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로필 이미지
[레벨:30]id: 김동렬김동렬
read 747 vote 1 2018.05.28 (17:07:54)

공장 안에서 전동카트.jpg


대중의 권력의지에 해답이 있다.

인간은 에너지가 고양될 때 권력의지를 발동하며

그럴 때 인간은 공부를 한다. 남자는 운동하고 여자는 화장한다.

에너지가 약해질 때 편한 길을 가려고 한다. 가던 길을 계속 가려고 한다.


    


프로필 이미지 [레벨:30]id: 김동렬김동렬

2018.06.13 (15:27:23)
*.92.147.219

약자의 딜레마

약자를 위한 철학은 없다.

프로필 이미지 [레벨:30]id: 김동렬김동렬

2018.06.17 (19:47:16)
*.92.147.219

     약자를 위한 철학은 없다

 

    이런 말은 오해될 수 있다. 깊이 생각해봐야 한다. 에너지는 약자에게서 나오지만 약자에게는 에너지가 없다. 이렇게 말하면 모순처럼 들리지만 사실이 그러하다. 에너지가 있으면 약자겠냐고? 에너지가 없기 때문에 약자인 거다. 약자는 돈이 없고 힘이 없고 실력이 없다. 그런데 말이다. 아기는 약자지만 힘이 있다. 매력이 있다.


    귀여움 공격을 해서 부모를 무장해제시킬 수 있다. 어린이가 유괴되면 전 국민이 하던 일을 멈추고 TV를 본다. 고립된 약자는 힘이 없지만 대신 외부로 연결하는 촉수가 있다. 그것이 에너지다. 아이는 에너지가 넘친다. 한겨울에도 반소매 옷을 입고 거리를 뛰어다닌다. 약자는 에너지가 있다. 노인은 약자다. 당연히 에너지가 없다.


    물론 노인들이 박근혜를 찍을 때는 에너지가 있다. 약자가 외부와 연결되는 루트를 획득하면 에너지가 생긴다. 고립된 약자는 에너지가 없어 말라죽는다. 약자가 에너지를 획득하지 못하게 막는 방법은 고립시키는 것이다. 무엇인가? 약자는 그 자체로 에너지가 없지만 팀을 이루면 막강해지는 것이다. 다만 그때는 약자가 아니다.


    약자의 철학이 없다는 말은 약자가 팀을 이루지 않고 고립된 채 혼자 신분상승하는 수는 없다는 말이다. 물론 전혀 없는 것은 아니다. 그러나 어떤 약자가 혼자 노력하여 강자가 된다는 것은 대신 다른 사람을 밑으로 끌어내린다는 말이다. 그래서 좋지 않다. 제로섬 게임과 같다. 약자에서 강자로 변하면 다른 사람이 약자가 된다.


    지속가능하지 않은 방법이다. 약자의 철학이 전혀 없는 것은 아니다. 좋지 않다는 말이다. 청소년은 약하므로 부모에게 효도해야 한다. 이는 좋은 철학이 아니다. 이등병은 약하므로 병장에게 잘해야 한다. 역시 좋은 철학이 아니다. 신인 여배우가 뜨려면 극단장 이윤택에게 안마라도 해드려야 한다. 이게 좋은 철학이란 말인가?


    김흥국은 MBC 방송국 복도를 자기집 삼아 살면서 매일 출근하여 PD의 심부름을 하고 구두를 닦아줬다고 한다. 아부야말로 약자의 철학이다. 김흥국 철학은 좋은 철학인가? 개인은 약하다. 국가에 충성해야 한다. 이것이 철학인가? 약자의 생존수단은 아부요 노력이요 충성이요 효도요 복종이다. 이걸 철학이라고 가르치겠다?


    무인도에 두 명이 있다. 소득을 두 배로 올리는 방법은 한 명을 죽이는 것이다. 좋은 철학일까? 부족민은 행복하다. 10년에 한 번쯤 부족전쟁을 벌여 이웃부족을 몰살시키면 단번에 소득이 두 배로 늘어나므로 매일이 행복하다. 백인이 와서 부족민을 살해하니 인구가 줄어 모두가 행복해졌다. 이걸 철학이라고 떠들어야 하는가?


    약자의 철학은 없다. 없어야 한다. 개인이 과외를 받고 학원을 다니며 노력하면 서울대 갈 수 있만 결과는 변희재다. 좋은 현상인가? 모든 여성이 화장을 짙게 하고 하이힐을 신으면 승진할 수 있는가? 여자와 여자의 경쟁은 모든 것을 파괴한다. 누군가 한 명은 그런 방법으로 성공할 수 있겠지만 다른 모든 여성이 피해자가 된다.


    약자의 철학은 충성, 복종, 아부, 노력, 효도다. 나만 살고 집단을 죽이는 것이다. 약자는 팀을 이루어 강자가 되어야 한다. 강자의 철학은 있어도 약자의 철학은 없다. 없어야 한다. 국가에 충성하고 부모에 효도하고 남편에게 내조하고 선임병에게 아부하라는게 빌어먹을 약자의 철학이다. 그것은 철학이 아니라 인간파괴 그 자체다.


    에너지는 가능성이다. 약자는 가능성이 있다. 모든 약자가 그러한 것은 아니다. 동물 중에서 인간이 그러하고 인간 중에도 일베는 논외다. 강자는 가능성이 없다. 팔이 하나 없는 사람에게 전자의수를 달아주면 강해진다. 두 팔이 멀쩡한 사람에게 의수를 달 수는 없다. 팔이 세 개나 되어서는 쓸모가 없다. 강자는 가능성이 없다.

프로필 이미지 [레벨:30]id: 김동렬김동렬

2018.06.18 (11:24:41)
*.92.147.219

  모두 거짓 말을 한다 


  같은 제목의 책이 서점가에 있다. 인간이 거짓말을 하는 이유는 진실을 말하는 능력이 없기 때문이다. 그러므로 어떤 사람의 어떤 말은 일단 거짓말로 보면 된다. 왜냐하면 그는 다른 사람에게 위력적으로 말을 걸고 있는 것이며 그것은 무례한 일이고 그런 나쁜 일을 하는 사람은 그 죄악을 상쇄할 정도의 도덕적 정당성을 필요로 하며 즉 의도가 들어가 있는 것이며 그 의도가 가진 자체논리가 그 사람이 말하고자 하는 사실관계를 침범하기 때문이다. 


  그러므로 어떤 사람이 어떤 말을 했다면 그 말은 일단 거짓말이며 그 사람이 선한 동기와 의도를 가지고 있다면 더욱 거짓말이다. 오직 진실을 말하는 기술을 배운 능력자만이 바른 말을 한다. 이 책을 읽어보지 않았지만 상당히 구조론적이다. 위하여 곧 도덕적 당위의 논리를 폐기하고 의하여 곧 에너지의 작동경로를 제시하고 있기 때문이다. 물론 저자는 그냥 빅데이터를 분석했을 뿐이지만 그렇다. 진실을 말하려면 에너지의 작동경로를 이해해야 한다. 당신이 무슨 말을 하든 그 말은 일단 거짓말이다. 왜냐하면 당신은 선한 의도를 가졌고 그 의도가 사실을 침해하기 때문이다.

List of Articles
번호

구조론 개요 image [12]

의사결정에는 비용이 든다. 구조론은 한마디로 의사결정학이다. 의사결정에는 비용이 든다. 자연은 의사결정비용을 조달할 수 있는 한 방향으로만 작동한다. 그 방향은 전체에서 부분으로 가는 수렴방향이다. 역방향은 없다. 확...

구조론사람의 규칙 image [7]

반갑습니다. 세상을 구조로 바라보는 구조론연구소입니다. 구조론은 물질 입자와 이에 따른 형태의 성립 이전에 에너지 단계의 양자상태로 세상을 조망하는 새로운 수학이고 그 새로운 수학을 반영한 과학의 방법론이며 이를 종합...

구조론 한마디 image [9]

구조론은 최초 무질서에서 어떻게 시간과 공간과 물질의 질서가 만들어지는지 그 유도과정을 해명한다. 에너지의 확산에서 수렴으로 바뀔 때 계가 만들어진다. 위치에너지에서 운동에너지로 바뀔 때 일을 한다. 관성력에서 작용반...

구조론의 예 image [23]

보통사람의 보통 생각은 보통 틀린다. 우리는 사물을 보는 눈을 갖고 있지만 사건 안에서 작동하는 에너지의 흐름을 보는 눈을 갖고 있지 않다. 고착된 존재를 볼 수 있으나 움직이는 사건의 진행과정을 알아채지는 못한다. ...

신 구조주의 선언 image [1]

헷갈리지 말자. 구조론을 서구 구조주의 철학의 일종으로 안다면 곤란하다. 아이디어가 겹치는 부분이 있으나 본질에서는 180도로 상반된다. 구조론은 에너지를 조직하고 운용하는데 따른 기술이다. 에너지를 다룬다는 점에서 ...

사건철학 image [1]

강자의 철학으로 갈아타라 세상을 물질적 존재가 아닌 에너지적 사건으로 보는 눈을 얻어야 한다. 물질은 고유한 속성이 있고 인간은 그 물질들 중에서 자신에게 유익한 것을 선택할 수 있다. 이때 인간은 선택하는 자가 ...

인간의 이해 image [3]

대중의 권력의지에 해답이 있다. 인간은 에너지가 고양될 때 권력의지를 발동하며 그럴 때 인간은 공부를 한다. 남자는 운동하고 여자는 화장한다. 에너지가 약해질 때 편한 길을 가려고 한다. 가던 길을 계속 가려고 한다. ...

신의 입장 image [4]

행복이니 쾌락이니 자유니 사랑이니 성공이니 하지만 다 개떡같은 소리다. 시시하기 짝이 없다. 그걸로 어린아이를 유혹할 수 있을지 모르나 내 가슴을 뛰게 할 수는 없다. 눈이 번쩍 뜨이는 진짜는 하나 뿐이다. 생각의 ...

마음의 구조 image [1]

심리학은 물리학이다. 인간은 환경에 반응하는 동물이다. 환경과의 관계설정이 중요하다. 환경의 변화가 호르몬을 유도하고 호르몬이 마음을 결정한다. 환경과의 관계를 바꾸는 방법으로 자신의 행위를 통제할 수 있다. 마음은 정...

구조론 용어해설 image [8]

가능태와 현실태 구조론은 에너지와 사건을 다룬다. 가능한 것이 에너지라면 나타난 것은 사건이다. 그것을 인간이 알아보면 존재가 되고 만져보면 물질이 된다. 알아보고 만져본 것은 인간의 사정이니 자연의 본래가 아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