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 게시판
프로필 이미지
[레벨:4]서단아
read 1138 vote 0 2018.04.05 (16:56:49)

코인 한 종목에 올인투자 - 구조론에서 말하는 공산주의, 보수 등


: 총동원하는 방법을 사용하므로 9번 성공해도 1번 실패하면 폭망한다.


코인 여러종목에 분산투자 - 구조론에서 말하는 민주주의, 진보


: 예비 전력이 있으므로 여럿 실패해도 하나 건져서 살수있다.


혹은 부분이 망해도 방향성을 잃지 않고 전체적으로 이득을 볼 수 있다(?)




구조론으로 봤을때 올인 투자는 틀린 것이고 분산투자가 무조건 정답인 것인가요?


혹은 올인 투자를 해도 되는 경우 (공산주의가 통하는 경우)에만 올인 투자를 해서 이득을 얻는 방법이 있지 않을까요?


어떤 상황에서 그런 방법이 사용가능할까요?







프로필 이미지 [레벨:30]id: 김동렬김동렬

2018.04.05 (17:06:46)

코인을 만들어서 

상장하는게 현명하지요.


구조론은 게임의 주최측이 되는 거지 

남의 게임에 묻어가는게 아닙니다.


구조론은 좋은 종목을 발굴하여 투자하는게 아니라

키울 종목을 발굴하여 자신이 키우는 겁니다.


가는 주식에 투자하는 것은 하수고

그 주식을 가도록 만드는게 고수이지요.


분산투자든 올인투자든 을의 방법이지

갑은 그런 선택을 하지 않습니다.


선택을 강요하는 자가 되어야지

선택을 하는 자가 되면 이미 망해 있습니다.


자신이 답을 정해놓고 강요하면 안 됩니다. 

자한당 찍어야 되냐 바미당 찍어야 되냐 이러면 안 됩니다. 


올인이든 분산이든 상황에 맞게 하는 것이며

그것은 투자규모나 이런 데 따라 상대적인 것이며


상대적인 것은 구조론의 관심사가 아닙니다.

구조론은 절대적인 부분만 논합니다. 


그런데 굳이 하나를 선택하라면 올인이 맞습니다.

평생 한 종목만 골라서 올인하는게 정답입니다. 


직업적으로 투자하는건 구조론이 아니라는 거지요.

그게 옳지 않다는게 아니라 애초에 논의대상이 아니라는 겁니다.


공자 - 부모에게 효도하고 국가에는 충성하라.

제자 - 근데요. 부모가 연쇄살인범인데도 효도해야 합니까? 근데요 국가가 나치인데도 충성해야 합니까?


이런 질문 하는 초딩 새뀌는 쫓아버립니다.

그건 애초에 질문이 아닌 겁니다.


부모가 부모답다는 전제

나라가 나라답다는 전제를 깔고 들어가는 것이며


연쇄살인범은 부모가 아니고 나치는 국가가 아닙니다.

효도나 충성은 에너지의 방향성을 말하는 거지


구체적인 행위를 말하는게 아닙니다.

가식적인 보여주기식 효도나 충성은 애초에 논의대상이 아니에요.


에너지의 방향성이라는 근본을 보지 않고

효도나 충성의 어떤 구체적인 행위를 따른다면 애초에 제자도 아니고 몽둥이를 휘둘러 쫓아버려야 합니다.

[레벨:4]서단아

2018.04.05 (17:16:00)

오리지널리티하고 원론적인 구조론적 답변에 구조론적 깨달음을 얻고 무릎을 탁 치고 갑니다.

List of Articles
No.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4597 구조론 목요모임 image ahmoo 2018-04-12 597
» 코인투자 방법과 구조론 2 서단아 2018-04-05 1138
4595 구조론 목요모임 image ahmoo 2018-04-05 561
4594 지미 핸드릭스 시그네처 기타 image 1 Am 2018-04-03 1178
4593 제주 4.3 학살사건 ahmoo 2018-04-03 835
4592 YB - 1178 4 락에이지 2018-04-03 801
4591 MC Sniper - 개구리 소년 외 1 락에이지 2018-04-01 736
4590 조선왕조실록 번역본 읽기... image 2 공감 2018-03-29 1128
4589 구조론 목요모임 image 3 ahmoo 2018-03-29 627
4588 저도 미투 고백 해봅니다 6 락에이지 2018-03-28 1703
4587 어떻게 하면 좋을까요?(내용삭제합니다) 8 바이칼 2018-03-27 1147
4586 7년의 밤 흥행 성공할까? image 1 달타냥(ㅡ) 2018-03-26 1149
4585 베트남에 사죄의 선물을 보내자 5 쿨히스 2018-03-25 1145
4584 춘래불사춘 스마일 2018-03-22 956
4583 구조론 목요모임 image ahmoo 2018-03-22 534
4582 구조론 모임 나가고 싶다 ㅠㅠ 4 오세 2018-03-21 1072
4581 Commons & P2P kilian 2018-03-21 557
4580 신뢰의 진화 1 달야 2018-03-21 1562
4579 대통령 개헌안 통과에 관하여 1 국궁진력 2018-03-19 664
4578 문제행동이 심한 아이와 일하기 2 이상우 2018-03-16 103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