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 게시판
프로필 이미지
[레벨:7]아제
read 631 vote 0 2017.12.23 (10:25:24)

없다의 세계.

먼저 언어의 문제라는 것을 전제하고 시작한다.


없다의 세계?

이 세계는 있다의 세계다. 또 다른 세계가 있다는 것이다.


그 세계는 이름할 수 없어서 없다의 세계다.

왜 없다라고 하느냐..굳이 말해보자면 그렇다는 이야기다.


구별할 필요가 없다는 것이다.

위치를 특정할 필요가 없다는 것이다.

그런  짓은 쓸데없다는 것이다.


가족이나 친구나 동지같은 세계다.

동지..이 단어 좋다.


구조론의 상부구조 같은 것이다.

하부구조에선 구별하고 특정하고 시간따라 공간따라

눈을 이리저리.머리를 요리조리 굴려야 한다.


상부구조에선. 그런게 없다는 것이다.

그냥 하나다.


통채로 하나기 때문에 동서남북이 없고 위 아래도 없고

가고오는 것도 없고, 없고 또 없으니

모든 분별의 언어가 붙을 수가 없는 것이다.


딱 하나가 있다.

그런 구조가 있다는 것이다.


보이지 않는 세계.

그러나 모든 보이는 것을 있게하는 세계.


그 세계를 찾아야 한다.

우리가 사는 방식과 완전히 반대인.. 

  

List of Articles
No.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4505 이제는 image 1 풀꽃사랑 2017-12-27 447
4504 그렇게 편할까. 아제 2017-12-27 565
4503 환장 하십니다. 아제 2017-12-27 521
4502 두고 보자. 1 아제 2017-12-27 487
4501 자본시스템이 산업시스템에 앞선다. 1 현강 2017-12-27 540
4500 천재란 무엇인가. 1 아제 2017-12-27 840
4499 돌아갈 수는 없다. 1 아제 2017-12-26 389
4498 걱정마라. 1 아제 2017-12-26 343
4497 만날 수 있는가. 아제 2017-12-26 412
4496 비 안오는 날의 우산. 아제 2017-12-25 419
4495 파전 마무리. 아제 2017-12-25 410
4494 파전 뒤집기. 아제 2017-12-25 451
4493 가수 현강 2017-12-25 438
4492 화폐 시스템의 발전과 세력전략 3 현강 2017-12-25 567
4491 꼭 말하라면 image 3 풀꽃사랑 2017-12-24 388
» 없다의 세계. 아제 2017-12-23 631
4489 비트코인 폭락 8 블루 2017-12-22 1518
4488 생존전략으로서의 물물교환의 기원 4 현강 2017-12-22 810
4487 12월23일(토)양양 팟캐스트 모임 공지 image 11 이산 2017-12-19 813
4486 다음 오실 적엔 image 1 풀꽃사랑 2017-12-21 57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