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 게시판
프로필 이미지
[레벨:7]아제
read 407 vote 0 2018.01.03 (10:41:22)

1이 있으면 반드시 2가 있다..

그것은 강이 있으면 반드시 두 개의 뚝이 있는 것과 같다.


아하 그렇다면 3이다..

1 하나에서..3까지..근데..숨어있는 둘은 뭘까..


3이 있다면..총합이 다섯이다..왜일까..쉽다..

3이 있다면..그 사이가 둘이 있다..그래서 5다.어려운 것이 그게 아니다..


왜 5인가..6,7,8 백만..이렇게 가도 무방하지 않는가..깝치지 말라..

5 이상은 안된다..


이건 좀 어렵다.


프로필 이미지 [레벨:30]id: 김동렬김동렬

2018.01.03 (10:49:22)

관찰하려고 하면 안 됩니다.

관측자와 관측대상으로 나눠지면 이미 황

그것은 말짱 황.


강물은 반드시 흐르고

흐르는 것은 바다에서 반드시 막힙니다.

프로필 이미지 [레벨:7]아제

2018.01.03 (10:53:40)

생각으로서의 삶은 쉽다.

그러나 살아보라..쉽지 않다.


별것 아닌데..참 쉽지않다.

구조론을 할 수 밖에..

프로필 이미지 [레벨:7]아제

2018.01.03 (10:57:26)

닫힌계다.

왜 5 이상이 없는가..


닫혀있기 때문이다.

당신이 신난다고 아무리 달려봐야..바다에서 막힌다..


그것은 실망이 아니라..

좋은 소식이다.



프로필 이미지 [레벨:7]아제

2018.01.03 (10:59:39)

왜 좋은 소식인가..

만약 그게 5가 아니라 백만 천만이라면..


당신은 아무것도 할 수 없다.

그러나 그게 5 안에서 닫힌 계라면..


당신은 뭔가 할 수 있다.

해서 좋은 소식이다.


프로필 이미지 [레벨:7]아제

2018.01.03 (11:00:48)

구조론은 좋은 소식이다.


List of Articles
No.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4525 왜 깨달음인가. 1 아제 2018-01-03 523
4524 맛점하시오. 아제 2018-01-03 405
4523 예술가의 삶이란 이런걸까요. 1 현강 2018-01-03 483
4522 집이다. 아제 2018-01-03 382
» 쉬운 것과 어려운 것. 5 아제 2018-01-03 407
4520 아니 잊었던 듯이 image 1 풀꽃사랑 2018-01-03 369
4519 2018년 2부 함께가는 대한민국 토론을 보며 1 달타냥(ㅡ) 2018-01-01 696
4518 신년.. 아제 2018-01-01 456
4517 2018 3 아제 2018-01-01 604
4516 원화강세로 경제가 심히 우려된다!? 4 현강 2018-01-01 833
4515 새 해가 왔습니다~! 1 다원이 2018-01-01 375
4514 내 좋아하는 사람이니 image 3 풀꽃사랑 2017-12-31 452
4513 다사다난.. 아제 2017-12-31 348
4512 12월 31일 3 락에이지 2017-12-31 638
4511 안희정이 민주당 대표로? 2 스마일 2017-12-30 689
4510 "약한 쇠를 단련시키면 그만 부러지고 만다." 2 귤알갱이 2017-12-30 477
4509 지는 역사는 가르키지 않는다. 1 스마일 2017-12-29 604
4508 소년소녀 현강 2017-12-28 565
4507 목적은 마음이 아니라..포지션이다. 아제 2017-12-28 561
4506 목요 을지로 모임 image ahmoo 2017-12-28 42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