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조론 게시판
프로필 이미지
[레벨:16]수원나그네
read 1181 vote 0 2018.05.08 (23:43:59)

요즘 들어 조선시대 500년 역사를 다시 공부하고픈 욕구가 부쩍 늘고 있습니다.


출중한 인물들이 많이 나온 조선시대,

세종과 이순신 외에도 삼봉 서애 율곡 퇴계 남명 추사 다산 수운 등 뛰어난 인물이 많았고

그외에도 기라성 같은 인물들이 수놓았던 조선시대..


젊은 시절 평면적인 역사기록을 공부했던 때와는 달리

구조론을 만난 후

그 시대와 그 인물들을 구조론의 시각으로 들여다 보고픈 욕구가 생기는군요~


특히 왕조 초기의 삼봉의 철학과 기획,

공자를 충실히 계승한, 합리적 의사결정과 실행의 천재였던 삼봉의 세계속으로 깊숙이 들어가 보고 싶고,


또 삼봉 못지 않은 위기와 격변의 시기에 합리적 의사결정을 이루어간 서애의 세계도 깊숙이 들여다 보고 싶다는 생각이 드는군요..


하지만  뜻뿐일뿐 언제 가능할지 모르겠군요.

혹시 동렬님이나 강호제현께서 먼저 관심을 가져주시면 어떨까 희망을 적어 봅니다~.


List of Articles
No.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479 [전달] 양승태 전 대법관 재판거래 파문 관련 문건 전체 공개합니다. image 수원나그네 2018-06-17 1310
1478 종교의 시대 눈마 2018-06-15 582
1477 2018년 여름걷기 : 월정사 ~ 통일전망대 180km image 1 수원나그네 2018-06-13 1052
1476 가슴은 권력이다 image 5 김동렬 2018-06-12 1782
1475 '중첩' 행사 안내 image 수원나그네 2018-06-09 680
1474 KS 오리엔탈 익스프레스 image 1 수원나그네 2018-06-06 762
1473 왜 마이너스인가. 2 아제 2018-06-04 938
1472 ahmoo님의 사회주택 강연자료 수원나그네 2018-06-03 654
1471 [세계일보] 현직 교수 "양승태 '재판거래' 눈감은 대법관들 사퇴하라" image 수원나그네 2018-05-31 911
1470 'MB보다 악질' 양승태 수원나그네 2018-05-29 828
1469 '기술'권력시대의 도래 1 수원나그네 2018-05-28 757
1468 [뉴시스] 사학비리를 비호하는 검찰 - 5개 대학 교수협의회 기자회견 image 수원나그네 2018-05-26 629
1467 쓰레기 기사와 언론은 영구전시 해두어야 1 수원나그네 2018-05-20 858
1466 요즘 한창 검찰 때려 잡고 있는 중인데~ 1 수원나그네 2018-05-15 1182
1465 [좌담] 평화의 열쇠는 판문점, 워싱턴 아닌 광화문에 있다 image 수원나그네 2018-05-13 1270
» 요즘 들어 조선500년이~ 수원나그네 2018-05-08 1181
1463 4대강 검증 개시 image 수원나그네 2018-05-05 927
1462 '사회주택' 강연 및 토크쇼 image 3 수원나그네 2018-05-03 811
1461 미국의 검사장 선출제도에 대한 고견을 듣고 싶습니다. 4 수원나그네 2018-05-01 994
1460 만날 약자 코스프레 회비기동하는 교육현장에 구조론적 관점으로 일갈 한 번 합니다. 이상우 2018-04-30 68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