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시판

프로필 이미지 [레벨:30]id: 김동렬김동렬

2021.03.02 (09:51:46)

[레벨:21]스마일

2021.03.02 (17:52:13)

한국은 한다면 한다.

못할 것이 없다.

프로필 이미지 [레벨:30]id: 김동렬김동렬

2021.03.02 (10:40:16)

프로필 이미지 [레벨:30]id: 김동렬김동렬

2021.03.02 (10:42:53)

프로필 이미지 [레벨:13]이금재.

2021.03.02 (23:28:38)

영화배우 한예리


optimize.jpg




99A3D2395ED5995F21.jpg




혹은 위성미 쯤?


6954878.1.jpg


당시 151.5cm였다고 하는데, 평균 키 150cm보다 살짝 더 큰 거라고. 

위성미가 185cm이고, 보통 거인들이 하관이 발달하는 경향이 있는 걸 감안하면, 

유관순도 키가 큰 편으로 힘 좀 썼을 거라고 생각할 수 있습니다. 

즉 잘난 여자라는 거죠. 잘났으니깐 자존심이 있었을 것.

Drop here!
첨부
프로필 이미지 [레벨:30]id: 김동렬김동렬

2021.03.02 (11:08:35)

[레벨:3]dksnow

2021.03.02 (14:37:43)

한국 인문학의 현주소입니다.


76-84년 에는 유학해 있었던 이준구 교수가 가장 진보적인게 함정.

https://namu.wiki/w/이준구(교수)


80-90년도에는 꾸준히 경제학 원론 번역에 힘쓰고, 재정학쪽으로 후학을 키우다가,

MB시절에 세상에 발언을 합니다. 점잖은 경제학 후학들이 양말장수 공격에 대한 방패를 하고는 있습니다만,

제가 보기엔 이분 정도가, 한국 인문학의 양심이라고 봅니다. 다만, 본의 아니게, 시골에서 서울대로 온, 고시생들의 생혈을 너무 많이 빨아먹었습니다. 경제학 원론은, 고시생들 필독서였으니... 본인의 뜻은 아니었을 겁니다.  고시 아니래도, 원론은 필독서이구요.


잔말없이, 저도 할말이 없습니다. 


여튼, 위의 인물들 다들, 서울권 기자들하고, 양주마시면서 낄낄대고 있겠죠... 대학교나 신문사나 다 수도권에 있으니...

프로필 이미지 [레벨:30]id: 김동렬김동렬

2021.03.02 (17:28:07)

프로필 이미지 [레벨:30]id: 김동렬김동렬

2021.03.02 (20:38:59)

List of Articles
No.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4680 네모네모한 출석부 image 19 이산 2021-03-11 772
4679 5세훈 드라마 image 7 김동렬 2021-03-11 1080
4678 귀한 클로버 출석부 image 33 이산 2021-03-10 818
4677 어떤 일본인의 뇌구조 image 6 김동렬 2021-03-10 1083
4676 봄이오는길 출석부 image 35 이산 2021-03-09 823
4675 전광훈 졸개 오세훈 image 9 김동렬 2021-03-09 1110
4674 언제부터 그랬니? 출석부 image 30 이산 2021-03-09 833
4673 기득권의 가로채기에 저항하라 image 5 김동렬 2021-03-08 967
4672 천당 가는길 출석부 image 30 이산 2021-03-08 761
4671 인싸사자 출석부 image 26 universe 2021-03-07 908
4670 오늘도당근하러 출석부 image 25 universe 2021-03-06 901
4669 무능 검사 image 7 솔숲길 2021-03-05 1114
4668 당근하러 가는중 출석부 image 29 이산 2021-03-04 830
4667 윤석열 좋은 제안 image 9 김동렬 2021-03-04 1331
4666 파리쥐앵 image 1 김동렬 2021-03-04 646
4665 흥미로운 책 발견 image 4 바람21 2021-03-04 841
4664 달려보는 출석부 image 30 이산 2021-03-04 608
4663 사이코패스 정민석 image 6 김동렬 2021-03-03 954
4662 푸르미를 기다리며 출석부 image 31 이산 2021-03-02 762
» 미얀마 죽이기 조선 image 10 김동렬 2021-03-02 10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