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시판
프로필 이미지
[레벨:30]id: 김동렬김동렬
read 1088 vote 0 2021.10.24 (16:33:44)

[페북 펌 요약] 전두환이 군사 쿠데타와 5.18만 빼면 정치는 잘했다고? 전두환씨가 인재를 적재적소에 기용해 역량을 발휘하게 했다고? 망언이다. 누구도 해서는 안 되는 망언이지만, 검찰 출신은 더 해서는 안되는 막말이다.
1995년 7월18일 검찰은 “성공한 쿠데타는 처벌할 수 없다”며 전두환씨를 불기소 처분했다. 당시 검찰총장이 김도언. 두달 뒤 김도언은 퇴임 나흘 만에 민자당 지구당 위원장에 내정되고 이듬해 총선에서 당선했다.
1997년 여야합의로 검찰총장은 퇴직 2년 이내 공직에 임명되거나, 정당 발기인이 되거나 당원이 될 수 없다”고 검찰청법이 개정된건 김도언 때문이다.
윤석열은 당시 대구지검 검사로 임관한 평검사였다. 검찰청법에 검사동일체가 명문화된 시기다. 저 결정은 평검사 윤석열까지 포함해 검사동일체로 한몸인 검사들 전체의 치욕이다.
검찰의 논리를 법리로 깬 주인공이 조승형 헌법재판관이다. 그는 독일 학자의 논문 원본을 찾아냈다. ‘성공한 쿠데타는 처벌하지 못할 수밖에 없는 상황에 놓인 것’이라는 독일어 원문이 일본을 거쳐 오역되어 한국에 소개된 것이다. ‘성공한 쿠데타도 처벌할 수 있다’는 의견이 7대 2로 헌법재판관들의 다수 의견이 되었다.
헌재 결정을 안 김영삼은 1995년 11월에 특별법 지시를 내리고 검찰 수사를 지시한다. 불과 네달만에 검찰은 어떠한 해명도 없이 입장을 180도로 바꿔 전두환 노태우 수사에 나선다. 물라고 하면 물고 핥으라고 하면 핥는 권력의 주구 행태를 선명하게 보여준 사건이다.

전두환은 학살에 대해서 어떤 반성도 하지 않고 있다. 전문가를 고용하여 여전히 비자금을 관리하고 있다. (하략)

###

검찰총장은 당원이 될 수 없다는데 어떻게 당원이 되었는지..

헌법재판소는 6개월 만에 결정을 내렸다. 검찰총장은 퇴임 후 2년 이내에 법무부 장관, 내무부 장관직뿐만 아니라, 모든 공직에의 임명을 금지하고 있으므로 국·공립대학교 총·학장, 교수 등 학교의 경영과 학문연구직에의 임명도 받을 수 없게 되었기에 직업선택의 자유와 공무담임권을 침해한다는 위헌결정을 내렸다.

윤석열 방지법을 만들려면 퇴임후 2년 이내 정당활동을 금지하는게 좋겠소. 공직자가 정당과 뒷거래를 금지하는 법.

프로필 이미지 [레벨:30]id: 김동렬김동렬

2021.10.24 (16:53:40)

List of Articles
No.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5162 어느날아침 출석부 image 31 이산 2021-10-25 1041
5161 강호의 도리는 사라지고 image 7 김동렬 2021-10-25 1560
5160 월요일 출석부 image 30 이산 2021-10-25 1005
» 전두환 윤석열 동반자살 1 김동렬 2021-10-24 1088
5158 쥴리야 쥴리야 image 4 김동렬 2021-10-24 1063
5157 지켜보는 출석부 image 27 universe 2021-10-23 899
5156 사과유감 image 7 김동렬 2021-10-23 1255
5155 발내리나 출석부 image 30 universe 2021-10-22 1092
5154 번호판 장사 누가 하지? image 김동렬 2021-10-22 987
5153 패기의 윤석열 image 6 김동렬 2021-10-22 1214
5152 남극의아침 출석부 image 25 이산 2021-10-21 956
5151 난장국힘 image 10 김동렬 2021-10-21 1467
5150 엽서같은 출석부 image 27 이산 2021-10-20 997
5149 마봉춘이 맞음 image 12 솔숲길 2021-10-20 1471
5148 씐나게 출석부 image 27 이산 2021-10-19 1013
5147 씨알 image 4 솔숲길 2021-10-19 1399
5146 낙엽 밟으며 출석부 image 25 이산 2021-10-18 1154
5145 파이터가 필요해 image 11 김동렬 2021-10-18 1577
5144 운수좋은날 출석부 image 31 이산 2021-10-17 1134
5143 50억은 뇌물이지 image 3 김동렬 2021-10-17 12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