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 게시판
프로필 이미지
[레벨:8]아제
read 851 vote 0 2017.12.23 (10:25:24)

없다의 세계.

먼저 언어의 문제라는 것을 전제하고 시작한다.


없다의 세계?

이 세계는 있다의 세계다. 또 다른 세계가 있다는 것이다.


그 세계는 이름할 수 없어서 없다의 세계다.

왜 없다라고 하느냐..굳이 말해보자면 그렇다는 이야기다.


구별할 필요가 없다는 것이다.

위치를 특정할 필요가 없다는 것이다.

그런  짓은 쓸데없다는 것이다.


가족이나 친구나 동지같은 세계다.

동지..이 단어 좋다.


구조론의 상부구조 같은 것이다.

하부구조에선 구별하고 특정하고 시간따라 공간따라

눈을 이리저리.머리를 요리조리 굴려야 한다.


상부구조에선. 그런게 없다는 것이다.

그냥 하나다.


통채로 하나기 때문에 동서남북이 없고 위 아래도 없고

가고오는 것도 없고, 없고 또 없으니

모든 분별의 언어가 붙을 수가 없는 것이다.


딱 하나가 있다.

그런 구조가 있다는 것이다.


보이지 않는 세계.

그러나 모든 보이는 것을 있게하는 세계.


그 세계를 찾아야 한다.

우리가 사는 방식과 완전히 반대인.. 

  

List of Articles
No.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 없다의 세계. 아제 2017-12-23 851
4473 비트코인 폭락 8 블루 2017-12-22 1955
4472 생존전략으로서의 물물교환의 기원 4 현강 2017-12-22 1093
4471 12월23일(토)양양 팟캐스트 모임 공지 image 11 이산 2017-12-19 1027
4470 양자역학 비트코인. 1 아제 2017-12-20 1169
4469 비트코인..그리고 사랑. 2 아제 2017-12-20 919
4468 나쁜 녀석들 ㅎㅎ! image 달타냥(ㅡ) 2017-12-18 972
4467 청주 구조론 송년 모임(이인명박) image 2 달타냥(ㅡ) 2017-12-17 989
4466 미국은 재정적자를 어떻게 해결할까요? image 8 systema 2017-12-17 1029
4465 구조의 비밀. 아제 2017-12-16 826
4464 가능성 검토 2 수원나그네 2017-12-15 717
4463 기자와 기레기 정신의 차이 아란도 2017-12-15 819
4462 일주일 동안 암호화폐 거래했습니다. image 7 까뮈 2017-12-15 949
4461 사랑이란.. 아제 2017-12-15 729
4460 다사다난 2017. 아제 2017-12-15 636
4459 정들지 말라. 아제 2017-12-15 710
4458 아프다는 것. 아제 2017-12-14 789
4457 한파보다 시원하다. 5 아제 2017-12-14 980
4456 목요 을지로 모임 image ahmoo 2017-12-14 624
4455 한국의 인구 추이 image 3 달타냥(ㅡ) 2017-12-14 95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