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시판
프로필 이미지
[레벨:30]id: 김동렬김동렬
read 1379 vote 0 2021.10.27 (08:36:31)

247413980_431358211680888_4059324136642494205_n.jpg


막말이 분풀이는 되지만 분을 풀고 나면 현자 타임이 온다네.


[레벨:24]스마일

2021.10.27 (10:58:08)

'감히 검찰을 공수처에서 오라마라야.

대한민국 제1권력 검찰이 공수처가실때에는

최고의 의전으로 모셔가도 공수처에 갈까말까한데.

이미 판사사찰 끝내놔서 공수처가 아무리 영장을 쳐봐라. 판사들이 나의 인신을 구속할 수 있나?

수사인력도 몇명 안되는 공수처가 검찰을 건드려.

어차피 윤석열이 11월 5일에 경선하니 하루전 11월 4일에 공수처에 친히 방문해줘서

공수처거 검찰을 핍박받는 이미지 만들어서 윤석열 도와줄까?' 이것이 손준성의 속마음일까?

프로필 이미지 [레벨:30]id: 김동렬김동렬

2021.10.27 (15:50:09)

프로필 이미지 [레벨:30]id: 김동렬김동렬

2021.10.27 (15:56:29)

[레벨:24]스마일

2021.10.27 (18:58:17)

한국에서는 무식한 것은 죄다.

한국사람은 하다못해 콘서트장에 눌러가도 콘서트장 가수의 이력을 보고

노래도 어느정도 알아보고 콘서트장가서 떼창을 같이 부른다.

콘서트장에 눌러가기전에 노래와 가수 공부를 하고 간다.

심지어 외국가수가 한국에서 콘서트하면 영어까지 공부하고 간다.


그런데 기자는 뭔 배짱으로 취재하나?

기자가 취재하러 갔다면 취재대상자의 과거부터 현재까지의 이력을 공부하고 가서

취재를 해야 하는 데 머릿속에 아무것도 넣지않고 취재하러가나?

그러니 기사가 토막난 것처럼 단편적으로 흐를 수 밖에다.

List of Articles
No.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5182 선을 넘은 오세훈 image 3 김동렬 2021-11-03 1232
5181 깊고깊은 출석부 image 32 이산 2021-11-02 1016
5180 도대체 앙철수 image 5 김동렬 2021-11-02 1399
5179 종교의 시대 image 1 김동렬 2021-11-02 1071
5178 사이에섬 출석부 image 31 이산 2021-11-01 897
5177 정기후원(?) 하였습니다. 4 다원이 2021-11-01 991
5176 고마해라. 마이 무따 아이가. image 3 김동렬 2021-11-01 1088
5175 웰컴투11월 출석부 image 29 이산 2021-10-31 941
5174 교황표정 image 김동렬 2021-10-31 914
5173 안삥정치 국민식상 image 2 김동렬 2021-10-31 911
5172 물구나무 출석부 image 31 universe 2021-10-30 903
5171 한국 서양 일본 image 1 김동렬 2021-10-30 984
5170 두번보는 출석부 image 35 universe 2021-10-29 1026
5169 곽상도가 주범 image 3 김동렬 2021-10-29 1177
5168 가을 여행 출석부 image 25 이산 2021-10-28 880
5167 복무기간 3년 쵝오국힘 image 3 김동렬 2021-10-28 1241
5166 럭셔리 자연인 출석부 image 31 이산 2021-10-27 1075
» 막말국힘 image 8 김동렬 2021-10-27 1379
5164 태초부터 출석부 image 33 이산 2021-10-26 947
5163 관리자 교체 image 4 김동렬 2021-10-26 130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