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 게시판
프로필 이미지
[레벨:3]풀꽃사랑
read 396 vote 1 2018.05.23 (22:34:03)


23673136555D6C8F25CEE3



산길 한 자락은 남겨 두시어요
저만치 멀어지며 숨겨지는 산길
굽이굽이 돌아가는 산길마다에
진달래 소쩍새울음 사연 많다고
풍경 곱다고 다 다녀오진 마세요
언젠가 그대 손잡고 걸어가고픈
산길 한 자락은 남겨 주시어요

가슴 한 구석은 비워 두시어요
이름 모를 풀꽃들 피어선 지고
포플러 이파리 수런대는 가슴에
밤이면 달빛만 넘실대는 가슴에
그리움 깊다고 다 채우진 마세요
언젠가 제 한숨과 눈물을 묻을
가슴 한 구석은 비워 주시어요

노래 한 소절은 남겨 두시어요
살아온 날들보다 오래 불러도
슬프고 아름다운 님의 노래는
바람에 실려 가는 님의 노래는
그리움의 그 노래 끝이 없으리
그래도 언젠가 내 가슴에 묻을
노래 한 구절을 남겨 주시어요










1363D03C5093C80A0F6460


167F93454F95779833C428Egentlig en danser _ Kari Bremnes
.
.
.
.

[레벨:3]풀꽃사랑

2018.05.23 (22:35:39)


http://cfile230.uf.daum.net/attach/2759403B51792C80295F97

CVID가 무엇의 약자인지 아느냐

완전하고(Complete) 검증가능하며(Verifiable) 돌이킬 수 없는(Irreversible)

파괴(Dismantlement)를 의미하는 말의 영문 앞 네 글자입니다

생물의 진화가 그러하고 네 삶이 그러하고 인류의 역사가 그러하다
생물의 진화는 뇌의 진화이고 뇌는 수정이 불가능한 일기장이다

[레벨:3]풀꽃사랑

2018.05.23 (23:29:40)


대부분의 사람들은 자신이 똑똑하다고 생각한다
그런데도 세상에는 왜 이리 아픈 사람이 많은 걸까

펜과 메모지는 24시간 365일 내 평생 친구다
내가 죽으면 몸은 흙으로 돌아가서 어떻게든 재활용이 되겠지만
내 마음속 생각은 기록으로 남기지 않으면 영원히 사라지고 만다

사냥 낚시 분재 참 못나고 고약한 취미다 소싸움 닭싸움 개싸움
잡아먹는 것도 모자라 말 못하는 동물들 싸움까지 시키는가
생명은 오락이나 취미의 대상이 될 수 없다

List of Articles
No.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4685 구조론 목요모임 image 1 ahmoo 2018-06-14 422
4684 경남도지사 후보의 고군분투기! 1 달타(ㅡ) 2018-06-13 823
4683 이런 영화 한편 만들고 싶다. 아제 2018-06-13 618
4682 미국 군수업체 image 1 눈마 2018-06-13 721
4681 안희정, 정봉주, 박수현, 이재명 건을 보면서... image 4 국궁진력 2018-06-11 1777
4680 벨기에 여행기 image 6 챠우 2018-06-08 1163
4679 구조론 목요모임 image ahmoo 2018-06-07 386
4678 친구가 그대를 규정한다. 3 아제 2018-06-05 1017
4677 생명의 바운더리. 아제 2018-06-04 673
4676 자한당 가고 다음은 조중동 보내기인데... 1 큰바위 2018-06-02 775
4675 구조론 목요모임 image ahmoo 2018-05-31 454
4674 토닥토닥 image 4 풀꽃사랑 2018-05-31 452
4673 <사람이 원하는 것 - 약한고리를 보호해야 한다> image 아란도 2018-05-25 784
4672 트럼프에 대한 한 가지 일화 image 3 락에이지 2018-05-24 2128
4671 핸드폰에서 구조론 사이트 첫 화면을 열면... 4 다원이 2018-05-24 871
4670 구조론 목요모임 image ahmoo 2018-05-24 391
» 님의 노래는 image 2 풀꽃사랑 2018-05-23 396
4668 대구 체험학습 휴게소 사건에 대한 생각의 변화 6 이상우 2018-05-22 1021
4667 잘 지나갈 수 있을까요..? (힘들어서 다시 한번 글을 올립니다.) 9 바이칼 2018-05-22 959
4666 저런 저런 image 2 풀꽃사랑 2018-05-19 5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