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 게시판
프로필 이미지
[레벨:3]풀꽃사랑
read 717 vote 1 2018.02.21 (00:16:28)


1646B147501D14ED23D0E5



저녁노을에 문득 그대 생각
그동안 그댈 잊고 지냈구나
예고도 없이 달겨드는 단어
문득이라는 말 참 쓸쓸하다

빗소리에 불현듯 그대 생각
그동안 그댈 잊고 살았구나
치밀어 가슴을 헤집는 단어
불현듯 이라는 말 막막하다










2748704E52F627AF25AA6A


167F93454F95779833C428東京靑春朝燒物語

.
.
.
.

[레벨:3]풀꽃사랑

2018.02.21 (00:17:43)


http://cfile225.uf.daum.net/attach/255B853A521A46710C82BF

내가 술·담배를 입에 대지 않는 것은 지금의 내 몸을 있게 해준
나를 앞서간 수많은 생명에게 죄를 짓지 않기 위함이다
내 몸이 어느 날 갑자기 하늘에서 뚝 떨어진 것이 아니라
수많은 생명의 피와 땀과 눈물로 만들어진 것임을 내가 잘 알고 있기 때문이다
지금의 내 몸을 있게 해준 게 신이라 말한다면 나를 앞서간 모든 생명 그들이 신이다

[레벨:3]풀꽃사랑

2018.02.21 (00:40:17)


내가 네게 자꾸 공부하라고 하는 것은 너를 위해서가 아니라 나를 위해서 그러는 것이다
네가 지금처럼 그렇게 무지한 상태로 계속 남아 있으면
내가 언제 어디서 어떤 방법으로 네게 해코지 봉변을 당할지 모른다
담배 연기 내뿜으며 지나가는 동네 건달 김 아무개에게 박 아무개 할머니가 하는 말이다

 

List of Articles
No.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4603 뇌에 자극이 되는 영상 써니와조나단 2018-03-01 942
4602 사건속으로 들어가라. 1 systema 2018-03-01 579
4601 구조론 목요 모임 image ahmoo 2018-03-01 417
4600 남녘은 벌써 봄이라던데 image 3 풀꽃사랑 2018-02-27 686
4599 맘과 맘이 만나서 image 1 풀꽃사랑 2018-02-25 672
4598 모든 사건의 원사건. 1 systema 2018-02-25 643
4597 자유당 애들 다원이 2018-02-25 594
4596 구조론 목요모임 image ahmoo 2018-02-22 502
4595 연어로 환태평양이 연결되는군요 눈마 2018-02-21 755
» 문득이라는 말 image 2 풀꽃사랑 2018-02-21 717
4593 고다이라 나오 그리고 이상화 image 6 락에이지 2018-02-19 1331
4592 수호랑 반다비 다원이 2018-02-17 752
4591 신에 대해서 3 systema 2018-02-17 844
4590 부모를 위한 자녀교육 페북 라이브 이상우 2018-02-16 470
4589 어쩌자고 image 3 풀꽃사랑 2018-02-16 560
4588 구조론 목요 모임 image ahmoo 2018-02-15 444
4587 걱정 image 1 풀꽃사랑 2018-02-14 484
4586 정치조작 명박근 부역 사이트, 네이버를 응징합시다. 1 이상우 2018-02-14 601
4585 산다는 것이 어쩌면 image 2 풀꽃사랑 2018-02-12 724
4584 선험과 경험의 용어 정리를 알고 싶어요. image 8 암흑이 2018-02-12 83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