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 게시판
프로필 이미지
[레벨:3]풀꽃사랑
read 571 vote 0 2018.02.08 (00:04:04)


125D72454FE999D907A9A9



울새가 집 지을 때 오겠다던 사람
세 번 울며 다녀가도 오지 않았네

누군가에게 사랑은 생활이고
누군가에게 사랑은 목숨이어서

그리움과 기다림을 아는 이만이
진정한 사랑으로 나비가 되네












13596C494F9164F905B757


167F93454F95779833C428Tango In Ebony _ Maksim Mrvica

.
.
.
.

[레벨:3]풀꽃사랑

2018.02.08 (00:04:24)


https://www.youtube.com/watch?v=hiFcc2E4l0I



2341164059257A5D0946BB

 

생물 전체를 하나의 큰 덩어리인 나로 놓고 보면
생물 진화는 내가 나를 희생해서 나를 완성해 나가는 과정이다
물고기 소 닭 돼지가 남이 아니라 나 자신이다

[레벨:3]풀꽃사랑

2018.02.08 (02:05:00)


세상을 보는 시야각이 30도인 사람과 40도인 사람이 만나면
30도는 서로 의견이 일치하지만 나머지 10도에서는 의견이 맞지 않는다
이것도 둘 다 동서남북 같은 방향일 때만 그렇다는 이야기지 방향이 다르면
전혀 의견이 맞지 않는다 내가 공부를 열심히 해서 내 시야각을 360도로 넓혀놓으면
세상 어느 누구와 만나도 다툴 일이 없게 된다 상대가 물고기 소 닭 돼지일지라도

List of Articles
No.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4588 구조론 목요 모임 image ahmoo 2018-02-15 444
4587 걱정 image 1 풀꽃사랑 2018-02-14 484
4586 정치조작 명박근 부역 사이트, 네이버를 응징합시다. 1 이상우 2018-02-14 602
4585 산다는 것이 어쩌면 image 2 풀꽃사랑 2018-02-12 726
4584 선험과 경험의 용어 정리를 알고 싶어요. image 8 암흑이 2018-02-12 843
4583 동계올림픽 종목과 몇가지 단상 image 2 락에이지 2018-02-10 891
4582 고구려 인면조 '만세' image 정나 2018-02-09 1573
4581 구조론 목요 모임 image ahmoo 2018-02-08 449
4580 찌아찌아족이 한글을 쓰는 이유 image 2 정나 2018-02-08 1374
» 나비부인 image 2 풀꽃사랑 2018-02-08 571
4578 빌어먹을 상급심 쿨히스 2018-02-05 634
4577 그대 꽃이어든 image 1 풀꽃사랑 2018-02-04 438
4576 구조론 목요 모임 image 5 ahmoo 2018-02-01 684
4575 아 유시민.... 12 블루 2018-01-31 2355
4574 나란히 image 1 풀꽃사랑 2018-01-28 573
4573 그런 적 없어요 image 1 풀꽃사랑 2018-01-27 720
4572 구조론 목요 모임 image ahmoo 2018-01-25 556
4571 베토벤은 스승이 없다 1 쿨히스 2018-01-23 928
4570 손님을 맞이하려면 평화올림픽이 되어야... 1 스마일 2018-01-22 529
4569 교육개혁과 밀접한 교장공모제에 대한 글입니다. 이상우 2018-01-21 43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