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시판
프로필 이미지
[레벨:30]id: 김동렬김동렬
read 1560 vote 0 2021.10.25 (08:49:30)

24155064942653_n.jpg


조선이 무려 사람인 척 하면 오바이트 쏠린다구. 

조선이 뭐라해도 석열이는 포기하지 않아.

국힘당이 홍준표 밀면 김동연을 지지해서라도 발목을 잡는다구.


[레벨:24]스마일

2021.10.25 (09:04:25)

굴러들어온 정치4개월 윤석열이 국민의힘에서 박힌돌을 다 빼내는 시도.

막말에 '패밀리 비지니스'도 넣어야 한다.

대통령자리를 한 가족의 사익 추구를 쓰겠다는 윤석열.

우리가 지금 왕과 왕비를 뽑는 선거를 하고 있는게 아니다.

프로필 이미지 [레벨:30]id: 김동렬김동렬

2021.10.25 (13:29:23)

프로필 이미지 [레벨:5]블루

2021.10.25 (17:19:31)

진실은 과연 무엇일까요?...
[레벨:24]스마일

2021.10.25 (16:58:46)

6d4dd53e06ce47a609a4cbb1d307930f.jpeg


단군이래 역사상 최악의 정치인아닌가?

4개월짜리 정치인이 뭘 안다고, 모든 것이 '처음'인 사람이 대통령을 하겠다고 저 난리인가?


조선시대왕도 '백성은 하늘'이라고 해서 백성을 두려워했는데

윤석열은 뭐길래 국민을 두려워하지 않나?

국민도 정치인 걱정없이 웃고 싶은 데 윤석열이 하루에 두세번씩 막말과 망언으로

얼굴을 찡그리며 살아야 겠나? 


국민의 회초리가 두렵지 않다면 앞으로도 계속 막말을 하겠다는 건가?

지금 국민한테 싸움거나?


윤석열 캠프에 제대로 교육받은 사람이 있기는 하나?

'더 많는 회초리를 부탁드립니다' 이 문장이 이게 뭐냐?

첨부
List of Articles
No.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5162 어느날아침 출석부 image 31 이산 2021-10-25 1042
» 강호의 도리는 사라지고 image 7 김동렬 2021-10-25 1560
5160 월요일 출석부 image 30 이산 2021-10-25 1005
5159 전두환 윤석열 동반자살 1 김동렬 2021-10-24 1089
5158 쥴리야 쥴리야 image 4 김동렬 2021-10-24 1063
5157 지켜보는 출석부 image 27 universe 2021-10-23 899
5156 사과유감 image 7 김동렬 2021-10-23 1255
5155 발내리나 출석부 image 30 universe 2021-10-22 1092
5154 번호판 장사 누가 하지? image 김동렬 2021-10-22 987
5153 패기의 윤석열 image 6 김동렬 2021-10-22 1214
5152 남극의아침 출석부 image 25 이산 2021-10-21 956
5151 난장국힘 image 10 김동렬 2021-10-21 1468
5150 엽서같은 출석부 image 27 이산 2021-10-20 997
5149 마봉춘이 맞음 image 12 솔숲길 2021-10-20 1471
5148 씐나게 출석부 image 27 이산 2021-10-19 1013
5147 씨알 image 4 솔숲길 2021-10-19 1399
5146 낙엽 밟으며 출석부 image 25 이산 2021-10-18 1154
5145 파이터가 필요해 image 11 김동렬 2021-10-18 1578
5144 운수좋은날 출석부 image 31 이산 2021-10-17 1135
5143 50억은 뇌물이지 image 3 김동렬 2021-10-17 12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