벨:17]안단테

2010.12.31 (10:33:00)

중간에 발을 하나 살짝 손처럼 들어보이는 제스처 보고 웃어요... 냐옹~^^

 

 

 

 

 

 

 

프로필 이미지 [레벨:15]aprilsnow

2010.12.31 (18:12:38)

역시 쿨한 이별이 좋은 것 같소~

ㅎㅎ

이 음악이 더 낫구려~

프로필 이미지 [레벨:17]안단테

2010.12.31 (10:24:22)

P1010594.jpg

담요를 뒤집어 쓴 능금

 

P1010600.jpg

 눈싸움하는 사철 열매들.... '퍽'^^

첨부
프로필 이미지 [레벨:30]id: 김동렬김동렬

2010.12.31 (10:23:36)

unequal-balance.jpg

 

새해에는 소망이 이루어지도록 하소.

 

첨부
프로필 이미지 [레벨:22]id: ░담░담

2010.12.31 (11:04:42)

새해에는 복 몰고 다녀 보기요.

 

화려한 해가 될 것이오.

프로필 이미지 [레벨:30]솔숲길

2010.12.31 (11:17:49)

84206817.jpg


방울방울 복 받기오.

첨부
프로필 이미지 [레벨:15]aprilsnow

2010.12.31 (12:04:02)

기분 완전 좋아집니다~~^^

프로필 이미지 [레벨:17]안단테

2010.12.31 (18:51:01)

프로필 이미지 [레벨:15]aprilsnow

2010.12.31 (22:03:56)

와우~엄청 행복해집니다^^
[레벨:15]오세

2010.12.31 (12:22:44)

2010 good bye

프로필 이미지 [레벨:9]참삶

2010.12.31 (13:14:18)

태양.JPG  

당신을  향해 찬란히 떠오르는 태양 ~~아름다운 한 해가 되길....

첨부
프로필 이미지 [레벨:30]솔숲길

2010.12.31 (14:13:41)





세계의 항공 교통량을 24시간 추적해본 동영상

프로필 이미지 [레벨:30]id: 김동렬김동렬

2010.12.31 (14:16:39)

프로필 이미지 [레벨:23]꼬치가리

2010.12.31 (14:23:13)

어려울 때마다 참 많은 위로를 받았답니다.

그 은혜들을 어떻게 갚을지 걱정하는 것이 어느듯 일상이 되었습니다. 

 

모두들 멋진 새해를 꿈꾸시고, 묵은 한해 마무리 잘 하시길...

 

존엄과 자유와 사랑이 넘치는 새해 맞으소서.

 

100808_baobab.jpg

첨부
프로필 이미지 [레벨:6]정나

2010.12.31 (16:01:02)

오래전 서프 태동기부터 읽어왔던

김동렬님 글은 제게 큰 위안이었습니다.

지금도 그 글 속에서 ‘항상 겸손하고자 하셨던 노무현’을 봅니다.


제게 주어진 책무라고 생각하는

인간과 도시에 대한 담론을..

'구조론'에서 해답을 얻을 수 있을 것이라고

생각하고 있습니다.


구조론연구소 회원님들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존경하고 사랑합니다.

감사합니다.

프로필 이미지 [레벨:20]아란도

2010.12.31 (17:04:37)

 

막상 연말이 되니 뭔가 부담들로 가슴이 답답했는데..아마도 일년을 살아오면서 별로 한게 없어서 그런가 봅니다.

연말에 느껴지는 이 무거운 부담감들을 날려버리고, 어찌되었든 자연의 변화를 담아서 가는해 새해를 구분해 놓은 것이니 새해에는 희망차게 시작을 해야겠지요.

하루 남은 2010년 잘 보내시고 2011년 모두 멋지게 맞이하시고 소망하시는 바들 모두 성취하세요^^()

프로필 이미지 [레벨:30]id: 김동렬김동렬

2010.12.31 (17:08:50)

올해 마지막 태양이 방금 넘어갔소. 내일의 태양은 우리의 것이 되도록 작업해 보기요.
[레벨:3]워터

2010.12.31 (19:00:43)

 

쥐 치하에서 욕들 보셨소..

프로필 이미지 [레벨:20]아란도

2010.12.31 (19:04:09)

ㅋㅋ...

리트윗에 글이 안 써져서 이곳에다 쓰오.

세상에 바보가 많다는 것을 진즉 알았지만...

에고..멀리 있는 것이 아니고 바로 내가 바보들 중에 한 사람이었다는 것을 알았소.

압박감을 스스로 이기지 못하고 스스로 무너지면 바보가 되는 것이었소.

늘 갑의 입장과 을의 입장은 누가 챙겨주는 것이 아니고 스스로의 압박에서 무너지는 당사자가 알아서 을이 되어버려 바보가 되는 것이었소.

연말을 보내는 마지막날 이것을 느끼게 되니 올 한해 수확은 풍성하다 하겠소.ㅋㅋ

 

 

[레벨:3]동개

2010.12.31 (19:23:13)

햅히뉴이얼~

프로필 이미지 [레벨:7]정경자

2010.12.31 (19:46:08)

만약 그대 자신이 영롱한 빛을 낸다면
그 보석은 드물게 빛을 낼 것이다.

어쩌면 그것은 한 순간이다.
그 한 순간을 포착할 수 있어야 한다.

그 한 순간의 기쁨이
그대의 일생을 바꿀 수 있다는 사실을 안다면


『 불평하기 없기 』中에서
프로필 이미지 [레벨:15]aprilsnow

2010.12.31 (21:54:29)

지금 서울을벗어나 고속도로를 달리는 중입니다 스마트폰과 새해는 더 친하게 지내야겠습니다~와우~
List of Articles
No.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sort
370 벼랑끝 출석부 image 8 ahmoo 2012-03-19 11432
369 혼자살기 출석부 image 13 양을 쫓는 모험 2010-02-02 11473
368 착시 출석부 image 12 ahmoo 2010-08-05 11480
367 기다림 출석부 image 11 김동렬 2010-10-23 11482
366 황새 출석부 image 31 김동렬 2011-03-25 11495
365 들국화-차차차 출석부 image 7 안단테 2010-11-14 11509
364 출동하는 출석부 image 21 김동렬 2011-03-24 11519
363 과감한 출석부 image 22 김동렬 2011-07-08 11519
362 맥주 한 잔 출석부 image 26 양을 쫓는 모험 2011-03-31 11525
361 오늘도 그물을 던져야지 image 14 ahmoo 2011-03-15 11533
360 어제와 오늘 출석부 image 16 르페 2010-03-10 11536
359 말 달리는 출석부 image 18 김동렬 2010-12-30 11540
358 춤 추는 출석부 image 15 솔숲길 2010-03-16 11607
357 새 친구 출석부 image 19 김동렬 2009-04-15 11620
356 시원한 소낙비 기다리는 출석부 image 9 ahmoo 2010-08-04 11636
355 길냥이 구조 출석부 image 18 김동렬 2011-03-07 11650
354 국민의 출석부 image 15 김동렬 2010-12-17 11682
353 복받는귤 출석부 image 21 김동렬 2011-04-25 11693
352 중국 출석부 image 10 김동렬 2009-03-11 11701
351 곰취와 머위 출석부 image 25 dallimz 2009-06-29 117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