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시판
프로필 이미지
[레벨:30]id: 김동렬김동렬
read 544 vote 0 2020.06.19 (11:47:09)

Dj0-Zg0UcAAaG1J.jpg


실제로는 채색되어 있었다.


terrakotovaya-armiya-010.jpg


다운로드 (1).jpg


실제 사용할 수 있는 무기가 꽂혀 있었는데 당시에 이미 빼갔다. 

즉 당시에는 병마용이 지하에 파묻혀 있지 않았을 가능성도 있다. 이는 필자의 견해. 

혹은 얕게 묻혀 있어서 사람들이 무기를 회수해 갔다.


이미지 2.png


파묻은게 아니라 쓰러뜨려진 것이다. 항우의 군사가 도굴하러 와서 병마용을 쓰러뜨리고 무기를 빼갔을 것이다.



다운로드 (2).jpg


흔적만 남은 방패


다운로드.jpg


새로 발굴되는 병마용


가장 황당한 것이 병마용 얼굴 모습이 모두 다르다는 주장이다. 비슷비슷하게 생겼구만.


얼굴은 약 8가지 복제 틀을 사용해 제작하였는데, 기본형에 수염 등 세부적인 변형을 가해 하나하나가 전부 다른 

사람처럼 보인다. 


얼굴은 틀로 찍어내서 똑같은데 수염이나 몇몇 부분만 살짝 다르게 표현했다.

투구는 일부러 만들지 않았다고 봐야 한다. 투구를 쓰면 상투가 눌리는데 머리형태를 보면 애초에

투구를 쓰지 않았음을 알 수 있다. 투구를 쓰면 얼굴이 안 보이니까 그리스의 청동조각상들도

투구는 머리 위에 올려놓는 방법을 쓴다.




프로필 이미지 [레벨:30]id: 김동렬김동렬

2020.06.19 (12:06:30)

image.jpg


투구를 어설프게 머리 위에 올려놓았다. 투구는 여러가지로 피곤한 존재.


BG1dQ1uCEAAye_D.jpg

첨부
List of Articles
No.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4144 참 나쁜 조선일보 image 4 김동렬 2020-06-19 685
» 병마용의 진실 image 1 김동렬 2020-06-19 544
4142 한낚시 출석부 image 20 이산 2020-06-19 673
4141 포지션을 얻으면 에너지를 잃는다? 1 서단아 2020-06-18 598
4140 영화 청년경찰 인간차별 image 2 김동렬 2020-06-18 704
4139 염장커플 출석부 image 22 이산 2020-06-17 701
4138 일본 조선업의 몰락 이유 image 2 김동렬 2020-06-17 790
4137 진실한 출석부 image 29 이산 2020-06-16 699
4136 요상한 오리너구리 image 7 솔숲길 2020-06-16 673
4135 숨바꼭질 출석부 image 26 이산 2020-06-15 660
4134 일본의 방법 image 2 김동렬 2020-06-15 1364
4133 염력 출석부 image 26 이산 2020-06-14 680
4132 거짓말왕 민경욱 시리즈 image 4 김동렬 2020-06-14 732
4131 생존의 정석 출석부 image 22 universe 2020-06-14 591
4130 여름 출석부 image 21 universe 2020-06-13 704
4129 주객전도 출석부 image 26 이산 2020-06-11 842
4128 미국의 멸망 image 7 김동렬 2020-06-11 990
4127 여유로운 출석부 image 30 이산 2020-06-10 661
4126 언제나 그가 있다 image 2 김동렬 2020-06-10 606
4125 싱그러운 출석부 image 28 이산 2020-06-09 676