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조론 게시판
프로필 이미지
[레벨:30]id: 김동렬김동렬
read 3072 vote 0 2018.07.25 (11:07:19)

147cba474f69da.jpg



제프 베조스는 확실히 구조론자라 하겠다.

구조론은 기발한 것이 아니라 당연한 것을 이야기한다.


그러나 그가 말하지 않은 것이 한 가지 있다.

빅 아이디어는 결코 노력에 의해 달성되는 것이 아니다.


체계와 구조에 의해 달성된다.

체계와 구조가 없으면 예컨대 같은 일을 여러 부서에서 중복하여 하고 있다든가


회사 내부에서 파벌간의 대결이 있다든가 이런 얽히고 설킨 문제를 

체계있게 풀어낸다는 것은 정말 어려운 일이다.


그러려면 애초에 방향을 잘 정해야 한다.

대부분의 목적은 이윤에 맞추어져 있다.


즉 제프 베조스의 빅 아이디어는 세월이 흘러야 진가가 발휘되므로 

당장 눈앞의 이윤을 원하는 투자자들과 충돌한다는 거다.


여기서 방향의 혼선이 일어나며 

CEO의 역할은 그러한 혼선을 막는 것이다.


전체 조직의 활력과 다양성을 유지하면서도 

중복과 혼잡 곧 복잡을 막아 구조를 간결하게 하고 한 방향으로 모아가는 것이다.


그렇다면 필요한 것은? 

첫째 뚝심, 둘째 투자자들에게 확신을 주는 말빨. 


셋째 내부의 반란군을 잠재우는 카리스마다.

이 세가지가 없으면 곤란하다. 


첫째 뚝심이 없으면 암걸려 사망. 둘째 말빨이 없으면 투자유치 실패,

셋째 카리스마가 없으면 내부의 적들에게 끌려다니다 초반의 잡스처럼 경영권 뺏긴다.


대부분 단기적인 이익을 추구하다가 망하는 것이다.

당장 적자를 보면서도 투자자와 유능한 직원을 붙잡아 놓을 수 있어야 한다.


결국 CEO의 역량이 중요한 것이며

사람들이 기발한 아이디어가 대략 사기라는 것을 알면서도 


되도 않은 아이디어에 집착하는 것은 

투자자를 붙잡고 S급 직원을 붙잡아놓기 위한 술수인 것이다.


 CEO가 그릇이 되어야 빅 아이디어를 쓸 수 있다.

창업단계에서 내부에 확실한 지지자와 충성스런 동료를 얻느냐가 중요하다.


도원결의가 되어야 회사가 장기전을 펼칠 수 있다.

인문학적 소양이 갖추어져 있어야 도원결의가 가능하다. 


###


추가한다면 대학다닐 때부터 동료를 모으고 인맥을 쌓아 도원결의를 하든가
아니면 기발한 아이디어로 사업을 하지만 두어 번 말아먹고 그 과정에서 


충직한 동료를 얻고 경험과 추진력을 쌓아서 본 궤도에 오르든가

즉 시행착오와 오류시정을 거쳐야 하는 것이며


아이디어는 사업에 뛰어들 계기를 줄 뿐 그 자체로는 아무것도 아니라는 거지요.

아이디어가 있다면 일단 투자자나 동료에게 말을 붙일 수 있잖아요.


구조론으로 보면 자본+동료+경험+아이디어라는 질이 갖추어져야 하며

아이디어 하나만 가지고 다른건 어떻게든 되겠지 하는 것은 매우 위험하다는 거지요.


그다음은 입자로 나아가야 하는데 결국 리더십과 결속력이 중요하다는 겁니다.

리더십이 없고 핵심그룹의 결속력이 없으면 망하는 것이며 그것이 카리스마라는 거지요.


만약 갖추어지지 않았다면 두어 번 말아먹으면서 차차 그것을 갖출수도 있고

아니면 그것이 갖추어질 때까지 창업을 미루고 경험을 쌓다가 나이들어서 창업해도 되고.


하여간 망하면 쟤 때문에 망했다 배신 때문에 망했다 이게 다 누구 때문이다

이런 소리 하지 말고 원래부터 갖추어지지 않았으며 


기본을 갖추는게 먼저라는 것이 구조론의 가르침입니다.

그다음에 업계 1위가 되어 가격결정권을 행사해야 하고 이후로는 탄탄해집니다.


분야 1위가 되기 전까지는 아직 본 궤도에 오른 것이 아닙니다.

당장의 이윤보다는 어떻게든 사업규모를 키워 1위가 되어야 합니다.


프로필 이미지 [레벨:11]오맹달

2018.07.25 (11:29:52)

감탄하며 감사히 읽었습니다.

[레벨:17]눈마

2018.07.25 (12:30:00)

의사결정법칙 + 내부의 적

프로필 이미지 [레벨:12]달타(ㅡ)

2018.07.25 (12:59:14)

사업의 3요소!


첫째 뚝심이 없으면 암걸려 사망. ---> 스트레스로 사망


둘째 말빨이 없으면 투자유치 실패. ---> 스트레스로 사망


셋째 카리스마가 없으면 내부의 적들에게 끌려다니다 초반의 잡스처럼 경영권 뺏긴다. ---> 스트레스로 사망

-----

결론 : 3가지가 부족하면 스트레스로 사망 ㅎㅎ

프로필 이미지 [레벨:30]id: 김동렬김동렬

2018.07.25 (13:23:33)

끝에 몇 마디 추가했습니다.

List of Articles
No.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 제프 베조스의 빅 아이디어 image 4 김동렬 2018-07-25 3072
1494 코끼리는 생각하지 마 6 김동렬 2018-07-21 1859
1493 약자공격은 인간의 원초적 본능 image 9 김동렬 2018-07-19 3060
1492 마키아벨리의 원리- 대통령이 성공하는 길 1 수원나그네 2018-07-18 1384
1491 생명로드 26 - 생명, 어떻게 이해할 것인가? image 1 수원나그네 2018-07-16 759
1490 다시 보는 4대강 찬동인사와 언론 3 수원나그네 2018-07-08 1844
1489 영화 마녀 액션 발전했으나 갈 길 멀다 5 김동렬 2018-07-07 1932
1488 KBS 9시 뉴스에 출연하다 (4대강관련) image 4 수원나그네 2018-07-07 1095
1487 김황식은 양승태 못지 않은 악질 image 2 수원나그네 2018-07-04 1324
1486 요즘 장마철을 뚫고~ image 수원나그네 2018-07-03 610
1485 통일 시대, 사람 사는 세상 1 ahmoo 2018-06-27 975
1484 7월12일(목) 옥천에서 만납시다~ image 수원나그네 2018-06-24 820
1483 이기는 법 systema 2018-06-22 1309
1482 움직임을 통제하는 것이 뇌다 3 김동렬 2018-06-19 1834
1481 모두 거짓말을 한다 1 김동렬 2018-06-18 1759
1480 6월 21일(목) 오후2시 정동에서 실크로드 이야기가~ image 수원나그네 2018-06-18 519
1479 [전달] 양승태 전 대법관 재판거래 파문 관련 문건 전체 공개합니다. image 수원나그네 2018-06-17 1541
1478 종교의 시대 눈마 2018-06-15 670
1477 2018년 여름걷기 : 월정사 ~ 통일전망대 180km image 1 수원나그네 2018-06-13 1148
1476 가슴은 권력이다 image 5 김동렬 2018-06-12 191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