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조론 게시판
프로필 이미지
[레벨:30]id: 김동렬김동렬
read 1228 vote 0 2018.07.25 (12:06:04)

c9e5215408f569d8544004fed28ddd8e104425.jpg


학계의 정설은 돌연변이와 자연선택으로 되어 있다.

이 설의 맹점은 마이너스만 작동한담는 점이다. 진화는 플러스다.


플러스는 오로지 돌연변이에 의해서만 설명될 수 있으나 

과학자가 돌연변이를 인공적으로 일으켜서 진화를 얻어낸 일은 없다.


돌연변이는 대부분 장애 혹은 기형이며 생존을 어렵게 한다.

위 물고기 실험으로는 돌연변이가 아니라 용불용설과 맞는 결과를 얻게 되었다.


그렇다면? 구조론은 상호작용설이다. 유전자에는 원래부터 환경에 적응할 수 있는 장치가 있고

환경의 변화가 유전자의 방아쇠를 당기면 결정적인 플러스 진화가 일어난다는 것이다.


용불용설이 틀린 이유는 환경변화>유전자 변화를 설명하고 있지 않기 때문이다.

돌연변이설이 틀린 이유는 환경변화 없이 일방향적이기 때문이다.


환경변화가 유전자 변화를 촉발하고 유전자 변화에 의한 특정 종의 과도한 생육이 

다시 환경변화를 촉발하는 선순환이 진화를 이룬다.


예컨대 소행성이 떨어져 생물 종이 몰살되었다면 살아남은 소수에게 환경은 많이 변해 있다.

먹이는 지천에 깔려 있고 경쟁자는 없으며 이때 과도한 생육과 번식이 일어난다.


정상상태에서 자연도태되어야 할 많은 유전자들이 살아남아 결정적인 진화를 달성한다.

이들의 급진적인 진화는 과도한 생육으로 다시 환경을 초토화 시키고 그 패턴은 반복된다.  

List of Articles
No.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 진화의 비밀 image 김동렬 2018-07-25 1228
1495 제프 베조스의 빅 아이디어 image 4 김동렬 2018-07-25 3088
1494 코끼리는 생각하지 마 6 김동렬 2018-07-21 1865
1493 약자공격은 인간의 원초적 본능 image 9 김동렬 2018-07-19 3065
1492 마키아벨리의 원리- 대통령이 성공하는 길 1 수원나그네 2018-07-18 1388
1491 생명로드 26 - 생명, 어떻게 이해할 것인가? image 1 수원나그네 2018-07-16 763
1490 다시 보는 4대강 찬동인사와 언론 3 수원나그네 2018-07-08 1845
1489 영화 마녀 액션 발전했으나 갈 길 멀다 5 김동렬 2018-07-07 1939
1488 KBS 9시 뉴스에 출연하다 (4대강관련) image 4 수원나그네 2018-07-07 1100
1487 김황식은 양승태 못지 않은 악질 image 2 수원나그네 2018-07-04 1328
1486 요즘 장마철을 뚫고~ image 수원나그네 2018-07-03 611
1485 통일 시대, 사람 사는 세상 1 ahmoo 2018-06-27 978
1484 7월12일(목) 옥천에서 만납시다~ image 수원나그네 2018-06-24 825
1483 이기는 법 systema 2018-06-22 1314
1482 움직임을 통제하는 것이 뇌다 3 김동렬 2018-06-19 1837
1481 모두 거짓말을 한다 1 김동렬 2018-06-18 1761
1480 6월 21일(목) 오후2시 정동에서 실크로드 이야기가~ image 수원나그네 2018-06-18 520
1479 [전달] 양승태 전 대법관 재판거래 파문 관련 문건 전체 공개합니다. image 수원나그네 2018-06-17 1545
1478 종교의 시대 눈마 2018-06-15 674
1477 2018년 여름걷기 : 월정사 ~ 통일전망대 180km image 1 수원나그네 2018-06-13 11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