깨달음의 대화
프로필 이미지
[레벨:30]id: 김동렬김동렬
read 38340 vote 0 2011.07.08 (12:01:25)

11.jpg 


구조는 1과 2 사이에서 포지션 선택의 문제이다. 어느 길을 선택할 것인가? 에너지의 흐름을 따라야 한다.


10.JPG


건축구조가 대표적이다. 건축은 ┳의 집합이다. ┳는 기둥 1이 보 2를 담당하고 있다. 1에 2가 들어가는 것이 구조다. 대칭을 통한 포지션 겹침으로 가능하다.

 

###

 

    신호등의 점멸순서는 녹색등, 황색등, 적색등 순서다. 네거리에서 교통경찰이 수신호로 교통정리를 한다면 어떨까? 포지션의 겹침이 일어난다. 한 사람이 여러가지 역할을 동시에 해야하는 것이다.
 
 반드시 한 사람이 해야 한다. 두 사람이 각각 수신호를 한다면 더 곤란한 상황이 발생하기 때문이다. 결코 한 사람이 할 수 없는 일을 반드시 한 사람이 해야만 하는 상황이 구조의 문제이다.

 

  1은 포지션이다. 2는 포지션의 겹침이다. 수신호를 하는 네거리의 교통경찰은 포지션의 겹침을 이루고 있다. 교통경찰은 순서대로 차량을 통행시켜 보내야 한다. 대칭을 성립시키는 방법으로 가능하다.

 

  우측이 적색등이면 좌측도 적색등이어야 한다. 거기서 직각방향인 상하행은 둘 다 녹색등이어야 한다. 둘씩 짝을 지음으로써 포지션의 겹침을 이루는 방법으로 대칭을 성립시켜 1에 2를 가둘 수 있다.

 

  1인이 혼자 할 수 없지만 그럼에도 불구하고 반드시 혼자 해야만 하는 상황에서 혼자 두 가지 일을 동시에 해치우기 위하여 둘씩 짝을 지어 대칭을 이룸으로써 2를 1에 가두는 것이 구조다.

 

질서는 여기서 비롯된다. 대칭을 통하여 2를 1에 가둔 상태에서 다시 그것을 풀어내는 공간과 시간의 전개순서다. 순서는 지켜져야 하며 순서를 틀리게 될 때 교통사고는 일어나고 마는 것이다.

 

질은 교차로에서 두 차량의 마주침이며, 입자는 교착되어 그 상태를 유지함이며, 힘은 우선 진행하는 차를 결정함이며, 운동은 차례로 진행함이며, 량은 그러한 교착상태의 완전한 해제다.
 

List of Articles
No.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sort
4723 구조론 동영상 1 김동렬 2010-03-22 194010
4722 진화에서 진보로 3 김동렬 2013-12-03 55535
4721 진보와 보수 2 김동렬 2013-07-18 55444
4720 '돈오'와 구조론 image 2 김동렬 2013-01-17 52997
4719 소통의 이유 image 4 김동렬 2012-01-19 52930
4718 신은 쿨한 스타일이다 image 13 김동렬 2013-08-15 52260
4717 관계를 창의하라 image 1 김동렬 2012-10-29 46031
4716 독자 제위께 - 사람이 다르다. image 17 김동렬 2012-03-28 42186
4715 답 - 이태리가구와 북유럽가구 image 8 김동렬 2013-01-04 42054
4714 청포도가 길쭉한 이유 image 3 김동렬 2012-02-21 39433
4713 인간은 무엇으로 사는가? image 3 김동렬 2012-11-27 39196
» 포지션의 겹침 image 김동렬 2011-07-08 38340
4711 정의와 평등 image 김동렬 2013-08-22 38065
4710 아줌마패션의 문제 image 12 김동렬 2009-06-10 37582
4709 구조론의 이해 image 6 김동렬 2012-05-03 36266
4708 비대칭의 제어 김동렬 2013-07-17 36262
4707 세상은 철학과 비철학의 투쟁이다. 7 김동렬 2014-03-18 34882
4706 비판적 긍정주의 image 6 김동렬 2013-05-16 34747
4705 구조론교과서를 펴내며 image 3 김동렬 2017-01-08 33811
4704 라이프 오브 파이 image 8 김동렬 2013-02-04 3239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