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 게시판
프로필 이미지
[레벨:3]풀꽃사랑
read 768 vote 0 2018.01.27 (01:50:38)


173F74434F28F2C8084555



어디 눈 둘 데 없어
쳐다보긴 했지만
눈 맞춘 적 없어요

지나는 행인들 많아
옷깃 스치긴 했지만
눈 마주친 적 없어요

뉘 부르는 것 같아
돌아보긴 했지만
마음 두진 않았어요

흐르는 선율 너무 좋아
귀 기울이긴 했지만
마음 뺏기진 않았어요

실웃음 한 자락도
흘린 적 없어요
정말 그런 적 없어요

그대 고운 이마 두고
그대 선한 눈빛 두고
마음 놓치다니요












1404A63E4FD1FCD52C3309


167F93454F95779833C428ひざまくら _ 長渕 剛

.
.
.
.

[레벨:3]풀꽃사랑

2018.01.27 (01:50:58)


http://cfile220.uf.daum.net/attach/264EBF47537BA49E3572C2

큰 고난 뒤에 큰 깨달음 오고
큰 깨달음 뒤에 큰 고난 없다

학교는 먼저 졸업할수록 잘난 사람이고
인생은 나중에 졸업할수록 잘난 사람이다

과거를 부정하는 것은 나를 부정하는 것이다
과거를 인정하는 바탕 위에서
시대에 맞지 않는 것들을 찾아내어 우리가 하나하나 고쳐나가자
지금은 오답인 것이 과거에는 정답인 경우도 많았다

List of Articles
No.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4592 수호랑 반다비 다원이 2018-02-17 814
4591 신에 대해서 3 systema 2018-02-17 878
4590 부모를 위한 자녀교육 페북 라이브 이상우 2018-02-16 516
4589 어쩌자고 image 3 풀꽃사랑 2018-02-16 596
4588 구조론 목요 모임 image ahmoo 2018-02-15 477
4587 걱정 image 1 풀꽃사랑 2018-02-14 523
4586 정치조작 명박근 부역 사이트, 네이버를 응징합시다. 1 이상우 2018-02-14 642
4585 산다는 것이 어쩌면 image 2 풀꽃사랑 2018-02-12 769
4584 선험과 경험의 용어 정리를 알고 싶어요. image 8 암흑이 2018-02-12 918
4583 동계올림픽 종목과 몇가지 단상 image 2 락에이지 2018-02-10 939
4582 고구려 인면조 '만세' image 정나 2018-02-09 1701
4581 구조론 목요 모임 image ahmoo 2018-02-08 492
4580 찌아찌아족이 한글을 쓰는 이유 image 2 정나 2018-02-08 1511
4579 나비부인 image 2 풀꽃사랑 2018-02-08 609
4578 빌어먹을 상급심 쿨히스 2018-02-05 667
4577 그대 꽃이어든 image 1 풀꽃사랑 2018-02-04 476
4576 구조론 목요 모임 image 5 ahmoo 2018-02-01 714
4575 아 유시민.... 12 블루 2018-01-31 2416
4574 나란히 image 1 풀꽃사랑 2018-01-28 612
» 그런 적 없어요 image 1 풀꽃사랑 2018-01-27 76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