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읽기
read 17946 vote 0 2005.09.17 (16:45:12)

 

500여척의 배를 동원하여 백제를 도우려한 왜병을 물리쳐준(?) 빌어먹을 소정방의 동상은 어디에 세워져 있는지 모르겠다.


임진왜란 때 조선을 구해준(?) 명나라 장수 이여송의 동상은 어디에 있는지 모르겠다.


50만 대군을 동원하여 북한을 구원해 모택동의 동상도 북한 어딘가에 세워져 있을까? 슬픈 일이다.


맥아더는 300만의 한국인의 죽음과 관련되어 있다. 그는 3차 세계대전을 획책했다. 원자탄으로 한국을 희생시켜 소련의 개입을 유도하고 그걸로 지구촌 전체를 정복하려 했다.


그에게서 300만 한국인의 죽음은 스탈린을 전쟁에 끌어들이기 위한 미끼에 지나지 않았던 것이다. 내가 알고 있는 맥아더는 그런 인간이다. 스탈린을 잡기 위해 한국인을 원자탄이라는 떡밥에 매달아 미끼로 쓰려 한 자.


미국이라는 나라. 그들은 처음 필리핀을 얻기 위해서 일본의 침략을 방조했다. 다음에는 일본을 공격하기 위해 소련을 끌어들였다. 38선 이북을 소련에 넘겨준 것이다. 다음에는 소련을 공격하기 위해 한국을 3차대전의 미끼로 쓰려 했다.


조선을 일본에 넘겨준 다음에 일본을 치고, 38선 이북을 소련에 넘겨준 다음에 소련을 친다. 그것이 그들의 방식이다.


300만의 죽음 중에서 억울한 죽음은 그 얼마나 많았겠는가? 그 300만의 죽음 중에서 맥아더가 책임져야 할 죽음도 적은 숫자는 아닐 것이다.


그 원혼들이 내려다 보고 있다. 그 희생된 이의 후손들이 두 눈 뜨고 살아있다. 그런데도 맥아더는 삼전도비처럼 인천을 억누르고 있다.(왜 삼전도비는 철거하지 않는지 모르겠다. 바보 아닌가?)


그곳에 그 동상이 있다는 사실을 생각할 때 마다 내 가슴 한켠이 아프다. 그치만 나는 덜 아픈 것이다. 더 많은 사람들이 나보다 백배 천배 아플 것이다.


이승만의 동상은 철거되었다. 박정희의 흉상도 철거되었다. 김일성의 동상도 철거되어야 한다.


한국인의 다수는 동상의 철거에 찬성하지 않을 것이다. 그러나 그 동상이 거기에 있어도 무방하다는 90명과, 동상이  거기에 있으면 아프다는 10명의 말 중 누구의 말에 귀를 기울여야 할까?


참된 사회는 그 소수의 목소리에 귀를 기울이는 사회다.


빌어먹을 그것이 역사라면 그 또한 철거되어야 할 역사가 아니겠는가?

List of Articles
No.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442 노혜경 대표일꾼의 당선 소식을 반기며 김동렬 2005-10-10 12272
1441 인지혁명은 가능한가? 김동렬 2005-10-06 13988
1440 경향 여론조사의 의미 김동렬 2005-10-05 11261
1439 우리 어디로 가야하는가? 김동렬 2005-10-05 16797
1438 서프는 더 두고봐야겠습니다. 김동렬 2005-10-04 14792
1437 여담으로 쓰는 글 김동렬 2005-10-04 14121
1436 연정라운드 중간결산 김동렬 2005-10-03 14328
1435 노혜경님 미안합니다. 김동렬 2005-09-30 13115
1434 노혜경을 지지한다. 김동렬 2005-09-29 12576
1433 유시민이 졌다. 2005-09-21 13518
1432 시간이 걸리지만 결국은 이기는 노무현식 정치 2005-09-19 12380
» 맥아더의 동상을 철거하라 2005-09-17 17946
1430 고이즈미의 성공을 어떻게 볼까? 2005-09-15 12099
1429 노무현 대통령과 지식인의 불협화음 2005-09-12 14800
1428 퇴계와 율곡의 비교 한번 더 2005-09-08 11804
1427 회담결렬 좋아하시네 2005-09-08 15062
1426 연정드라이브 확실한 효과 2005-09-07 13780
1425 퇴계는 넘치나 율곡은 없다 2005-09-06 16097
1424 지식인의 견제와 노무현의 도전 2005-09-06 16845
1423 지만원은 솔직한 조선일보 2005-09-06 1491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